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iiCheruiix님의 프로필

    〃…♥ 요즘 일에, 뜨개질에 푹~빠져있어서 작품만들기에 소홀해지네요 시간을 쪼개서라도 완성한 후 이벤 열어보겠습니다 얼마.. 19년 12월 16일 19:08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2016년 12월 02일

  • xiiCheruiix님께서 캐릭터/사진을 변경하였습니다.
    저장

2016년 08월 15일

  • xiiCheruiix님께서 캐릭터/사진을 변경하였습니다.
    저장

2016년 12월 05일

  • xiiCheruiix님께서 캐릭터/사진을 변경하였습니다.
    저장

2016년 05월 28일

    • 늘 변함업이 관심 주셔서 감사합니다 ^^ 늘 건강하세영 ^^ 곧 뵈어영~ 16년 05월 28일 17:50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 유키링s / 어머낫~! 유키링님~~~~~~~~보고 시포소욤^^
      장기간 안 비추셔서 마음 한쪽으로 걱정했답니다
      어디 아프신건 아닌지.... 하고 제 나름대로 걱정했는데...
      요렇게 건강한 모습으로 흔적 남겨주시니 마음이 놓이네요ㅎ
      잘 지내신거죵? 늘 고운마음의 선물 감사드립니다^^
      5월도 벌써 한주 남기고 이렇게 지나가네요
      늘 행복한 날들로 보내시고 건강 유의하시길 바랍니다~
      이쁜작품 선물 잘 걸어 사용할께욤^^
      감사합니다~! 16년 05월 28일 22:18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2016년 04월 16일

  • 나 그대에게 작은 행복 드립니다

    나와 함께 동행하는 동안...

    얼만큼의 시간이 지나 갈런지 모르지만

    당신 기분좋은 산책길이 되었으면 해요

    나와 함께 걷는 세월이

    언제나 하늘빛 처럼 맑음으로 당신 가슴에

    자리할 수 있으면 좋겠습니다

    그저 그리움 하나로 찾아가는 그 길이지만

    언제나 웃을 수 있는 그윽한 향기로

    꽃길을 밟아가는 당신이면 좋겠습니다

    그런 행복을 드릴수 있는 내가 되고싶습니다

    언제나 그자리에서....

    저장

2015년 09월 26일

    • I Miss You So Much 15년 09월 26일 00:38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2015년 09월 24일

  • xiiCheruiix   지금은 아무것도 할 수 없이 아프고 힘들어도

    함께한 추억들이 머리속을 헤집어놔도

    시간이 지나면 무덤덤하게 웃을 수 있는 날이

    언젠가는 올테니 다 잊은 척,

    아무렇지도 않은 척, 행복한 척 그렇게 보냅니다
    • 무엇이든 여러개를

      동시에 움켜쥐기는 힘듭니다

      그건 욕심뿐이죠

      하나를 얻으면

      다른 무언가는 포기해야 하는법

      제일 소중한것 하나만 이라도

      잘 간직하며 살아가야합니다 16년 04월 10일 22:49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2015년 09월 22일

  • xiiCheruiix   살다보면 아무 이유없이 울컥 울고

    사로잡힐 때가 있다

    아무 생각없이 울고 싶은 그런 날....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