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장ll캡틴님의 프로필

뿌리깊은 나무 바라메 아니묄쇠ㅡ 샘이깊은 우물 마르지 아니할세 ㅡ 16년 11월 01일 23:58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02월 18일

  • 사랑과 행복으로 함께하는 이는.
    그 모습이 부끄러워 겸손하여도,
    영롱한 빛은 감출수가 없습니다.

    무술년 새해 본격적으로 시작입니다.
    행복과 사랑 .제일중요한건 건강 모두 함께
    사랑하는 이들과 함께 하는

    더이상 부족할것없는 2018년돼어요.

    - ㅇ ㅗ 지 ㄱ 너 ㄹㅡㄹ사 라 ㅇ

    저장
  • 가을향기 무술년 새해에도 건강하시고
    좋은일만 있으시길 기원합니다 ~~^^
    저장

02월 17일

  • 즐거운 설명절입니다당^*^~
    새해에는 하시는 모든일에 풍요와 번창이 가득하시고,
    만사를 지혜롭게 헤쳐가시는 한해 되기를 기원드립니당.
    지난해 보살핌에 감사드리고, 새해에도 많은 가르침 부탁드립니당. 고맙습니당.
    늘 건강하시고, 새해 복 많이 받으세영^*^~~~~
    벌써 2월...겨울이 끝나는 달입니다.^^
    2월은 다른달보다 짧은달이라서 평소보다 더 열씸히^^ 보내야겠네영^^
    겨울 막바지 꽃샘추위에도..건강 잘 챙기시고, 행복한 시간들로 채워보세영. 행복하세영 ^^~.

    저장

02월 11일

  • 시골길 언제나 변함없는 명품트로트 방




    언제나 그 자리에서
    변함없이 있는 명품 트로트 방




    흐르는 세월 속에 모든 것이
    변해 가도 명품 트로트 방 만은 어제와 오늘이
    똑같은 아름다운 방입니다



    어찌 생각하면 매일매일
    같은 시간을 지킨다는 것이
    지겨울 법도 하지만 경쾌한
    음악을 들려주는 명품 트로트 방




    삶이 힘들 때나 고달플 때

    잠시 앉아 쉬더라도
    포기하지 않고 툭툭 털어내게
    힘을주는 명품 트로트 방



    오늘보다
    내일은 더 진실한 삶을 살아갈 거라
    믿음을 같게 만들어 주는 곳이 바로
    명품 트로트 방이 있어 오늘이
    즐겁습니다
    저장

02월 03일

  • 작은설레임 정말로 행복한나날이란 멋지고 놀라운 일이 일어나는 날이 아니라 진주알들이 하나하나 한줄로 꿰어지듯이
    소박하고 자잘한 기쁨이 조용히 어어지는 날들인것 같아요.

    너무도 소소하고 너무도 일상적인 것들 속에 우리의 행복, 사랑, 기쁨이 숨어 있습니다.
    믿고 사랑하는 사람과 함께라면 한 줌의 바람, 흘러가는 구름도 시가 되고 노래가 됩니다.
    그 어떤 절망과 불행의 길도 행복으로 바뀝니다.

    오늘도 많이 웃으세요^^
    저장

01월 10일

  • 가수나영진 명품 트로트 캡틴 국장님 반가워요

    캡틴 미녀 국장님 평창 올림픽 개막일이

    이제 한달 남았습니다

    명품 방송국 메니아 여러님들의 사랑으로

    평창 올림픽 홍보가수 나영진

    MBC TV 지난번 제 1편 출연이후에

    2018.1.13 일 제2편 녹화 촬영 하러 간답니다

    강원도는 영하 10 도 드레요 춘천 현지에서 촬영 해서 추워도 잘댕겨 오겠습니다

    타이틀은 ( 나영진 팬클럽 회원들과 평창 올림픽 홍보중)

    성공개최을 위하여

    열심히 촬영 하고 오겠습니다

    홍홍홍

    ㄳㄳㄳㄳ

    명품 방송국 화이팅
    저장

2017년 12월 30일

  • 카라꽃향기 국장님의 따뜻한 조언 감사합니다.
    바람이 많이 차네요 감기 조심하시고 늘 행복하시길 간구 드립니다^^
    저장

2017년 12월 27일

  • LS청송 국장마님 날씨 겁나게 춥다요.
    건강관리 잘하시요
    저장

2017년 12월 25일

  • 메리크리스마스! 호호호~
    산타의 푸근한 미소처럼
    사랑과 따뜻함을 느껴보는
    성탄절보내세요^*^~

    저장

2017년 12월 22일




  • 24절기 중 스물두 번째 절기. 유래일 년 중 밤이 가장 길고 낮이 가장 짧은 날이다. 동짓날에는 동지팥죽 또는 동지두죽·동지시식이라는 관습이 있는데, 팥을 고아 죽을 만들고 여기에 찹쌀로 단자를 넣어 끓인다. 더보기일시2017.12.22 오전 1시 28분

    벌써 2017년 12월22일 불금이자 동지죠
    동지는 밤길이가 길다는뜻인데요
    울님들 몇일안남은 올해 마무리 잘하시고
    다가오는2018년 무술년 개띠해에도 대박나시고
    건강하시고 새해복많이받으셔요^()^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