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l애랑ll님의 프로필

nsc02.saycast.com:8040 01월 08일 12:42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2018년 11월 24일

  • I love you see you. - 나는 당신을 사랑해시유 ~
    So, I do not see you. - 그래서 아이두 낫시유 ~
    I go back hat see you. - 내가 고백했시유 ~
    Yes, I help you. - 그려유, 나 헤퍼유 ~
    This no are you. - 이거 노아유 ~
    There go see you. - 저리 가시유 ~
    Where up are you ? - 워디 아파유 ?
    My mind do up are you. - 나의 마음도 아파유 ~
    Live is yes you. - 사는 게 그래유 ~
    No life in go zoo. - 인생무상인 거쥬 ~
    I do meet her you. - 나두 미쳐유 ~
    ㅋㅋㅋㅋㅋ ^. ~
    Sorry, per what see you. - 미안혀요. 퍼 왔시유..

    • 오늘도 웃는 주말 보내셔유 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 18년 11월 24일 12:45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 러브 사랑을 좋아하고
    만남을 그리워 하며
    작은 책갈피에 끼워놓은
    예쁜사연을 사랑하고
    살아있다는 숨소리에 감사하며
    커다란 머그잔에 담긴 커피향처럼
    인생이 담긴 향기로운
    아침이 행복합니다

    오늘도 기분 좋은날
    행복이 당신을 졸졸 따라 다니는
    하루 되세요 ~~~!!!
    저장
  • 가장 행복한 사람들은 모든면에서
    가장 좋은 것을 가지고 있는 것은 아닙니다.

    그들은 단지 대부분의 것들을
    저절로 다가오게 만듭니다.

    꿈꾸고 싶은 것은 마음대로 꿈을 꾸세요.
    가고싶은 곳은 어디든 가세요.

    되고싶은 것은 되도록 노력하세요.
    왜냐하면 당신이 하고싶은 일을

    모두 할수 있는 인생은 오직 하나이고
    기회도 오직 한번이니까요..

    행복하고 즐거운 주말하세요~^^*

    저장
  • 보디빌더 그저
    소리새/박종흔


    계절 따라
    꽃이 피고 지듯
    사랑도 그러하려니

    그댈 가슴에 묻고
    사랑을 갈구함은
    평안을 찾기 위함이라

    기쁨과 슬픔
    행복과 고난까지도
    인생의 일부일 뿐
    전부는 아니리

    그저, 스쳐 가는 바람처럼
    하늘 아래
    잠시 머물다 가는 것
    저장
  • 푸른솔 꽃마음 별마음

    오래 오래 꽃을 바라보면
    꽃마음이 됩니다

    소리없이 피어나
    먼데까지 향기를 날리는
    한 송이의 꽃처럼

    나도 만나는 이들에게
    기쁨의 향기 전하는
    꽃마음 고운 마음으로
    매일을 살고 싶습니다

    오래 오래 별을 올려다보면
    별마음이 됩니다

    하늘 높이 떠서도
    뽐내지 않고 소리없이 빛을
    뿜어 내는 한 점 별처럼

    나도 누구에게나 빛을 건네 주는
    별마음 밝은 마음으로
    매일을 살고 싶습니다
    저장
  • 겨울남자 오늘도 행복의 미소가 가득일어나는
    아름다운 시간이길 원합니다
    언제나 정겨움의 미소가 가득 번지는
    귀한 나날이길 바래 봅니다˘ε˘~♡
    저장
  • + 인연

    난 당신을 부르고 있어요
    당신도 그걸 알고 있나요
    누군가 우릴 만나게 하셨어요
    당신도 그걸 아셔야 해요
    하늘의 문을 따는 열쇠
    당신도 그걸 갖고 있나요
    그 문을 따고 들어섰을 때
    感應의 피리소리 들을 수 있어요

    저장
    저장
  • 안녕하세요..
    어느새 11월의 마지막 주말입니다
    한주동안 수고많으셨어요
    매일매일 반복되는 삶속에
    하루하루가 바쁘게 지나가네요
    쌀쌀한 날씨에 건강조심 하시구요
    따뜻한 커피 한잔 드시면서
    행복한 주말 보내시길 바랍니다.

    저장
  • 사랑ll비 친구야
    네가 너무 바빠
    하늘을 볼수 없을때
    나는 잠시 네 가슴에 내려 앉아
    나는 하늘 냄새를 파닥이는
    작은 새가 되고싶다,

    사는 일의 무게로
    네가 기쁨을 잃었을때
    나는 잠시 너의 창가에 앉아
    노랫소리로 훼방을 놓는
    고운 새가 되고 싶다


    이해인
    -사랑할 땐 별이 되고 중에서-

    주말....행복하게 보내세요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