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니퍼님의 프로필

▶▶▶▶▶▶▶▶▶▶ 21년 11월 20일 18:53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2017년 12월 28일

    • 유민님도 올 한해 수고많으셧습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17년 12월 29일 02:35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2017년 12월 26일

    저장

2017년 12월 25일

  • ㅌ ㅐ희야~~~ ㅆ ㅣ 익~~♥
    이쁜날 이쁜것만 보고 이쁜일만 생기길...
    해피크리스마스~~♥

    저장
  • 제니퍼  가끔 혼자라는것이 느껴질때

    아주 작게 그대의 이름을 불러봅니다.


    불러도 대답이 없는걸 알지만

    그래도 한번 불러봅니다.


    조용히 하늘을 바라볼때마다

    그대의 예쁜 웃음이 생각납니다.


    그럴때마다 조용히 흐르는

    눈물을 닦을 뿐입니다.


    오늘따라 밝게 웃어주던

    그대가 너무나도 그립습니다.
    저장

2017년 12월 22일

  • t살포시다녀감니다 건강하시고
    해피하세요 내년에 바요
    메리크리스마스

    • 레옹님도 메리크리스^^ 17년 12월 22일 13:04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2017년 12월 20일

    • 감사합니다^^ 17년 12월 21일 01:41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저장

2017년 11월 25일

  • 운산 옛이야기

    雲山 변영주



    울고 싶도록

    정겨운 호롱불이

    봄밤 훈풍에 놀라며 타는 곳



    앞마당 멍석에서

    시집간 누야 그리다

    잠든 아이 머리맡에

    시름없이 모깃불이 타는 곳



    퇴색한 지붕마다

    고추의

    빨간 색감이 사랑처럼 타는 곳



    반공엔

    얼음같이 차가운 달이 뜨고

    군불 지핀 사랑방엔

    할아버지 옛이야기에

    동지섣달 긴긴 밤이 타는 곳
    저장

2017년 11월 11일

    • 별빛님 고맙습니다^^* 17년 11월 11일 14:33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2017년 11월 10일

  • 내일이 빼빼로데이인뎅 선물 주고가요 ^^ 그림이지만 잘먹어요^^

    • 감사합니다 파이님^^* 17년 11월 10일 22:25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