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호신님의 프로필

흐르는 냇물처럼 살아가기... 02월 24일 20:38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2020년 07월 26일

  • II유민II 세상에서 가장 중요한것

    세상에서 가장 중요한 때는

    바로 지금 이순간

    가장중요한 사람은

    지금함께 있는사람

    가장 중요한 일은

    지금 내곁에있는 사람을 위해

    좋은일을 하는것이

    우리가 사는 이유다.
    저장

2020년 07월 10일

  • 산전수전 오늘도즐겁고 행복 하세요 고마워요 건강하세요
    ▩☞♬♬봄날 트로트♬♬☜▩
    저장

2020년 04월 08일

    저장

2020년 02월 27일

  • II유민II 있는 삶을...

    작고 크고 한 기계 톱니 바뀌 속에
    아주 작은 나사하나가 있었지요.
    이 작은 나사하나가 이런 생각을 했어요.

    이렇게 많은 나사가 있는데
    나 하나쯤 빠지면 어때? 하면서
    아주 조용히 빠져 나오고 말았지요.

    그러나 빠져나오는 그 순간부터
    기계는 멈추고 작동을 하지 않습니다.

    이렇게 물체의 쓰임새에서는
    아주 작은 것도 소중하지만

    세월은 그런 점을
    모른 체 멈추어 주질 않습니다.

    이 세상에서
    비타민 c 같은 삶을 살면서

    새 힘을 주고 상록수 같은 푸르름으로
    모두에게 힘찬 활력을 넣고 싶은
    그런 하루 하루를 열어 보세요.
    저장

2020년 02월 23일

  • II유민II 내가 서 있는 자리는
    언제나 오늘입니다.

    오늘 나의 눈에
    보이는 것이 희망이고

    나의 귀에
    들리는 것이 기쁨입니다.

    짧지 않은 시간들을 지나면서
    어찌 내 마음이 흡족하기만 할까요.

    울퉁불퉁 돌부리에 채이기도 하고
    거센 물살에 맥없이 휩쓸리기도 하면서
    그러면서 오늘의 시간을 채워 갑니다.

    ~< 중 략 >~

    내가 부르는 소리에
    대답해 주는 이 있어 감사합니다.

    내 곁에 당신 같은 이가 있어 감사합니다.
    셀 수 없는 수많은 사실이 있지만
    이런 이유 하나 만으로도 오늘이 감사합니다.
    저장

2020년 02월 21일

  • II유민II 하나의 마음이
    또 하나의 마음을 행복하게
    전염시키는 일은 어려운 일이나

    하나의 마음이
    또 하나의 마음에 실망을 주는 일은 쉬운 일입니다.

    사랑하는 사람에게 "당신 사랑해요." 라고 하는 말은
    사랑하는 사람에게 행복을 주는 일이지만

    사랑하는 사람에게 이별을 말할 때는
    사랑하는 사람에게 슬픔을 주는 일입니다.

    인생에 가장 아름답고 행복을 주는 마음은
    자신을 사랑하는 마음이며

    자신을 사랑하지 않고
    누군가를 사랑하는 일은 세상에서 가장 슬픈 일입니다.

    이해, 배려, 용서로 사랑을 아껴주는
    사람의 마음을 얻는 일은
    세상에서 가장 쉬우며 가장 힘든 일입니다.
    저장
  • II유민II 하나의 마음이
    또 하나의 마음을 행복하게
    전염시키는 일은 어려운 일이나

    하나의 마음이
    또 하나의 마음에 실망을 주는 일은 쉬운 일입니다.

    사랑하는 사람에게 "당신 사랑해요." 라고 하는 말은
    사랑하는 사람에게 행복을 주는 일이지만

    사랑하는 사람에게 이별을 말할 때는
    사랑하는 사람에게 슬픔을 주는 일입니다.

    인생에 가장 아름답고 행복을 주는 마음은
    자신을 사랑하는 마음이며

    자신을 사랑하지 않고
    누군가를 사랑하는 일은 세상에서 가장 슬픈 일입니다.

    이해, 배려, 용서로 사랑을 아껴주는
    사람의 마음을 얻는 일은
    세상에서 가장 쉬우며 가장 힘든 일입니다.
    저장

2019년 12월 05일

  • 수호신  바께 눈온다....
    저장

2019년 11월 19일

  • 수호신님께서 공간사랑방송국을 즐겨찾기 하였습니다.
    저장

2019년 11월 16일

  • II유민II 바람처럼 왔다가
    바람처럼 떠났기에
    늘 그리움으로 남는다.

    바람의 손길
    바람의 눈길로 다가와
    내 마음은 뛰었으나
    손 흔들어 줄 여유도 없이 떠나
    빈 가슴으로 남는다.

    바람의 香氣
    바람의 痕跡(흔적)으로
    내 마음을 설레이게 했으나
    채울 수 없는 虛無만 남는다.

    잊혀지고 사라져야 하는 삶
    바람처럼 왔다가
    바람처럼 가기에

    서성거리다 떠나기 싫어
    나는 너를 사랑하련다.
    • 좋은글 고맙습니다... 19년 11월 16일 15:37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