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l여희ll님의 프로필

Music.....Støгy.............。 19년 07월 01일 23:32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2019년 07월 14일

  • 어린시절추억 ★ 모든 것이 나로부터 시작이다. ★

    어릴 때는
    나보다 중요한 사람이 없고
    나이 들면
    나만큼 대단한 사람이 없고
    늙고 나면
    나보다 더 못한 사람이 없습니다.

    돈에 맞춰 일하면 직업이고
    돈을 넘어 일하면 소명입니다.

    직업으로 일하면 월급을 받고
    소명으로 일하면 선물을 받습니다.

    칭찬에 익숙하면
    비난에 마음이 흔들리고
    대접에 익숙하면
    푸대접에 마음이 상합니다.

    문제는...
    익숙해져서 길들여진 내 마음입니다.


    - 아침 좋은 글 중에서 -
    저장

2019년 07월 06일

  • 어린시절추억 ★ 무슨 인연으로 당신을 만났을까요. ★

    얼마나 고운 인연이기에 우리는 만났을까요.
    내숨결의 주인인 당신을 바라봅니다.
    내영혼의 고향인 당신을 바라봅니다.

    피고지는 인연이 다해도 기어이 마주할 당신이기에..
    머리카락 베어다 신발 만들어 드리고픈 당신이기에..
    영혼을 불밝혀 그대에게 드리나니 부디 한 걸음도 헛되지 않기를..

    살아가고 숨쉬는 날의 꿈같은 당신이기에..
    마른 하늘 보담아 꽃피울 당신이기에..

    그립다 말하기 전에 가슴이 먼저 아는 당신이기에..
    애닯다 입열기 전에 마음이 먼저 안긴 당신이기에..

    소망의 노래로 당신위해 기원하나니.
    이 인연이 다하고나도 당신앞에 다시 서게 하소서.

    - 피천득 <인연>中 -
    저장
    저장

2019년 07월 04일

  • 어린시절추억 ★ 벗이 있다면 ★

    길이 멀어도
    찾아갈 벗이 있다면
    얼마나 좋으랴!

    문득 만나고픔에
    기별 없이 찾아가도
    가슴을 가득 채우는
    정겨움으로 맞이해주고

    이런저런 사는 속내를
    밤새워 나눌 수 있다면
    정말 행복한 인생이지 않겠는가?

    부부간이라도 살다 보면
    털어놓을 수 없는 일이 있고
    피를 나눈 형제간이라도
    말못할 형편도 있는데

    함께하는 술잔만으로도
    속마음이 이미 통하고
    무슨말이 더 필요하랴

    마주함에 내 심정을
    벌써 아는 벗이 있었으면 좋겠다.


    ~< 중 략 >~


    보고픈 얼굴이 되어
    먼 길이지만 찾아갈 벗이라도 있으면
    행복하지 않겠는가?
    저장

2019년 07월 01일

  • ll여희ll  Music.....Støгy.............。
    저장
  • ll여희ll  http://saycast.sayclub.com/article/39233659
    왠지 마음이 통할것 같은 친구...。
    저장
  • 어린시절추억 ★ 진정한 우정 ★


    친구에게 기쁜일이 생겼을 때는
    한 발 늦게 찾아가고

    슬픈일이 생겼을 때는
    한 발 먼저 찾아가는 것이 진정한 우정입니다.

    시간이 남을 때 찾아가는 친구가 아니라
    바쁜 시간을 같이 보낼 수 있는 친구여야 합니다.

    우정을 위해 모든 것을 버릴 수 있어야 합니다.
    사랑을 위해 이익을 포기할 수 있어야 합니다.

    그것이 진정 순수한 사랑과 우정입니다.

    우정과 사랑은 인간관계를 넘어서
    영혼의 교감이며 삶의 동반이기 때문입니다.

    죽음을 맞이할 때 자신의 죽음을 슬퍼할 것이 아니라
    친구와의 헤어짐을 슬퍼해야 합니다.

    한 번의 우정은 이 세상이 다해도
    끝없이 이어질 인연이기 때문입니다.


    - 칼릴 지브란 -
    저장

2019년 06월 28일

  • 어린시절추억 ★ 날마다 이런 오늘 되세요. ★


    좋은 일만으로 기억하며 지낼 수 있는
    오늘이었으면 좋겠습니다.

    사랑의 향내와 인간미 물씬 풍기는
    오늘이었으면 좋겠습니다.

    향수를 뿌리지 않았는데도
    은은한 향기를 뿜어 낼 수 있는
    오늘이었으면 좋겠습니다.

    산속 깊은 옹달샘의 깊은 물 같은
    오늘이었으면 좋겠습니다.

    좋은 사람 만났다고 즐거워할 수 있는
    오늘이었으면 좋겠습니다.

    "난 역시 행운아야."라고 말하며
    어깨에 힘을 더 할 수 있는
    오늘이었으면 좋겠습니다.

    "참 행복했다. 잘했어."라고 말할 수 있는
    오늘이었으면 좋겠습니다.


    - 출처 : 좋은 글 중에서 -
    저장

2019년 06월 24일

  • 어린시절추억 ★ 길 ★

    모든 길은 열려 있습니다.
    수많은 길이 있지만
    내가 걸어가야 길이 되어 줍니다.

    아무리 좋은 길도
    내가 걸어가지 않으면
    잡초가 무성한 풀밭이 되고 맙니다.

    막힌 길은 뚫고가면 되고
    높은 길은 넘어가면 되고

    닫힌 길은 열어가면 되고
    험한 길은 헤쳐가면 되고
    없는 길은 만들어가면 길이 됩니다.

    길이 없다 말하는 것은
    간절한 마음이 없다는 뜻입니다.

    - 유지나 -
    저장

2019년 06월 20일

  • 어린시절추억 ★ 지치면 쉬고, 많으면 덜어내고 ★

    지치면 쉬고 많으면 덜어내고

    조급해지면 천천히 심호흡하고
    화가나면 양보하고

    막히면 새롭게 시도해보고
    외로우면 친구에게 먼저 연락하고

    슬퍼지면 사랑을 먼저 표현하고
    두려우면 모든 것을 운명에 맡기라고

    그리고 항상 감사하는 마음 잊지 말라고...

    -<넘어진 그 자리에 머물지 마라.>中 -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