님의 프로필

오늘따라.. 웬일인지.. 자꾸만 내가 보고 파지는건.. 하루쯤은.. 사랑하는 당신을 품에 꼭 안고픈 마음이 든다..... 10년 09월 24일 20: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