님의 프로필

밀려오는 외로움은 아스라한 벼랑 끝에 서 있는 양 비워져 가는 가슴입니다 아름다운 사랑은 가슴 가득 채우고도 넘치는 기쁨의 환희.. 11년 10월 12일 21: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