승희music님의 프로필

향기가 있는 사람은 세월이 지나도 늘 그리움으로 남는다~~ 05월 30일 12:16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04월 01일

  • II유민II 그대가 내 인생에 가져다 준
    그 조화로움에
    내 사랑을 바칩니다
    내가 필요로 하는것을 이해해주고
    그대가 내게 가져다 준 수많은 미소에
    내 사랑을 바칩니다
    내 마음에 가져다 준 기쁨
    나를 부드럽게 감싸 안는 그대 포옹에
    내 사랑을 바칩니다
    그대가 내게 가져다 준
    그 편안함과
    우리가 함께한
    그 숱한 소중한 시간들에
    내 사랑을 바칩니다
    그대를 사랑합니다,~♥♥
    저장

03월 31일

  • 공감16

    어린이 놀이터 앞 매화꽃이 만발햇어요~~

    • <사진이벤트>에 참여한 사진입니다. 많은 답글 부탁 드려요!
      이벤트에 당첨되시면, 세이클럽 메인 <사진이야기>코너에 노출됩니다. ^^ 03월 31일 18:47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이벤트응모작
    저장
    저장
    저장
  • 새소리 들으며
    새처럼 가벼운 마음으로 봄 인사 드립니다
    겨울을 견디느라 수고 많으셨습니다

    까치가 나무 꼭대기에
    집 짓는 걸 보며 생각했습니다
    다시 시작하자
    높이 올라가자

    절망으로 내려가고 싶을 때
    우울하게 가라앉고 싶을 때

    어느 덧 3월의 마지막 달력이 아쉬움을 말합니다
    꽃의 향연이 만발할 4월엔 더 행복하시고
    꽃 향기같이 아름다운 사랑 꽃피우시길 희망합니다,,

    저장
  • 살아있는 날엔 사랑을 하자

    사랑은 표현하지 않으면 환상이고 슬퍼도 울 수 없는
    고통이며 만남이 없는 그리움은 외로움일 뿐

    표현되지 못한 감정은 아쉬운 아픔이 되고
    행동이 없는 생각은 허무한 망상이 된다.

    숨쉬지 않는 사람을 어찌 살았다하며
    불지 않는 바람을 어찌 바람이라 하겠는가

    사람이 숨을 쉬고 바람이 부는 것처럼
    살아있는 날엔 사랑을 하자.
    마음껏 울고 또 웃자.

    저장
  • 긴 질문에 대한 짧은 대답

    밤새워

    비 내리고 아침

    둥글래순

    그 오래 묵은 새 촉이 불쑥 뛰쳐 나왔습니다

    올봄도 온 우주위 대답이 이렇듯

    간단명료 합니다.

    -이화은-

    이곳은 흐린날
    3월은 비와함께시작..
    비로 끝나는 날이기도 합니다
    행복으로 시작하시고 행복으로 마무리 하세요
    건강조심하시고 행복한 하루 되세요
    곳곳 비소식도 있네요

    저장
  • 마음의향기 따뜻한 말한마디

    그 고운열굴 찌푸리지마오

    머언 훗날
    거울에 비칠
    얼굴을 상상해 보세요

    그 고운 입술로 험담 하지 마요.

    시기심, 질투심의 말은
    가시 돋친 꽃은 피우고

    상냥하고
    부드러운 말은
    향기로운 꽃을 피어요.

    부정적인 말로
    기운 빼지 마요.

    긍정적인 말은 샛별보다
    빛나고 가슴엔 희망의 별이 뜬답니다.

    따뜻한 말 한마디는
    상처 입은
    마음을 어루만져 주고
    살아갈 용기를 주기도 해요.

    진심 어린 말 한마디는
    누군가에게는
    기쁨이 되고 행복이 되기도 해요

    언제나
    아름다운 언어로
    좋은 말을 하며

    향기로운 마음으로
    살았으면 해요.
    저장
  • II유민II 여린 것 같으면서도 씩씩하고
    차가운 거 같으면서도 따뜻하고
    무심한 거 같으면서도 속 깊고

    당신을 볼 때마다
    마음에 감동이 밀려와
    한마디 말에도 상대를 생각하는
    깊은 배려심이 느껴지거든

    무엇보다 당신을 좋아하는 이유는
    힘든 내색 않고 밝다는 거야
    그 속마음은 오죽할까 싶어
    안쓰러움이 앞서기도 하지만

    그래도 웃을 줄 알고
    괜챦다고 말하는 당신이 참 이뻐보여
    한번쯤 깊은 속내도 털어놓고
    마음의 짐을 내려 놓았으면 해

    사람이 사는거 다 거기서 거기야
    가슴에 상처를 안고 살아가
    그럼에도 불구하구 힘낼 수 있는건
    좋은 사람들이 곁에 있어서일 거야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