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l새라님의 프로필

ノ。 친구추가 정중히 사양합니다.. ノ。 06월 27일 09:14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07월 15일






  • ノ。
    가끔은..
    혼자만의 시간이 필요한 것 같다..
    다른사람과 이야기를 하고
    마음을 나누는 일도 물론 중요하겠지만..

    내게 가장 중요한
    '나'라는 존재에 대해서
    내가 무슨 생각을 하는지,
    어떤 기분이 드는지
    온전하게 집중할 수 있는 시간..

    그렇게..
    나에 대해 더 잘 알고
    사랑하는 사람일수록
    남을 알아주고 사랑할 수 있는 거 같다..



    .........................♬흐르는곡ː하동균 - 그녀를 사랑해줘요 _。
    .....................................................비를 사랑하는 사람이ノ。


    • 이번주 몇일동안 나를 괴롭혔던 감기몸살은 이제 나에게 멀어져간듯 하다..
      한결 가뿐한 컨디션으로 오늘은 매콤한 쟁반막국수를 맛있게 해서 먹었다..
      엄마의 정성이 담긴 비법소스는 역시 어떤 음식도 제일로 만들어준다..^^
      2주후에 있을 여름휴가를 기대하며 모진 더위와 잘 싸워나가야지..ㅋ~
      오늘은 하동균 이곡이 너무너무 심장에 콕 박혀있다.. 07월 15일 18:25 NEW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07월 12일

  • ノ。
    내가 할 말이 있어..

    잠시 주저 앉아도 돼..괜찮으니까..
    포기하지만 않는다면 괜찮으니까..
    설령 포기한다 해도 절대로 지는 게 아니야..
    최선을 다했을 너에게
    박수를 쳐줄 테니까..

    괜찮으니까..



    .........................................♬흐르는곡ː바이브 - 옛사랑 _。
    .....................................................비를 사랑하는 사람이ノ。

    • 몇일 동안 넘넘 아팠다..감기에 몸살까지..
      혼자 있으니 그만큼 아픔과 서러움이 몇배나 더 컸다..
      회사도 이틀째 결근이다..
      오늘은 어제 링겔맞은게 효과가 있는거 같다..
      그나마 음악이라도 들을 여유가 있어 좋다..^^ 07월 12일 16:35 NEW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07월 08일






  • ノ。
    그냥 내 하루를 소소하게
    이야기할 수 있고

    내가 정말 힘들때
    마음 편히 기댈 수 있는

    그런 편한 사람 한 명쯤
    있었으면 좋겠다..


    ............................................♬흐르는곡ːSondia - 어른 _。
    .....................................................비를 사랑하는 사람이ノ。

    • 요 몇일 가을날씨처럼 선선함과 깨끗한 하늘이 참 좋다..
      가끔 불어오는 바람은 서늘하기까지 하다..^^
      귓가에 흐르는 잔잔한 음악선율속으로 그윽한 커피향속으로.....
      어쩌지..
      자꾸 비어있는 커피잔만 만지작거리는...더 마심 안돼는데..ㅋ~~ 07월 08일 12:46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07월 06일

  • 공감14

    "무더위 대처법"

    강한 햇빛이 내리쬐는 여름..
    선글라스로 눈보호와 멋스러움까지..
    스커트로 시원스럽게..^^

    • <사진이벤트>에 참여한 사진입니다. 많은 답글 부탁 드려요!
      이벤트에 당첨되시면, 세이클럽 메인 <사진이야기>코너에 노출됩니다. ^^ 07월 06일 17:12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이벤트응모작

07월 05일

  • 새ll라님께서 '사진이야기 이벤트(세이상품권 1만 원)'에 당첨 되었습니다.
    • 감사합니다..^^ 잘 쓰겠습니다.. 07월 08일 12:24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 공감21

    "무더위 대처법"

    장마끝에 찾아오는 무더위속에
    시원한 맥주한캔의 짜릿함으로 더위를 이겨본다..^^

    • <사진이벤트>에 참여한 사진입니다. 많은 답글 부탁 드려요!
      이벤트에 당첨되시면, 세이클럽 메인 <사진이야기>코너에 노출됩니다. ^^ 07월 05일 10:41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이벤트응모작

07월 03일






  • ノ。
    남부끄럽지 않게 사는 것보다
    나 부끄럽지 않게 사는 편이
    어쩌면
    더 좋은 마음가짐이 아닐런지...



    .....................................♬흐르는곡ːYarz - 괜찮아요 난 _。
    .....................................................비를 사랑하는 사람이ノ。

    • 몇일간의 하염없이 내렸던 장마비 끝에 활짝 핀 햇살이 이쁜아침이다..
      출근길..끼어드는 차 때문에 하마터면..
      출근길이라 이해가 되지만 조금씩만 배려하는 마음으로 운전하면 좋으련만...
      마음을 가다듬고 오늘도 소중한 시간에 미안하지 않게 활기차게 시작하는거야..
      있잖아.....그래도 난 네가 또 그립다..
      언제 또 내려줄꺼니..^^ 07월 03일 09:01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06월 26일

  • ノ。
    비가 내린다..
    아련한 빗소리가 들린다..
    사랑하는 그대가 내린다..

    이렇게
    비가 내 맘을 적시는 날엔
    하염없이 젖어만 든다..

    이렇게 세차게 내리는 빗속에..
    쏟아지는 비를 다 맞고서라도
    그리운 그대에게 달려가고 싶다..

    비。

    비。

    비。


    ..............................♬흐르는곡ːAha - Crying in the rain _。
    .....................................................비를 사랑하는 사람이ノ。

    • 조금 일찍 출발했는데도 비오는날엔 여전히 차가 막힌다..
      그래도 내가 좋아하는 비..즐기면서 출근하는길은 행복하다..
      커피향이 오늘따라 참 좋다..
      그 향처럼 내리는 비처럼 오늘도 힘차게 시작해보는거야..~ 06월 26일 08:59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06월 22일






  • ノ。
    사.
    랑.
    옵.
    다.

    생김새나 행동이 사랑을 느낄정도로
    귀엽다..



    ...................................♬흐르는곡ː다비치 - 그대니까요 _。
    .....................................................비를 사랑하는 사람이ノ。

    • 퇴근후 너무 피곤해서 그냥 쓰러져 자다 눈 떴는데 11시네..
      이럴때 음악이란 친구는 날 또다시 휴식으로 이끌어준다..
      배고파..머 먹지..먹을께 없넹..ㅠ.ㅠ
      은은한 향으로 나를 유혹하는 커피를 마시고 싶지만..
      그럼 밤새야할듯 싶어 망고쥬스로 대신한다..^^ 06월 22일 00:43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06월 17일






  • ノ。
    인생이
    추울때 너를 만나
    나를 꽃으로
    대해준
    네가 고.맙.다..



    ...................................♬흐르는곡ː정동하 - 바라보나봐 _。
    .....................................................비를 사랑하는 사람이ノ。

    • 평온한 휴일오후..
      러블리한 음악친구와 함께 하는 블랙커피향이 참 좋다..^^
      저번주까지 선거유세 때문에 시끌시끌했는데 이제는 조용..~
      낼은 우리 태극전사들의 16강을 향한 첫 경기가 있는날..
      강남 영동대로쪽에서 거리응원이 있다는데 거기나 가볼까..
      아님 집에서 치맥으로 응원할까..
      화이팅.........죽기살기로 뛰길...죽기살기로 응원할께..^^ 06월 17일 15:19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1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