둥우리님의 프로필

여름철 장마비처럼 장대비가 쏫아지고 있네요 그전 같으면 찔레꽃피고 아가시아꽃피면 일년중 제일 가물어서 모자리 하느라 보또랑을 치.. 21년 05월 27일 08:17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2011년 09월 14일

  • 둥우리  친구라는 말보다 아름다운것은 없습니다.
    우정보다 소중한것도 없습니다.
    나는 당신에게 아름다운친구
    소중한 우정이길 바랍니다.
    가끔 사랑이란 말이오가도
    아무 부담없는친구........
    혼자 울고있을때 아무 말없이다가와
    힘내 라고말할수있는 당신은
    바로 내 친구이기 때문입니다.
    저장
  • 육군참모총장 고마운 사람들과 함께하는
    음악처럼 흐르는 하루가 참 행복합니다
    눈빛 하나로 마음을 읽어주는
    좋은 님들이 있어 행복합니다. 오늘이라는 소중한
    당신의 '하루'를 아름답게 보내시길 바랍니다. 먼곳보다 가까운곳에서 님의 아름다운 모습을찾아보세요 행복이 보인답니다 늦은밤 님 들 깨실가봐 살며시다녀갑니다
    저장
  • 시라소니 어 머 니
    -정한모-


    어머니
    지금은 피골만이신
    당신의 젖가슴
    그러나 내가 물고 자란 젖꼭지만은
    지금도 생명의 샘꼭지처럼
    소담하고 눈부십니다.

    어머니
    내 한 뼘 손바닥 안에도 모자라는
    당신의 앞가슴
    그러나 나의 손자들의 가슴 모두 합쳐도
    넓고 깊으신 당신의 가슴을
    따를 수 없습니다.

    어머니
    새다리같이 뼈만이신
    당신의 두 다리
    그러나 팔십 년 긴 역정(歷程)

    강철의 다리로 걸어오시고
    아직도 우리집 기둥으로 튼튼히 서 계십니다.
    어머니!
    저장

2011년 09월 13일

  • 손자 면회
    해운대 백사장 근처 공사장 벽화에서

    • 그래픽 11년 09월 13일 14:17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 저장 방법은 아시지요,,위에 들어가면 딱 맞아요, 11년 09월 13일 00:14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 고마워요 11년 09월 13일 13:05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 왼쪽 마우스로 클릭 하시고 우측마우스로
      다른이름으로 저장하셔서 위에 케릭터 자신 직접
      업로드 하시면 됩니다, 11년 09월 16일 17:03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 국화님 테두리 선 긋는법을 좀 알려주셔요.
      CS2하는데 나이들어 자주 잊으니 .
      설명으로 해주든지 않이면 PSD 파일로
      올려주셔요 . 11년 09월 20일 08:05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 말로는 설명이 어려운데요 우쩨야 하나요 .. 11년 09월 27일 22:16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2011년 09월 12일

  • ♡오늘의 명언♡

    신을 믿는 마음은
    권위나 관습이나 법률로
    이루워진 것 이 아니라
    인류의 한결같이 일치한
    의견에서 생긴다.

    - 키케로 -

    저장

2011년 09월 11일

  • 안녕 하세요 반갑습니다퍼가기는 홈피에서 하시고요
    필에 그림이 있을때는 다른이름으로 저장해서 홂기시면 됩니다
    물론 포샵에서도 되고요 보통 꽃 같은 경우에는 스위시에서 만듬니다
    그리고 제 홈피에는 누구나 들어 가실수 있습니다.
    즐거운 명절 되세요,

    • 고마워요 밤늦도록 그거 해보느라 씨름을 했어요 그래도 되지를 않었는데 아들이 집에와서 가르처 주어서 해봤어요 이제사 깨달으니 참 둔하네요 암튼 고마워요 11년 09월 12일 00:52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 명화 사진 작가신가요? 나 역시 사진 찍기를 좋와하는데~~~
    • 아니요 나이들어 취미로 사진을 찍어요 .
      아무것도 모르면서 사진기 메고 폼잡고 다니니 브끄러워요 .
      명화님 처럼 달인이 되어야 하는데 그러지 못 하네요. 11년 09월 11일 16:54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 풍성하고 복된한가위 되세요^^ 11년 09월 11일 07:40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2011년 09월 10일

  • 우리 모두의 마음들이
    둥근 보름달 처럼.
    동글동글 속이 꽉찬 송편처럼.
    서로를 이어주는 강강술래처럼.
    알차고 풍요롭게 꽃피워지길 소원합니다.
    올 추석은 모두에게 풍요롭진 못하겠지만
    서로 돌아 보며 정다운 덕담 나누는
    마음이 아주 넉넉한 한가위였으면 좋겠습니다.
    안전운전 하시고 서두르지 마시고
    즐겁고 행복한 한가위 맞이하시길요~♣♧

    • 프로필 방문 감사 드려요 . 11년 09월 12일 01:34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