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J까칠소담님의 프로필

생생하게 꿈꾸면 이루어진다~ 지금까지 당신이 가졌던 꿈의 합이 현재의 당신의 모습입니다~^^ 19년 09월 08일 11:16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03월 18일

  • 어린시절추억 * 복 중에 제일 큰복은 *


    사람이 가질 수 있는 복중에 제일 큰 복은
    존중 받고 사랑 받는 것입니다.

    이러한 존중과 사랑은 외부에서 오는 것이 아닌
    자신에 대한 믿음과 사랑에서 시작됩니다.

    항상 웃으며 진실하고 감사한 마음으로
    예의 바르게 사람들을 대해보십시오.

    그리고 삶의 목표와 비전을 세우고
    매일 스스로와의 약속을 지켜보십시오.

    인생에서 자기 자신에 대한 존중과 신뢰
    사랑하고 사랑받는 방법을 배우는 것보다
    더 소중한 것은 없습니다.


    = 좋은 글 중에서 =
    • 사람마음을 얻는다는게 세상에서 제일 어렵다 했어요 그만큼 사람이 간사하잖아요 ㅎ 누군가에게 귀감이 되고 누군가에게 그리움이 된다면 아주 잘살고 있는 사람일듯합니다.ㅎㅎ 감사합니다.. 03월 28일 12:31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03월 17일

  • 어린시절추억 우리가 세월을 이끌고 가자.

    한번 흘러가면 다시 오지 않을 덧없는 세월에
    마음까지 따라 가지 말자
    세월은 언제나 우리의 삶에
    무거운 짐만 싫고 오지 않았던가

    무거운 짐 빨리 벗어버리려 애쓰지 말자
    세월은 우리 곁은 떠나갈 때도
    그 무게를 짊어지고 가지 않던가

    무엇을 얻고 잃었는가를 굿이 되 새김 할 필요는 없다
    이룬 것도 없이 나이 한 살 늘어났다고 책망하지 말자

    욕심은 끝없는 갈망일 뿐 만족이란 없다는 것을 알지 않는가
    남을 도울 수 있는 여유를 가지고 살자

    나눔을 아는 마음은 가벼운 삶을 걸어 갈 수 있다
    무심하게 흐르는 세월에 마음을 뺏기지 말고
    훈훈한 마음으로 세월을 이끌고 가자


    = 출처 : 좋은 글 중에서=
    저장

03월 14일

  • 어린시절추억 * 내 인생에 황혼이 들면 *

    내 인생에 황혼이 들면
    나는 나에게 많은 날들을 지내오면서
    사람들을 사랑했느냐고 물어 보겠지요.

    그러면 그 때 가벼운 마음으로
    사람들을 사랑했다고 말할 수 있도록
    나는 지금 많은 이들을 사랑해야겠습니다.

    내 인생에 황혼이 들면
    나는 나에게 많은 날들을 지내오면서
    열심히 살았느냐고 물어 보겠지요.

    그러면 그 때 자신 있게
    열심히 살았다고 말할 수 있도록
    나는 지금 하루하루를
    최선을 다하여 살아가겠습니다.

    ~<중 략>~


    - 시인 김준엽 : 그늘 아래서 中 -
    저장

03월 08일

  • 어린시절추억 마음 다스림

    복은 검소함에서 생기고
    덕은 자신을 낮추고 물러나는데서 생기며
    지혜는 고요히 생각하는데서 생긴다.

    눈을 조심하여 남의 잘못된 점을 보지말고
    입 조심하여 남의 단점을 말하지 말라.
    죄악은 어질지 못 하는데서 생긴다.

    마음을 조심하여 스스로를 탐내거나 성내지 말고
    몸을 조심하여 나쁜 사람을 따르지 말라.

    유익하지 않은 말을 함부로 하지말고
    나와 관계없는 일에 부질없이 참견하지 말라.
    순리대로 오는 것을 거절말고
    순리대로 가는 것을 잡지 말라.

    내 몸 대우 없음에 바라지말고
    지나간 일은 생각하지 말라.

    남을 해 하면 마침내 자기에게 돌아오고
    세력에 의지하면 도리어 재앙이 따른다.


    출처:좋은 글 중에서
    • 나를 다스림으로 모든게 평온합니다..ㅎ 건강조심하세요.. 03월 14일 13:11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03월 05일

  • 어린시절추억 덕분에...


    우리말에 "덕분에" 라는 말이 있습니다.
    그 말속엔 사랑과 은혜
    그리고 감사가 들어 있다고 하네요.

    오늘도 부모님 덕분에...
    친구님 덕분에...
    지인님 덕분에...

    그리고 저를 아는 모든 분들 덕분에
    살아가고 있음을 고백하는 멋진 날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저는 오늘도 당신 덕분에
    여러분 덕분에 항상 감사하며 살고 있습니다.

