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l까칠소담ll님의 프로필

생생하게 꿈꾸면 이루어진다~ 지금까지 당신이 가졌던 꿈의 합이 현재의 당신의 모습입니다~^^ 19년 09월 08일 11:16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2017년 12월 10일

  • 유년시절추억 당신도 느끼고 있나요.

    당신도 느끼고 있나요.
    아침을 여는 순간 맨 먼저 떠오르는 사람이
    당신이라는 것을...

    당신도 느끼고 있나요.
    이 세상에서 오직 한 사람으로 기억되는 것이
    당신이라는 것을...

    당신도 느끼고 있나요.
    하루 일상 속에서 문득 떠오르는 얼굴이
    당신이라는 것을...

    당신도 느끼고 있나요.
    어두운 밤하늘에 새겨지는 별빛 추억들이
    당신이라는 것을...

    당신도 느끼고 있나요.
    햇살이 곱게 비추어올 때면 입맞춤으로 촉촉하게 적시고 싶은 사람이
    당신이라는 것을...

    당신도 느끼고 있나요.
    이 세상 끝나는 날까지 내 가슴속에 살아줄 사람이
    당신이라는 것을...

    출처 : 좋은 글 중에서
    저장

2017년 12월 06일

  • 유년시절추억 세월이 흘러도 여전히 좋은 사람

    어느 누가 그랬던가요.
    사랑은 주어도 주어도 끝이 없다고
    사랑은 아낌없이 주는 거라고

    설령 하루종일 주어도 모자란 듯 싶고
    지금 방금 주어도 금방 또 주고 싶어서
    가슴에 미련마저 남게 하는 사람

    그렇게 주어도 주어도
    아깝지 않은 사랑을 주고 싶은 이가
    바로 내 사람 당신이랍니다.

    잠시도 잊을 수 없기에 그리움이 스며들고
    그 그리움 속에 숨겨진 멈출 수 없는 사랑이
    이렇게 애타게도 당신만을 찾아 부른답니다.

    세월이 흘러도 여전히 좋은 사람

    ~< 중 략 >~


    당신을 지금도
    정말 많이 사랑합니다.

    출처 : 좋은 글 중에서
    • 저런사람있음 낸티 대꼬와바요~ ㅎㅎ 17년 12월 10일 16:38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2017년 11월 24일

  • 유년시절추억 따스한 가슴 내어 줘서 고마워요.

    당신의 맑은 눈동자와 따스하게 잡아주는 손을 통해
    큰 물살이 번지듯 당신의 깊은 사랑이 느껴집니다.

    당신의 사랑은
    아무리 담아도 마르지 않는 샘처럼
    언제나 열정으로 가득합니다.

    얼음장처럼 차가워 신음하며 고통 받던 심장은
    당신의 따스한 사랑으로
    이 세상 어떠한 빛 보다 밝게 빛나는 당신만을 위한 보석이 되었습니다.

    당신이 그리워 잠 못 드는 밤
    보고 싶은 마음이 하늘 끝까지 차 오르면
    어둠을 밝혀주는 은하수 다리 삼아
    그리운 당신 품으로 달려가 속삭입니다.

    한없이 사랑해줘서 행복해요.
    따스한 가슴 내어줘서 고마워요.
    당신을 사랑해요.


    출처 : 좋은 글 중
    저장

2017년 11월 22일

  • 유년시절추억 사람다운 이야기

    삶에 대한 가치관들이 우뚝 서 있는 나날들에도
    때로는 흔들릴 때가 있습니다.

    가슴에 품어온 이루고픈 깊은 소망들을
    때로는 포기하고 싶을 때가 있습니다.

    긍정적으로 맑은 생각으로 하루를 살다가도 때로는
    모든 것들이 부정적으로 보일 때가 있습니다.

    완벽을 추구하며 세심하게 살피는 나날 중에도 때로는
    건성으로 지나치고 싶을 때가 있습니다.

    정직함과 곧고 바름을 강조하면서도
    때로는 양심에 걸리는 행동을 할 때가 있습니다.

