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늘님의 프로필

행복을 바랍니다~^^* 19년 05월 01일 18:59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2021년 05월 14일

  • 순수강산1 -라일락꽃 향기-

    라일락꽃 향기 은은한 그늘 아래
    봄의 교향악이 흐른다

    해맑은 소녀가 내게 달려온다
    두 손 마주 잡고 함께 춤을 춘다

    푸른 하늘 눈부신 햇살
    감미로운 바람 결

    살며시 그녀의 손을 잡고
    반짝이는 눈망울 속으로 빠져든다
    붉은 입술에 내 입술이 젖는다

    가벼운 숨결에 가슴이 뛴다

    라일락꽃 향기 그윽한 그늘 아래
    봄의 교향악이 흐른다
    저장

2021년 04월 23일

    저장

2021년 04월 21일

    저장

2021년 04월 17일

    저장

2021년 04월 16일

  • 순수강산1 -고운 님 드시라고

    고운 님 드시라고 가시덩쿨 헤쳐가며
    연한 다래순만 땄소
    고운 님 드시라고 험한 산길 넘어지며
    참나물만 찾았소
    고운 님 드시라고 참 쑥도 많이 챙겼소

    님이시여 내 마음 아소서
    그리움에 밤길 별빛 타고 가만히
    님의 문고리에 나물 정성 담아 걸어놓았소

    님이시여 내 마음 아소서
    그리움에 그리움에 애달피 우는 소쩍새가 되어
    밤새 피 토하듯이 울었소

    님이시여 님이시여 나의 님이시여
    이제 붉디붉은 피 토하다 죽소
    어느 봄날에 소쩍새 울거든
    어느 봄날에 진달래 피거든
    나의 사랑 잊지 마소서
    나의 사랑 잊지 마소서
    저장

2021년 04월 14일

    저장

2021년 04월 05일

    저장

2021년 04월 04일

    저장

2021년 04월 01일

    저장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