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angok46님의 프로필

안녕하세요, 하루 해가 짧아졌고 거리의 사람도 한산해진 것 같아 추운 계절이 가까이 다가오는 것 같습니다 조금 남아 있는 만추 좀 더 여.. 11월 23일 23:11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11월 20일

  • 기다려 주는 것

    잠시 머물러 있는 것,
    기다려 주는 것, 그것은 어려운 것이 아니다.
    그리고 그것은 시간을 버리는 것이 아니라,
    또 다른 시간을 얻는 것이기도 하다.
    삶을 즐길 수 있는 더 유익한 시간을.

    - 권미경의《아랫목》중에서 -

    저장
  • 겨울나무로 서서/이재무

    겨울을 견디기 위해
    잎들을 떨군다.
    여름날 생의 자랑이었던
    가지의 꽃들아 잎들아
    잠시 안녕
    더 크고 무성한 훗날의
    축복을 위해
    지금은 작별을 해야 할 때
    살다보면 삶이란
    값진 하나를 위해 열을 바쳐야 할 때가 온다.
    분분한 낙엽,
    철을 앞세워 오는 서리 앞에서
    뼈 울고 살은 떨려 오지만
    겨울을 겨울답게 껴안기 위해
    잎들아, 사랑의 이름으로
    지난 안일과 나태의 너를 떨군다.

    **평화로운 휴일 되세요**

    저장

11월 19일

    저장
  • 퉁명스런 한마디가
    마음을 닫게 하고
    공격적인 한마디가
    적대감을 만듭니다

    상냥한 한마디가
    따스한 정을 주고
    걱정스러운 한마디가
    마음에 향기를 만듭니다

    생각 없이 내뱉은 한마디가
    누군가의 인생을 흔들고
    용기 주는 한마디가
    삶의 전환점을 만듭니다

    그래서 말은
    인격을 나타내며
    사람을 돋보이게도 하고
    추락 하게도 합니다

    신중한 한마디
    가슴에 남는 한마디는
    삶을 살아 가는데
    필수 비타민입니다

    **평화로운 주말 되세요**

    저장

11월 18일

    저장
  • 커피 한잔 / 정연복

    따뜻한
    커피 한잔으로

    겨울을
    물리칠 순 없지만

    커피 한잔의
    온기로

    몸과 마음이
    따뜻하게 되어

    겨울을
    미워하기는커녕

    겨울을
    사랑할 수도 있으리

    즐거운 금요일 되세요.^^

    저장
  • 따뜻한 그리움 - 김재진

    찻잔을 싸안듯 그리움도
    따뜻한 그리움이라면 좋겠네

    생각하면 촉촉이 가슴 적셔오는
    눈물이라도 그렇게 따뜻한 눈물이라면 좋겠네

    내가 너에게 기대고 또 네가
    나에게 기대는
    풍경이라도 그렇게 흐뭇한 풍경이라면 좋겠네

    성에 낀 세상이 바깥에 매달리고
    조그만 입김 불어 창문을 닦는
    그리움이라도 모락모락
    김 오르는 그리움이라면 좋겠네

    **건강한 밤 되세요**

    저장

11월 17일

  • happy look-웃는 얼굴을 간직하라
    │└▷ happy talk-매일 두 번 이상 칭찬하라
    │└▷ happy call-명랑한 언어를 사용하라
    │└▷ happy work-최선을 다하라
    │└▷ happy song-흥겨운 마음으로 조용히 노래하라
    │└▷ happy note-떠오르는 생각을 적어두어라
    │└▷ happy mind-불평대신 감사하라
    │└▷ ★ 일곱 가지 행복을 전합니다.★.

    저장
  • 그대와 함께

    그대와 함께
    살아가는 삶이 기쁘기에
    그대와 함께
    늙어가는 것 또한 행복하다

    그대와 함께 그려가는
    순간순간이 소중하기에
    그대와 함께
    바라보는 풍경들이 사랑스럽다

    가슴에서 가슴으로
    전해지는 함께라는 단어,
    추운 겨울날 불꽃으로 피어나는
    모닥불처럼 참 따뜻하다.

    저장
  • 꽃물 / 내 사랑의 풍금

    붉은 꽃물 분홍 꽃물 접시에 담아
    당신의 품에 그려놓고

    붉은 꽃 노랑꽃. 물에 풀어
    색동옷을 여 미다

    사랑과 기쁨을 나눠주는
    사랑의 꽃물

    푸른 하늘 달빛 속에 퍼져
    별을 만들어

    아지랑이 너울 따라
    세월 앞에 사라져 가네.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