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서린님의 프로필

★비처럼 커피처럼★ 비 오는 날엔 커피 한잔 들고 창가로 다가가 보세요.. 눈으로는 비 내리는 풍경에 빠지고 귀로는 비의 노래 들으.. 03월 27일 18:42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2021년 05월 29일

  • II레몬 고집스러운
    일관성보다는

    상황에 따른
    융통성이 훨씬 낫다.

    < 사람과 사람사이 > 중에서
    저장
  • ll애랑ll 가장 넉넉한 사람은
    자기 한테 주어진 몫에 대하여

    불평 불만이 없는 사람이고
    가장 강한 사람은 타오르는 욕망을

    스스로 자제할 수 있는 사람이며,
    가장 겸손한 사람은
    자신에게 다가온 어려운 현실에 대하여

    감사하는 사람이다.
    저장

2021년 05월 28일


  • 덕분은
    감사의 마음이고
    탓은 원망의 마음이다.

    인간은
    자기의 삶이
    누군가의 덕분에
    자신이 존재한다는 것을

    언제나 잊고 산다.

    그래서
    일상에서 탓하는
    삶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덕분을 실천하지 못한다.

    비오는 날
    평범한 아침이지만
    행복한 하루의 시작이길..
    곳곳에 비...서늘하네요
    감기조심하시고 행복한 금요일 되세요

    저장
  • ...캐서린님....、

    참 맑은 오월의 하루를 맞이 합니다..
    짧은 계절이라 더 많은걸 하고 싶은 오월..!!
    초록숲이 우거진 가로수길도 더 많이 걸어보고
    싶고.. 아카시아향이 가득한 그늘 아래서 진한
    커피의 향도 느껴보고 싶고 그길을 걸어면서
    친구들과의 수다도 떨고 싶은 계절이 오월이
    아닌가 하는 생각듭니다..그냥 보는것 만으로도
    이 계절이 힐링이 되는 것 같습니다..
    오늘도 더울 것 같아요..건강 잘 챙기시면서..
    “오늘”이라는 시간을 응원하면서 다녀갑니다....、

    저장
  • ll애랑ll 그대가 있었습니다. / 김홍성


    외로움의 강에 빠져
    허우적 거리지 않고
    사랑의 깊이를 알 겠으며

    가슴으로 사랑해 보지 않고
    행복의 깊이를 아무도 모름니다.

    가슴 속으로 스며드는
    따뜻한 사랑이 없었다면
    내 인생에도 꽃피울 수 있었을까?

    하염없이 외로움에 젖은 내 인생에서
    삶의 욕구들이 생겨나는
    소중한 그대가 있었습니다.
    저장

2021년 05월 27일

  • 잡초

    식물학자
    이나카키 히데히로에 따르면

    "잡초는 아무리
    밟혀도 일어선다."는
    말은 사실이 아니다

    오히려
    일어서지 못한 채 자라는데
    이 전략이야말로 위대하다는 것

    식물에게
    중요한 것은
    씨앗을 남기는 일로

    잡초는 에너지를
    낭비하지 않고 생존한다.

    봄비가내려요
    곳곳에 비,서늘하네요
    감기조심하시고 코로나...
    어제보다 더 좋은 하루 되세요

    저장
  • II레몬 힘내라는 말보다
    약해지지 말라는 말을
    해주고 싶을때가 있다

    힘내라는 말로는 부족한 것 같아서
    어떻게는 더 힘을 주고 싶어서

    결코 무너지지 않기를 바라서...
    그러니 약해지지 마요

    당신은 반드시 이겨낼테니...
    저장
  • ll애랑ll 빈마음, 그것을 무심이라고 한다.
    빈마음이 곧 우리들의
    본 마음이다.
    무엇인가 채워져 있으면 본 마음이 아니다.
    텅 비우고 있어야 거기 울림이있다.
    울림이 있어야
    삶이 신선하고 활기 있는 것이다.
    - 물소리 바람소리 -
    저장

2021년 05월 26일

  • 세상만사

    애벌레가
    세상이 끝났다고 느낄 때

    바로 나비가 되는 것이다.

    -좋은글귀-

    건강이 함께하는 좋은 하루 되기를..

    가방속
    작은우산 챙기세요
    곳곳에 비...서늘하네요
    감기조심하시고 행복한 하루 되세요

    저장
  • II레몬 한 잎

    부는 바람에
    그리움 실어라
    지는 꽃잎에
    눈물 흘려라
    널 위에 다시 필테니

    바람에 꽃잎 날릴때
    서러워 흘리는 눈물

    아름답게 사랑한 날들이
    한 잎 가습을 적신다...

    < 내그리움이 그대 곁에 머물 때 > 중에서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