꼬마왕자님의 프로필

여러분! 2020년 (경자년) 한해 행복가득, 사랑이 가득한 한 해 되세요!...^_^ 여러분! 모두 모 두 건간 하시고 부자 되세요~~~~~.. 19년 12월 31일 14:00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2012년 03월 08일

  • 꼬마왕자님께서 캐릭터/사진을 변경하였습니다.
    저장
  • 꼬마왕자  봄봄!!..봄이 왔어요...우리네 마음에도..산과들에도 온통 연초록 빛으로 봄소식을
    전하고 있네요... ~**
    우리님들 모두모두 아름다운 봄에 계절이되세요~~**
    저장

2012년 03월 02일

  • 꼬마왕자  벌써 계절은 봄!!... 홍매화 꽃이 수줍어 작은 녹색의 꽃 망울을 피우려고 고개를
    떨구구 있네요~*...이제 3월의 첫주가 시작되었는데 여러분 모두 모두 건강하시고
    사랑 과 행복이 넘~치는 봄이 되세요...~*~
    저장
  • 꼬마왕자님께서 캐릭터/사진을 변경하였습니다.
    저장
  • 꼬마왕자님께서 캐릭터/사진을 변경하였습니다.
    저장
  • 꼬마왕자님께서 캐릭터/사진을 변경하였습니다.
    • 부산에서 .... 12년 03월 08일 12:38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 꼬마왕자님께서 캐릭터/사진을 변경하였습니다.
    저장

2012년 02월 17일

  • 물이 깊은 것처럼 깊이 있는 말로
    사랑과 감동을 전할수 있다면
    바로 그것이 아름다운 삶이 아닐까요..

    친구님들 남을 먼저 배려하는 마음으로
    건강과 행복한 시간들 되세요.......................헤레이스^^

    • 만물이소생하는 봄!..
      벌써 홍매실 가지마다 꽃망울을 잉태한채 3월의첫 날이 시작되었
      네요...겨우네 찬 바람에 움추렸던 만상을 오늘같이 화사한 봄날에
      따뜻한 차 한잔 마시면서 다정하게 "삶" 에 대해서 대화를 나누고 싶어라~~* 12년 03월 01일 11:08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2012년 02월 16일

  • ll진주ll 천년 사랑의 들꽃/박장락



    천년 전의 비밀을 지닌 채
    홀로 말없이 피어난 들꽃이여
    천년 후의 비밀을 간직하고
    이끼 낀 바위틈 사이로 피어나니
    안개비가 눈물처럼 황홀하다.

    솔 바람은
    바위 틈에서 불어오고
    계곡물은 깊어서 파랗게 떨리는데
    나무에 기대어 절벽을 바라보니
    산새는 지저귀며 구름 속 날아가네

    세월은 유유히 흘러 가도
    아지랑이 지나는 여울목에서
    새초롬히 피어나
    영원히 지지 않은 들꽃으로
    천년의 사랑을 꽃피우리라
    저장

2012년 02월 15일

  • 꼬마왕자  따뜻한 나라에서 늘~푸른 바다를 바라보며, 고국에 대한 향수와 추운 겨울을
    한동안 잊고 살아왔는데....
    이제 하얀 설원에 쌓여있는 "창덕궁"을 내려다보며 추운 겨울을 쓸쓸하게 보내고
    있네요....여러분들 모두 건강 하세요..~**^^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