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른ll아이님의 프로필

넌 내가 아는... 가장 아름다운 기억이다. 07월 05일 09:51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2018년 09월 26일

  • 날씨가 좋아요.

    이렇게 좋은 날
    안부를 묻게 되어 더 좋아요.

    연휴 잘 보내고 있으신지요.
    어디에 있든, 무엇을 하든,
    각자 그 자리에서 작게나마
    행복해 졌으면 좋겠습니다.

    이런 날은 글귀 보다,
    느낌과 감정을 공유하는 게 더
    좋을 것 같아, 메세지 보냅니다.

    오늘과 같은 날씨처럼
    하루하루가 즐겁고, 빛나고,
    찬란하길 희망해봅니다.
    즐거운 미소를 머금길 바랍니다.

    그리고, 오늘 날씨와 같이
    내일도, 모레도, 앞으로도
    밝은 미래가 나타나길 희망합니다.

    • 누나 즐건 연휴 보내셨길 바라요 18년 09월 26일 16:15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 우리 언니도 늘~~~~~~~~~~~~~ 행복햇으면 좋겠습니다~
      사랑합니다~ 18년 09월 27일 14:18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2018년 09월 03일

  • 도로시 야행성 폭우...... 래요
    그래서 .. 밤만 되면 비가 온다네요.... 울언니 비피해 없으신거져?
    휴가는 잘다녀오신거져? 아픈데는 없는거져?
    비도 오고 바람도 불고 기온은 많이 내려간듯한데.....
    울언니 계신곳은 어떨까용?
    간만에 편안하게 컴앞에 앉아 언니 생각이 들어서 요래 요래 살짜기 다녀가보아요
    • 울 이쁜 프라~~생각나서 다녀갔구나?
      늘 이쁜 마음 전해줘서 고맙구
      나두 늘~잘 있겠지 한단다.
      난 항상 안전하게 잘 지내~
      우리 무탈하게 지내자...그래야 이렇듯 무심한 세월이 지나도
      안부 물어봐주고 소식 전할 수 있지 않을까..
      울 프리 사랑해~~^^ 18년 09월 08일 10:31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2018년 08월 03일

  • 희II야 아이님~~곧 오전 업무 마무리 하시고
    엄마랑 휴가 가신다고 하니까
    제가 왜 덩달아서 설레이는지 모르겟어요~
    얼마나 좋은 행복한 시간일까요~
    제맘이 이런데 푸른아이님은 얼마나 더 설레고 행복해 하실까
    저는 비록 엄마와 휴가는 못가지만
    아이님의 여행으로 대리만족아닌 대리만족이라도 해볼께요 ㅎㅎ
    제몫까지 이쁜시간 많이 만드시고 오세요~
    늘 안부가 궁금하신 아이님 플필에 첨으로 다녀가면서 흔적 살포시 남겨봐요
    아이님이 늘 행복하시기를 맘으로 응원합니다...^^
    • 어머나~~희야님..이제서야 컴에 접합니다.^^
      더워서도 그렇지만 늘 모바일로 음을 접하다보니...
      늘 따스한 고운 마음, 배려 감사히 받고 있답니다.^^
      고맙고, 지금처럼 예쁜 마음 전하며 지내요~^^
      건강은 두 말 할 것 없겠죠?
      또 봐요~^^ 18년 08월 15일 10:34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2018년 07월 09일

  • 도로시 우리 언니 잘지내는거져? 보고싶은 맘에 발자국 꾸욱....
    • 울 프라~~잘 있는거지?
      보고 싶어~~^^ 18년 07월 10일 22:37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 발자국 몇번 남기러 왔는데~~~ 친구만 쓰게 되있떠라구여
      그래서 못남기고 가다가 헤헤
      늘 보고싶어요 언니 18년 07월 11일 12:14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2018년 03월 25일

  • 그리운사람 그여인 푸른아이^^*
    아이 생일이 지났네
    아름다운여인은 봄날에 태어나나봥
    건강하게 삶이 되길 기원한다오^^*

    • 언니,,^^
      이제야 컴 접해서 답이 늦었어요.^^
      고마워요~~^^ 18년 04월 03일 21:59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2018년 02월 05일

  • 아이야...이쁜아이 생일 축하해..

