풀내음님의 프로필

올가을에는 좋은 결실을 맺는 풍요로운 한 해가 되어요 16년 09월 16일 17:08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2015년 11월 08일

  • 한마음 머리가 빠져 고민스럽다고요.

    그래서 여러분 에게 새로운 소식을 알려 드려요.
    그것은 두피에 모근을 잘라먹는 변이세포가

    활동하기 때문 이랍니다.

    모근활동을 억제하고 머리가 자라지 못하게

    하는 변이 세포의 활동을 억제하는 신물질 개발로

    변이세포의 활동을 억제 시키고 모근의 활동을 돕는

    신물질이 개발되어 모근에서 머리가 다시 나게 하는
    새로운 물질을 찾아서 임상실험중이고
    2016년 출시 예정 이랍니다
    저장

2015년 11월 07일

  • 풀내음  꽃있어 좋아라
    별을 좋아하는 사람은

    꿈이 많고

    비를 좋아하는 사람은

    슬픈 추억이 많고

    눈을 좋아하는 사람은

    순수하고

    꽃을 좋아하는 사람은

    아름답고

    이 모든것을 좋아하는사람은

    지금 사랑을 하고있다

    오늘처럼 비가 내리는 날엔..
    내 마음은 고운 그리움이 되어..
    나를 사랑으로 이끌어주는
    그대와의
    따스한 차 한잔이 그리워집니다
    저장

2015년 11월 04일

  • 아르셔 우리의 삶은 끊임없는
    만남으로 살아가지만
    만나고 싶은 만남과
    만나고 싶지 않은 만남이 있습니다.
    그리고 만나서는 안되는 만남이 있고
    만나고 싶지 않은데 만나야 하는
    만남이 있을겁니다.
    이런 여러 만남을 통해서
    인생이 내 뜻과 같지
    않음을 배울수 있는데
    사랑하면서도 헤어져야 하고
    미워하면서도 만나야 하는것이
    우리 인생의 삶의 이유인가 합니다.
    그래서 모든 만남은 결코
    우연한 것이 아니라고
    말하나 봅니다
    저장

2015년 10월 25일

  • 아르셔 빨간꽃 노란꽃에
    하얀나비 사알짝 앉아
    깊은 사랑을 나누니
    좋아서 방긋방긋 미소짓네
    솔바람이 얼굴을 간지리고
    꽃비가 윙크하며
    살며시 입을 맞추니
    행복에 잠겨 파르르 떠내요
    이 뜨거운 사랑 오래오래
    더 아름다운 사랑을 위하여
    눈을 들어 옆을 보며
    그대의 사랑 나누어 보렴
    저장

2015년 10월 21일

    저장
  • 아름다운
    가을 한줄기 실바람에도
    마음은 흔들리고
    소리없는 가랑비에

    가슴까지
    젖었다면 이것은 곳
    연민이겠지요 많은
    것이 스쳐지나는
    세월의 여정에도

    저 강물에
    던져버린 추억들이
    아쉬움과 그리움에
    출렁일때 중년의
    가슴에 삶은 저만치

    앞질러가고
    흐르는 달빛따라 가슴
    아팟던 눈물 석양에
    걸려 노을이 붉게
    타는이유 그로 인해
    가을은 깊어만 갑니다
    ( 스마일 자작글 )

    저장
    저장
    • 님도요 항상 건강하고 행복하세요 15년 10월 21일 22:36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 아름다운
    가을 한줄기 실바람에도
    마음은 흔들리고
    소리없는 가랑비에

    가슴까지
    젖었다면 이것은 곳
    연민이겠지요 많은
    것이 스쳐지나는
    세월의 여정에도

    저 강물에
    던져버린 추억들이
    아쉬움과 그리움에
    출렁일때 중년의
    가슴에 삶은 저만치

    앞질러가고
    흐르는 달빛따라 가슴
    아팟던 눈물 석양에
    걸려 노을이 붉게
    타는이유 그로 인해
    가을은 깊어만 갑니다
    ( 스마일 자작글 )

    저장
    • 방문해 주어서 감사하고요 좋은글 남겨주어서 더 감사합니다. 15년 10월 21일 01:40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