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골ll농부님의 프로필

뒷 모습이 아름다울때 떠나는것도 사랑이다 19년 07월 03일 20:17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2021년 01월 17일

  • 유민 기울어져 돌고 있는
    지표면에서 우리는
    먹고 마시고 잠자고
    울고 웃고 사랑하며. .
    세상은 늘 그렇듯이
    변화무상하게 흘러 가고 있다

    발전인지 파괴인지
    앞으로만 가고 있는
    세상에 대한 피로감을
    한 잔의 커피로 희석시키며
    소여와 미열의 시간들이
    겨울바람에 흔들리는 12월을
    심둥하니 내어다 보며 음악에 귀를 담근다

    지구의 주인인양
    마구 만들고 쓰고 버리다
    바이러스에 묶여버린
    일상의 답답증에도
    인간의 욕망은 뒹굴고 있다

    계절은 무채색으로 침잠해지고
    끝인듯 시작인듯 시간은 돌지만
    너의 시간과 나의 시간은 다를 것이다

    한 해의 끝자락
    우리 부디 따뜻한 시선으로 서로를 안아주자
    사는 그 날까지
    저장

2021년 01월 01일

    저장

2020년 12월 06일

  • GNll조경아 ☆/곰/↗˚★˚↖/곰//곰/↗★˚↖/곰//곰//곰/↗★˚↖/곰//곰//곰//곰/☆
    저장
  • GNll조경아 짝짝짝☆━─…………。/주/★━─…………。☆。…………─━★。/파/ 짝짝짝짝☆━─…………。/황/★━─…………。☆。…………─━★。/주/ 짝짝짝짝☆━─…………。★━─…………。☆。/파/…………─━★。 /황/짝짝짝...
    저장

2020년 12월 02일

  • 수전산전 오늘도즐겁고 행복 하세요 고마워요 환절기 건강하세요
    ▩☞♬♬봄날 트로트♬♬☜▩
    저장

2020년 11월 28일

  • 내사랑애교 안녕 하세요
    오라버니 날씨가 많이 추워요
    코로라 감기 항상 조심 하세요
    • 애교님 올만 입니다 애교님도 즐거운 날만 되시길 기원 합니다 20년 11월 30일 10:20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2020년 11월 18일

  • 수전산전 오늘도즐겁고 행복 하세요 고마워요 환절기 건강하세요
    ▩☞♬♬봄날 트로트♬♬☜▩
    • 수전산전님 항상 건강 하시고 복된날만 되시길 기원합니다 20년 11월 30일 10:19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2020년 10월 20일

  • 가을이 깊어가고 있습니다.

    맛있는 국화차 한잔 드시면서 가을향기를 가득 느껴보시기 바랍니다.

    행복한 하루 보내세요^^

    ξξξ
    ┃~*'~┃┓
    ┃*'* ┃┛
    ┗━━┛

    • 안녕 하세요 환절기에 건강 유의 하세요 20년 10월 22일 17:59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2020년 10월 03일

  • II유민II 억지로 늘린다면
    서로 흠집 나고 곪아오히려 상처만 더 커 지리라

    그동안 서로는 사랑도 했고 다툼도 있었고
    그러면서 정이 깊이 들었다.
    사랑과 다툼의 추억 모두 잊자,
    버리자 함께 있을 때는 우리 몫이었지만
    떠난 사람은 그의 몫을 가져가겠지

    난 가끔 생각나겠지
    애타는 가슴도 있겠지
    그러나 이제 여기까지만 하자.
    그리고 세월을 믿자
    다 지나가리니
    미련 없이 버리고 비우자
    .
    나를 너에게서 부터 내려놓으며!
    저장

2020년 09월 30일

  • II유민II 따뜻한 마음으로 다가오는 그리움
    나무가지 끝에 짙은 어둠 걸어놓고
    어딘가에 있는 것만으로도 가슴 벅찬
    그리운 이 생각났습니다

    갑자기 한줄기 바람같은 향기로
    내 그림자 뒤를 따라 옵니다
    어둠이 내려 무겁게 쏟아지는
    검은 어둠 거두며 달빛의 향연
    고요한 고독으로 그대숨결 같이
    빈하늘 가득 반달처럼 걸립니다

    현기증같은 그리움으로
    잠시 아찔한 눈부심의 달빛
    푸르스름한 빛으로 상승하는
    이 그리움의 하염없는 방황

    늘상 이런 밤의 뒤척임 속으로
    그대가 다시~
    하염없이 쏟아져
    별자리타고 걸린 그리운 이름

    별빛으로 내리는 고운 숨결
    그대 꿈꾸다 지친 그 달빛 사이로
    문득 그대가 생각났습니다
    저장
1 2 3 4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