즐찾멤버수: 오늘 4 전체: 813

최근 7일간 즐찾한 경우, 신규멤버로 표시됩니다.

  • 단oi가입일2019.10.14
    coocll23
  • 미영가입일2019.10.14
  • ii이니가입일2019.10.14
    지금 그대곁에 지금...마음으로 함께 하는 음악
  • 바우사랑가입일2019.10.14
  • 실크가입일2019.10.13
    가을을 타지말고~가을을 즐겨보자...
  • 헤네시xo가입일2019.10.11
    회자정리
  • 켈리가입일2019.10.08
    Re
  • 그린가입일2019.10.08
    당신을 사랑할 수 있어 행복했습니다. 아주 오래된 인연처럼 당신을 만나 서로의 가슴 속에서 그리움을 낳고 아픔을 낳고 사랑을 낳았습니다. 이제는 돌아가야 할까 봅니다. 떠나야 하나 봅니다. 정작 자신은 저물면서 서쪽 하늘을 아름답게 물들이는 노을처럼 숨죽이는 아름다운 만남을 간직한 채 이젠, 내가 왔던 길로 돌아갈까 합니다. 당신을 알고부터 아픔도 아름다울 수 있다는 걸 느꼈습니다. 아마도 난 아름다운 만남보다는 아름다운 이별에 가장 잘 어울리는 사람인가 봅니다. 당신의 웃는 모습을 볼 수 있어서 참 행복했습니다. 당신을 만나 당신을 사랑할 수 있어 행복했습니다. 김정한 / 글

방송국 운영진은 방송국 관리에서 즐찾멤버관리 및 자세한 통계 정보를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