    오늘 하루도 사랑하는 많은 이들과
    함께 하는 인생 길 "덕분"에 감사합니다.

    다 항상 고맙고 감사하고 사랑합니다.
    당신이 있기에 또 제가 있습니다.
    "덕분"에 감사합니다.


    - 출처 : 좋은 글 중에서 -
    저장

03월 04일

  • 어린시절추억 * 함께할 줄 아는 사람 *


    성숙한 사람은
    언제나 함께 생각한다.

    "함께" 를 빼버린 행복이란
    상상하지 않는다.

    함께 대화하려고 하며
    함께 고민하려고 하며
    함께 기뻐하려고 한다.

    함께 즐거워 하고
    함께 기도하며
    함께 희망을 가지도록 한다.

    "함께" 를 잃어버린
    "나" 의 행복과 성장이란
    도무지 존재하지 않는다.

    함께 슬픔도 느끼고
    함께 행복을 느끼고
    함께 고마움을 느끼도록

    오늘도 함께하고 싶은 사람을 생각한다.


    = 좋아 보이는 것들의 비밀 中 =
    저장

03월 02일

  • 어린시절추억 내 삶이 잔잔했으면 좋겠습니다.

    내 삶이 잔잔했으면 좋겠습니다.
    쉽게 성내지 않고 쉽게 흥분하지 않으며
    흐르는 물처럼 고요했으면 좋겠습니다.

    가끔 괴롭고 슬픈 일이 있어도
    표시 내지 않고 혼자서 간직하다
    금방 평온해졌으면 좋겠습니다.

    세상일이 내 뜻과 다르게 흘러가서
    힘이 부쳐 쉬고싶을 때 그냥 맘 가는 대로
    훌쩍 떠나는 용기도 가졌으면 좋겠습니다.

    세월이 흘러 더 나이를 먹게 되도
    어린아이처럼 순수함을잃지 않았으면 좋겠습니다.

    사랑하는 것에 대가를 바라지 않고 주는 것에
    익숙해졌으면 좋겠습니다.
    그 행복을 오래오래 느꼈으면 좋겠습니다.

    - 출처 : 《결정했어 행복하기로》 중에서 -
    저장

02월 17일

  • 어린시절추억 운명은 내가 만들어 가는 것...


    우리의 미래는 점쟁이의 말대로
    운명 이어져 있지는 않습니다.
    우리가 미리 운명을 안다면
    삶은 참으로 싱겁고 재미없을지도 모릅니다.

    내 운명이 어떻게 될지 모르기 때문에
    오늘도 일하고, 공부하고, 즐기고 노래하는지도 모릅니다.
    모든 운명이 정해져 있다면
    우리는 그냥 앉아서 기다리기만 하면 됩니다.
    내 운명은 내가 만들어 가는 겁니다.

    어느 역술인이 이런 말을 했습니다.
    운칠기삼이라고. 운이 우리의 삶을 더 지배한답니다.
    하지만 운은 열심히 사는 사람에게 찾아옵니다.

    ~ < 중 략 > ~

    - 좋은 글 중에서 -
    저장

02월 13일

  • 어린시절추억 ★ 나에게 편지를 보낸다. ★


    찬바람이 불어오는 가을
    많이 아파할 나에게
    괜찮다는 한마디 남기고 싶다.

    아프고 힘든 나에게
    "괜찮다고" 말해주고 싶다.
    잘하고 있다고 말 한마디 던지고 싶다.

    흔들리는 너의 마음
    아파하는 너의 마음
    눈물 흘리는 너의 마음

    이제는 다 괜찮다고 말해주고 싶다.
    그냥 한번 웃어주고 싶다.

    괜찮은 거니까 잘하고 있는 거니까.


    - < 인생은 아름다웠다. > 中 -
    저장

02월 06일

  • 어린시절추억 ★ 좋은 사람 하나 있었으면 좋겠네. ★

    죽도록 사랑하는 사람이 아닌
    미치도록 좋아하는 사람도 아닌
    괜찮은 사람하나 있었으면 좋겠네.

    깊이의 잣대가 필요 없는
    가슴 넓이의 헤아림이 필요 없는 마음
    자신을 투영시킬 맑은 눈을 가진
    그런 사람 하나 있었으면 좋겠네.

    삶이 버거워 휘청거릴 때
    조용히 어깨를 내어주고
    사심 없는 마음으로 손을 잡아 줄 수 있는
    괜찮은 사람 하나 있었으면 좋겠네.

    마음이 우울할 때 마주앉아 나누는
    차 한 잔 만으로도 부자가 될 수 있고
    하늘빛이 우울하여 몹시도 허탈한 날
    조용한 음악 한 곡 마주 들으며
    눈처럼 하얀 웃음 나눌 수 있는
    그런 사람 하나 있었으면 좋겠네.

    ~ < 중 략 > ~

    - 좋은글 -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