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희의숲님의 프로필

Pop pianist. 16년 04월 13일 13:18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2013년 05월 05일

  • 길아래 단풍나무 고목

    저장
  • 단풍나무 왼편 정경

    저장
  • 신사는 자기가 하고 싶은일만 하는것이 아니라 해야할 일을 한다.
    무라카미 하루키의 상실의 시대 中에서.

    저장
  • 사격전 애총들중 몇개 골라서...

    저장
  • 동네에서 바다건너편 반도와 섬들을 오가는 ferry와 선착장, 그리고 기찻길

    저장
  • 동네 바닷가 조개 잡이 하던중에

    저장
  • 동네바닷가

    저장
  • 동네 바닷가에서 레이니어 산쪽으로

    저장
  • 동네바닷가 철새 전망대
    오늘의 마지막은 고운 노을 이었지만 내일은 새벽으로 다시올거야...

    • Nana Mouskouri - Only Love
      Only love can make a memory
      Only love Can make a moment last
      You were there And all the world was young
      And all its songs unsung And I remember you
      Then when love was all
      All you were living for
      And how you gave
      That love to me
      Only then I felt
      My heart was free
      I was part of you
      And you were all of me 13년 06월 09일 11:59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 Warm were the days And the nights of those years
      Angel in a color Still outshine the sun
      Warm were the words And the dreams and the tears
      Living by remembrance 13년 06월 09일 12:02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 오직 사랑만이 -

      오직 사랑만이 추억을 남기고
      오직 사랑만이 순간을
      영원되게 할수가 있어요
      예전에 우리는 아직은 어렸기에
      세상을 잘 알지도 못했고
      모든 걸 경험해 보지도 못했죠
      그 때의 당신을 기억합니다 13년 06월 09일 12:03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 그 때에는 사랑이
      당신의 인생의 전부였고
      그런 사랑을 당신은
      내게 보여주곤 하셨죠
      내 마음이 자유로웠던 건
      그 때 뿐이었어요
      나는 당신에게 한부분에 불과했지만
      나에게는 당신이 전부였어요 13년 06월 09일 12:04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 그 시절에 모든 날들은
      따스하기만 했었어요
      흰 옷을 입은 천사들은
      태양보다 더 밝게 빛났구요
      그 시절 사랑의 속삭임은 따뜻했고
      내 인생에 가득했던 꿈과 눈물은
      이제 추억으로만 남아있습니다 13년 06월 09일 12:04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 현상계는 내면 영혼의 절대가치를 발현시키는 성스러운 공간이 아닙니다. 오히려 인간에 대한 심판적 관점에서 신이 설계해둔 가설 무대임을 역사는 증명하고 있습니다. 모든 하드웨어적 행위의 최종결정은 각인의 영혼에 잠재된 신적 소프트웨어의 연산을 통해 최종적 행동으로 현실화됩니다. 그러나 인간에게는 그 행동의 물리적 파장만으로 옳고 그름과 선과 악의 영역구분을 할 능력이 없습니다. 그래서 우리는 육감할수 없는 경지의 절대자를 종교라는 이름으로 추구합니다.
    신의 정의는 세상의 정의와는 다르기 때문입니다.

    어느글을 읽다가..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