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른ll아이님의 프로필

넌 내가 아는... 가장 아름다운 기억이다. 07월 05일 09:51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2017년 04월 12일

  • II유민 옥상에 걸린 구름
    기찻길에 잘린 빌딩
    전깃줄에 걸린 비행기
    너머 밭고랑에
    찢어지도록 대롱거리는 붉은 고추
    팔 벌린 나뭇가지 끝에 춤추는 파란 하늘
    꽁무니가 빨간 고추잠자리
    부는 바람
    눈 부신 햇살
    그보다
    천금 주고도 살 수 없는 사랑
    눈을 또 감았다 떠도 보이는
    벽에 못 박아 걸어두고 싶은 풍경
    저장

2016년 12월 12일

  • II아르셔II 나를 지켜주는 그대가 있기에
    시린 내 마음을 위로받습니다

    나를 지켜주는 그대가 있기에
    내 마음이 점점 평화롭습니다

    나를 지켜주는 그대가 있기에
    내 마음에 사랑이 가득 차오릅니다

    나를 지켜주는 그대가 있기에
    오늘도, 내 마음이
    행복으로 여울집니다.
    저장

2016년 11월 29일

  • 아르셔 세상을 탓하지 말고,
    남을 탓하지 말고,
    흔들리는 자기 마음을 바로 잡아라.
    나를 바로 잡으면 모든 것이 바로 잡힌다.
    즉, 자신을 비웃을 수 있는 사람은
    남의 비웃음을 당하지 않는다.
    여러분이 필요로 히는 것은
    이미 여러분 안에 있습니다.
    여러분이 반드시 깨달아야 할 것은
    자신 안에 모든 것이 존재한다는
    사실을 아는 일입니다.
    여러분이야말로 완전한 여러분입니다
    저장

2016년 10월 27일

  • 아르셔 *꽃이 아무리 아름답다 한들
    당신 만큼 아름다우리요
    보석이 좋다고 한들
    당신 만큼 소중하리요
    당신은 나만의 꽃
    내 가슴에 영원히 피여 있다오

    꿀이 달콤하다 해도
    당신의 사랑 만큼 달콤하리요
    당신의 향긋한 향기
    당신의 순결한 마음
    내 뼈속 깊이 담아
    영원토록 사랑하리라

    보고또 보아도 시들지않은 꽃
    장미보다 백합보다
    더 고운 내 영혼의 꽃
    가슴 깊숙이 묻어
    이 생명 다 하도록
    사랑하리라 .
    저장

2016년 09월 12일

  • II여우 아이님 안녕하세요^^
    명절이 몇칠 안남았죠....
    연휴도 좀 긴 것 같드라구요...
    너무 무리하지 마시고...푹~~쉬시는 시간도 가졌으면 합니다...
    송편 맛나게 많이 드세요~~
    저장

2016년 07월 05일

  • 유년시절추억 분명한 것과 희미한 것


    분명히 아는 것과 희미하게 아는 것은 전혀 다릅니다.
    분명히 아는 것은 내 것이지만...
    희미하게 아는 것은 남의 것이기 때문입니다.

    분명히 사랑하는 것과 희미하게 사랑하는 것은 다릅니다.
    분명히 사랑하는 것은 아름답지만...
    희미하게 사랑하는 것은 추하기 때문입니다.

    분명히 믿는 것과 희미하게 믿는 것은 전혀 다릅니다.
    분명히 믿으면 신뢰받지만...
    희미하게 믿으면 의심받기 때문입니다.

    분명히 떠나는 것과 희미하게 떠나는 것은 전혀 다릅니다.
    분명히 떠나면 새로운 것을 얻게 되지만...
    희미하게 떠나면 과거에 얽매이기 때문입니다.


    ~< 중 략 >~

    - 좋은 글 중에서 -
    저장

2016년 06월 22일

  • ♬♬시월애 트로트 자주 들려주세요 ♬♬

    저장

2016년 06월 19일

  • II여우 사랑하는 아이님~~방글여^^
    왠 진작 친등할 생각을 못했을까요?? ㅎㅎㅎㅎ
    친등하고 갈께요~~~
    늘 감사한거 아시죠??
    오늘하루도 웃음 가득한 날되세요....
    • 사랑하는 여우님,,^^
      많이 웃고 늘 긍정적인 마인드로
      건강 잘 챙기는 거 아시죠?
      항상 건강한 기운만 드릴테니
      건강하셔야한다는 거....^^ 기원합니다..^^ 16년 06월 20일 20:17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2016년 06월 14일

  • 달빛소리ll 좋은글......많네요~ 가끔씩 들어와서 읽구 가두 되죠?
    저장

2016년 05월 02일

  • 유년시절추억 행복의 항아리


    뚜껑이 없습니다.
    울타리도 없으며주인도 없습니다.

    부족한 사람은 가지고 가고
    넉넉한 사람은 채워 주기에
    한번도 비워지는 경우가 없습니다.

    그대 행복이 넘친다면 살짜기 채워주고 가십시요.
    당신의 배려에 희망을 얻는 사람이 있을겁니다.

    그대의 행복이 부족 하다면 빈 가슴을 담아 가십시요.
    당신의 웃음을 보고 기뻐하는 사람이 있을겁니다.

    오늘 나에게 조금 남은것은 삶과 사랑의 희망입니다.
    나는 아주 조금만 채워두고 갑니다.

    오늘 삶과 사랑에 힘겨웠던 것은
    한 사람이 내일 아니면 그 훗날에
    다시 행복의 항아리를 채워줄 것입니다.


    출처 : 좋은 글 중에서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