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수빈님의 프로필

그대앞에 봄이 있다면 우리 살아가는 일 속에 파도치는 날 바람 부는 날이 어디 한두 번이랴 그런 날은 조용히 닻을 내리고 오.. 02월 14일 21:08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02월 15일

  • 날 사랑 한다면

    청솔 / 박영식

    당신이 날 사랑 한다면
    나의 빈 손도 사랑 해주오

    당신이 날 사랑 한다면
    못난 내 얼굴도 사랑 해주오

    당신이 날 사랑 한다면
    내 빰에 흐르는 눈물 아픔도
    부족한 내 모든 것을 사랑 해주오

    내 가슴 가진 모든 것
    내 영혼 까지도
    이 모두가 당신 것입니다

    저장
  • 빵태 죄송합니다
    몸이 안좋아 당분간 글을 못올려 드리겠습니다
    늘 건강하십시요
    저장

  • 추위 시작,
    곳곳에 비,눈이..
    미끄럼 주위하세요

    정월대보름,
    아홉가지과 부럼 깨무세요
    한 해의 무사를..

    둥근 대보름달
    보면서 소원을..

    건강조심하시고
    따뜻한 하루 되세요

    저장
  • ll애랑ll 겨울을 기다리며 - 유안진





    겨울이 오면

    나는

    바람이 될 거야



    더는 못 참는 침묵에서

    더는 못 감출 이름을

    마음껏 소리쳐 불러 보는 목소리가



    밤낮 주야 가리지 않고

    천지사방 거침없이

    목놓아 외쳐 대는 북풍의 목청이



    부르고 싶은 이름 하나에

    미쳐 버린 겨울바람

    그 목소리 될 거야.

    되고 말 거야.
    저장
  • 마음의향기 가장 아름다운 말...

    "사랑합니다."라는 말보다
    듣기 좋은 말 기분 좋은 말
    행복해지는 말은 없습니다.

    매일 들어도 또 듣고 싶은 말
    삶의 용기와 희망을 주는
    가장 아름다운 말 "당신을 사랑합니다."

    우리 삶에 사랑보다
    아름답고 소중한 것은 없습니다.




    누군가에게 사랑을 받는 순간처럼
    가슴 설레고 행복감을 느낄 때가
    또 있을까요.

    사랑한다는 말 속에는 상대에 대한
    깊은 신뢰와 존중이 담겨 있습니다.

    -박현희 님의 가장 아름다운말중에서
    저장
    저장
  • 비스듬히

    생명은 그래요.
    어디 기대지 않으면 살아갈 수 있나요?
    공기에 기대고 서 있는 나무들 좀 보세요.

    우리는 기대는 데가 많은데
    기대는 게 맑기도 하고 흐리기도 하니
    우리 또한 맑기도 흐리기도 하지요.

    비스듬히 다른 비스듬히를 받치고 있는 이여

    - 정현종의 시 <비스듬히>에서 -

    저장
  • 아그네스

    노자는 평소 인생을 살아가는데 있어서
    최상의 방법은 물처럼 사는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두얼굴의 물 때로는 겸손하면서
    부드럽게 낮은곳을 향해 굽이굽이 골을 만들며
    목마른 모든 만물에 갈증을 풀어주는 없어서는
    안될 고귀한 생명수 이지만

    한번 용트림하면 바위를 부수고 산을 무너뜨리기도 하지요.
    또 물은 둥근 그릇에 담으면 둥글게 보이고
    각진 그릇에 담으면 각지게 보이게도 합니다.

    이처럼 물은 어느 상황에서나
    본질은 변하지 않고 현실에 순응하며 흐릅니다..

    수빈 님께~~^*
    저장

02월 14일

  • 타잔오빠 -이사-

    어느 가을
    훌쩍 짐 싸들고 이사를 가듯
    나의 어머니가
    저쪽 세상으로
    짐을 옮기신 이후

    나도 어머니의 집에
    세 들어 살고 싶은 그리움으로
    날마다 잠을 설쳤다

    서둘지 마
    좀 더 기다리면 되지
    언젠가는 나처럼
    아주 이사를 오게 되지

    차가운 침묵의 방에서
    따듯한 말로
    나를 위로하시는 어머니

    -이해인-
    저장
  • 이수빈   그대앞에 봄이 있다면

    우리 살아가는 일 속에

    파도치는 날 바람 부는 날이

    어디 한두 번이랴

    그런 날은 조용히 닻을 내리고

    오늘 일을 잠시라도

    낮은 곳에 묻어 두어야 한다







    우리 사랑하는 일 또한 그 같아서

    파도치는 날 바람부는 날은

    높은 파도를 타지 않고

    낮게 낮게 밀물져야 한다
    • 오늘도 행복하세요~~ 04월 12일 17:33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