님의 프로필

시인이 길을 간다. 사람의 자취 끊어진 그윽한 산길을 시인이 훠얼훨 간다. 바람이 불 때는 바람에 밀리듯이, 구름이 흐를 때는 구름따라 흐르.. 11년 08월 25일 11: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