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ippo불티님의 프로필

이 나이에 다시 시작해도 될가? 두렵다 나의 앞날이.. 22년 08월 14일 13:13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2019년 10월 01일

  • 사랑한다는 말 대신
    잘 익은 석류를 쪼개 드릴게요

    좋아한다는 말 대신
    탄탄한 단감 하나 드리고

    기도한다는 말 대신
    탱자의 향기를 드릴게요

    푸른 하늘이 담겨서
    더욱 투명해진 내 마음

    붉은 단풍에 물들어
    더욱 따뜻해진 내 마음

    우표 없이 부칠 테니
    알아서 가져가실래요

    서먹했던 이들끼리도
    정다운 벗이 될 것만 같은

    눈부시게 고운 10월 어느 날




    이혜인/10월의 엽서



    가을의 길목 10월입니다.
    석류처럼 송알송알 아름다운 하루 엮어가세요^^

    저장

2019년 09월 17일

  • 불티님 생신축하드려요
    늘 건강하시고
    축복 가득한 날들 맞이하세요^^

    저장

2019년 09월 12일

  • 보름달처럼
    풍성한 한가위 보내시길 기원합니다.

    저장

2019년 09월 11일

  • 넘치지 않는 그릇

    "적당히 채워라.
    어떤 그릇에 물을 채우려 할 때

    지나치게 채우고자 하면
    곧 넘치고 말 것이다.

    모든 불행은
    스스로 만족함을
    모르는 데서 비롯된다."

    - 최인호의 《상도(商道) 4》 중에서 -

    저장

2019년 08월 25일

  • 최고의 사랑

    여자는
    사랑한다는 말을 가장 듣고 싶어 하고,
    남자는 자신을 인정해 주는 말을 가장 듣고 싶어
    한다고 한다. 아내의 속마음을 읽었으니,
    아내로부터 인정받을 때까지
    사랑한다는 말을 해야겠다.
    사랑은 표현이니까

    - 권시우의《사람을 배우다》중에서 -

    저장

2019년 08월 01일

  • 지치면 쉬고
    많으면 덜어내고
    조급해 지면 천천히 심호흡 하고
    화가 나면 양보하고
    막히면 새롭게 시도해 보고
    외로우면 친구에게 먼저 연락하고
    슬퍼지면 사랑을 먼저 표현하고
    두려우면 모든 것을 운명에 맡기라고
    그리고 항상 감사하는 마음 잊지 말라고 ...


    김준기 - 넘어진 그 자리에 머물지 마라



    2019년 반절이 지나는 8월에 시작되었네요
    태양의 계절 8월
    멋진 일 가득하셨으면 합니다^^

    저장

2019년 07월 19일

  • 기다려 주는 것

    잠시 머물러 있는 것
    기다려 주는 것
    그것은 어려운 것이 아니다.

    그리고
    그것은 시간을 버리는 것이 아니라
    또 다른 시간을 얻는 것이기도 하다
    삶을 즐길 수 있는 더 유익한 시간을.

    - 권미경의
    《아랫목》중에서 -

    저장

2019년 05월 06일

  • 5월에 꿈꾸는 사랑


    꽃들은 서로 화내지 않겠지
    향기로 말하니까
    꽃들은 서로 싸우지 않겠지
    예쁘게 말하니까
    꽃들은 서로 미워하지 않겠지
    사랑만 하니까

    비가 오면 함께 젖고
    바람 불면 함께 흔들리며
    어울려 피는 기쁨으로 웃기만 하네
    더불어 사는 행복으로 즐겁기만 하네

    꽃을 보고도 못 보는 사람이여
    한철 피었다 지는 꽃들도
    그렇게 살다 간다네
    그렇게 아름답게 살다 간다네


    이채 / 시인



    행복한 5월 맞이하세요^^

    저장

2019년 04월 10일

  • 시간의 걸음

    시간의 걸음은 세가지다.
    미래는 머뭇거리며 오고 현재는
    화살처럼 지나가며
    과거는 영원히 정지해 있다.

    -프리드리히 쉴러 -

    행복한 밤 되세요..

    저장

2019년 04월 06일

  • II유민II 친구처럼 때론 연인처럼
    손잡고 함께 걸어줄 그대가 있음에
    나는 행복합니다.

    스치는 눈인사에서
    반가움을 주는사람

    짧은 말한마디에
    잔잔한 마소를 자아내게 하는 사람
    함께하면 할수록 편안함으로 다가오는 사람

    꾸미지 않아도 있는 모습 그대로
    차한잔 사이에두고
    속내를 털어놓거나
    때론 침묵으로 일관 하여도
    부담스럽지 않은존재..

    바로 친구가 아닐런지요
    함께하면 할수록 포근함 편안함으로
    다가오는 사람

    오래오래 기억할수있는
    친구인 그대가 참 좋습니다~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