    그누구보다


    행복하기를....

    • 어머나~~채린언니.^^
      요즘 통 안부를 못 나눴네요.^^
      잘 지내시죠?
      제가 이렇습니다. 이제야 보게 됐어요.
      그래도 언니의 예쁜 마음 잘 받았구요.
      봄이 저만치서 우릴 기다리는 듯 하죠?
      곧 따뜻해지면 자주 만나요~^^
      고마워요.언니^^ 18년 02월 06일 23:25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 생일축하해...늘 행복하길..

    • 어머~~주인은 게을러서 들러지도 않은 곳에
      발자취를 남겨주셨군요?
      것두 한 다발의 꽃을 들고...감사합니다.^^
      덕분에 행복 가득 담았습니다. 18년 02월 06일 23:22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2017년 09월 18일

  • 사람이
    풍경으로 피어날 때가 있다

    앉아 있거나
    차를 마시거나
    잡담으로 시간에 이스트를 넣거나
    그 어떤 때거나..

    그게 저 혼자 피는 풍경인지
    내가 그리는 풍경인지
    그건 잘 모르겠지만

    사람이 풍경일 때처럼
    행복한 때는 없다.

    - 정현종 님의 글입니다^

    저장

2017년 07월 04일

  • 공감17

    무더운 계절 여름이면 꼭 찾게 되는
    육전 물밀면..
    회사 동료들과 자주 찾는 밀면 맛집에서 한 컷.
    쫄깃한 만두 한 점까지...ㅎ
    모든 님들,,,무더운 여름 시원한 메뉴로 지혜롭게 잘 이겨내보아요~^^

    • <사진이벤트>에 참여한 사진입니다. 많은 답글 부탁 드려요!
      이벤트에 당첨되시면, 세이클럽 메인 <사진이야기>코너에 노출됩니다. ^^ 17년 07월 04일 20:38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 공감 꾸욱!!~~~

      저도 오늘은 밀면에..만두로....결정..ㅎㅎㅎ 17년 07월 05일 09:55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이벤트응모작

2017년 05월 20일

  • 사랑하는 이에게

    오세영

    집으로 오르는 계단을 하나 둘 밟는데
    문득 당신이 보고 싶어집니다.
    아니 문득이 아니예요.
    어느떄고 당신을 생각하지 않은 순간은 없었으니까요.
    언제나 당신이 보고 싶으니까요.

    오늘은 유난히 당신이 그립습니다.
    이 계단을 다 올라가면
    당신이 기다리고 있을 것만 간았어요.
    얼른 뛰어 올라갔죠.
    빈 하늘만 있네요.

    당신 너무 멀리 있어요.
    왜 당신만 생각하면 눈앞에 물결이 일렁이는지요.
    두 눈에 마음의 물이 고여서
    세상이 찰랑거려요.
    그래서 얼른 다시 빈 하늘을 올려다 보니
    당신은 거기 나는 여기
    이렇게 떨어져 있네요.

    • 나, 당신을 한 순간도 잊은 적이 없어요.
      햇살 가득한 눈부신 날에도
      검은 구름 가득한 비오는 날에도
      사람들 속에 섞여서 웃고 있을 떄도
      당신은 늘 그 안에 있었어요.
      차를 타면 당신은 내 옆자리에 앉아 있었구요.
      신호를 기다리면 당신은 건너편 저쪽에서
      어서 오라고 나에게 손짓을 했구요.
      계절이 바뀌면 당신의 표정이
      어떻게 달라지나 나 알고 있어요.
      아무리 세월이 지나도 17년 05월 20일 16:01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 당신을 내 맘속에서 지울 수 없으니까요.

      당신 알고 있나요.
      당신의 사소한 숩관 하나
      당신이 내게 남겨준 작은 기억 하나에도
      내가 얼마나 큰 의미를 두고 있는지
      당신은 내 안에 집을 짓고 살아요.
      나는 기꺼이 내 드리구요.

      보고 싶은 사람
      지금 이 순간 당신을
      단 한 번이라도 볼 수 있다면

      오늘도 나는 당신이
      이토록 보고싶고 그립습니다. 17년 05월 20일 16:04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