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indy님의 프로필

'불편은 느끼되, 불평은 하지 않는 사람' 18년 01월 10일 18:30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2017년 11월 04일

  • 모이자! 광화문으로!!!

    저장
  • 우리는 평화를 기원합니다 !

    저장
  • Windy님께서 캐릭터/사진을 변경하였습니다.
    저장

2017년 06월 25일

  • Windy  자유롭지만 고독하게 - 이문재 -

    자유롭지만 고독하게
    자유롭지만 조금 고독하게

    어릿광대처럼 자유롭지만
    망명 정치범처럼 고독하게

    토요일 밤처럼 자유롭지만
    휴가 마지막 날처럼 고독하게

    여럿이 있을 때 조금 고독하게
    혼자 있을 때 정말 자유롭게

    혼자 자유로워도 죄스럽지 않고
    여럿 속에서 고독해도 조금 자유롭게

    자유롭지만 조금 고독하게
    그리하여 자유에 지지 않게
    고독하지만 조금 자유롭게
    그리하여 고독에 지지 않게

    나에 대하여
    너에 대하여
    자유롭지만 고독하게
    그리하여 우리들에게
    자유롭지만 조금 고독하게
    저장

2017년 06월 16일

  • 참 좋은 이 에게 /이해인


    한 순간을 만났어도
    잊지 못하고 살아가는 사람이 있고
    매 순간을 만났어도
    이제는 잊고 지내는 사람이 있다.

    내가 필요할 때 날 찾는 사람도 있고
    내가 필요할 땐 곁에 없는 사람도 있다.
    내가 좋은날에 함께 했던 사람도 있고
    내가 힘들 때 나를 떠난 사람도 있다.

    늘 함께 할 때
    무언가 즐겁지 않은 사람도 있고
    짧은 문자나 쪽지에도
    얼굴에 미소지어지는 사람이 있다.

    그 이름을 생각하면
    피하고 싶은 사람도 있고
    그 사람 이름만 들어도
    못내 아쉬워 눈물짓는 사람도 있다.

    • 서로에게 있어 가장 소중한 사람은
      지금 내 곁을 지켜주는
      사람이란 걸 가끔은 잊을 때가 있다.

      등잔 밑이 어둡다.
      너무 가까이 있기에 그 소중함을 모르고
      지나쳐 버리고 있는 이 시간들
      그 시간을 낭비하지 마라.
      우리에게 주어진 시간은
      생각보다 그리 넉넉지 않으니 17년 06월 16일 20:12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 사람의 관계란 우연히
      만나 관심을 갖으면 인연이 되고
      공(노력) 을 들이면 필연이 된다.

      3번 만나면 관심이 생기고
      6번 만나면 마음이 열리고
      9번 만나야 친밀감이 생깁니다. 17년 06월 16일 21:12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 우리는 좋은 사람으로 만나
      착한 사람으로 헤어져
      그리운 사람으로 남아야 한다.

      얼굴이 먼저 떠오르면
      보고 싶은 사람
      이름이 먼저 떠오르면
      잊을 수 없는 사람
      눈을 감고 생각나는 사람은
      그리운 사람
      눈을 뜨고도 생각나는 사람은
      아픔을 준 사람.

      외로움은
      누구인가가 채워줄 수 있지만
      그리움은
      그 사람이 아니면 채울 수 없다. 17년 06월 16일 21:16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2017년 05월 07일

  • 그러니까 '감사'
    그럼에도 '감사'
    그럴수록 '감사'
    그것까지 '감사'

    저장

2017년 04월 05일

  • Windy님께서 캐릭터/사진을 변경하였습니다.
    저장
  • 한결같다.[여여하다]

    볼 때 한결같고

    들을 때 한결같고

    느낄 때 한결같고

    생각할 때 한결같다.

    한결같다 함은 안으로 흔들림이 없고

    밖으로 모양과 형상에 속지 않는 것이다.

    이와 같음을 성인의 눈이 밝았다 함이다.


    "보는 것이 다르고

    듣는 것이 다르고

    느낌이 다르고

    생각함이 다르다면

    의식에 속고 있는 것이다.

    이와같음을 중생의 눈이 어둠에 쌓였다 함이다

    저장

2017년 02월 21일

  • 기도...그 어떤 상황도 다 받아낼 수 있는 마음 밭을 가꾸는 일...

    저장

2017년 02월 14일

  • Windy  천지간에 ㄴ ㅏ 하나 바로 사는 것 그 것이 진리의 모든 것이다.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