    포근한 햇살이 곳곳에 퍼져 있는 어느 날에도

    마음에서는 심한 빗줄기가 내릴 때가 있습니다.

    호홉이 곤란할 정도로 할 일이 쌓여있는 날에도


    ~<중 략>~
    • 내가요즘 보험을 팔아봉께로 사람다운게 먼지 새삼 느낌이 옵니다.ㅎ 17년 11월 23일 21:53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2017년 11월 20일

  • 유년시절추억 마음에 없는 말로 상처 주지 말고 작은 실수에 토라지지 말고


    마음에 없는 말로 상처주지 말고
    작은 실수에 토라지지 말고
    여린 갈대처럼 흔들리지 말고
    그사람에게 처음주던 사랑을 항상 기억해요.

    한시도 그사람 슬퍼보이지 않게
    곁에 없을때도 혼자라 느끼지않게
    언제까지나 둘만의 믿음 잃지않게
    함께하던 따스함을 늘 간직해요.

    때론 눈물나고 가슴 아플때 있겠지만요.
    사랑하고 있다는건 그래서 사랑인걸요.
    눈물로 지켜내지 않는 사랑은 세상에 없거든요.

    이제껏 흘린 눈물보다
    더 많은 눈물을 흘려야한대도
    가슴에 꼭 안아주고픈 사람이라면
    그 사람에게 처음받던 사랑을 잊지말아요.


    - 좋은생각 중에서 -
    저장

2017년 11월 17일

  • 유년시절추억 오늘이란 행복한 선물

    맑은 바람 한줌 담았습니다.
    이른 아침 상쾌하게 불어오던 바람입니다.

    기분 좋은 생각 한 톨 담았습니다.
    무심히 행복하다 느껴진 순간의 마음입니다.

    소리나는 햇살 조금 담았습니다.
    겨울나무에 매달린 장난치던 햇살입니다.
    잔잔한 노래 한 줄 담았습니다.
    함께 듣고 싶은 노래입니다.

    소매 끝 체취를 담았습니다.
    하루종일 일하고 생긴 향입니다.

    저녁 별빛 살짝 뿌렸습니다.
    달빛이 조금 곁들인 별빛입니다.

    이제 잠든 그대의 머리맡에 마음의 선물을 내려 두겠습니다.

    포장은 사랑하는 마음의 끈으로 했습니다.
    당신이 행복해지길 바랍니다.


    출처 : 좋은 글 중에서
    • 날씨가 많이 추워졌습니다 감기조심하시고 행복하다 느끼며 그게 바로 행복일겁니다..ㅎ 17년 11월 18일 16:13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2017년 11월 13일

  • 유년시절추억 가을은...


    가을은 사랑의 집입니다.

    그 안에서 우리는 더 깊이 사랑하게 됩니다.
    지금 사랑하지 않는 사람은 사랑을 찾아 길을 나서고
    지금 사랑하고 있는 사람은 더 애타게 사랑하게 됩니다.


    가을은 진실의 집입니다.

    그 안에서 우리는 더욱 진실해집니다.
    단풍잎을 말갛게 비추는 햇살을 보면서
    내 마음을 지나가는 생각들도
    저렇게 밝고 깨끗하기를 소망하게 됩니다.


    가을은 감사의 집입니다.

    그 안에서 우리는 더 많이 감사하게 됩니다.
    씨앗이 열매가 되는 것을 보고
    곡식을 거두는 동안은 내리지 않는 비를 생각하면서
    우리가 살아가는 중에 감사할 일이 참 많음을 알게 됩니다.



    ~ < 중 략 > ~
    저장

2017년 11월 07일

  • 유년시절추억 내 인생의 아름다운 가을을 위해...

    가을은
    소리 없이 뜨거운 불길로 와서
    오색 빛깔로 곱게 타올라
    찬란한 항혼의 향연을 벌려 놓았다.

    여기저기 형형색색 곱게 물든
    가을의 향연이 너무도 아름다워 눈이 부시다.

    먼 훗날 다가 올 내 인생의 가을은
    어떤 모습일까?
    어떤 아름다운 빛깔로 물들어 있을까?

    내 인생의 절반 이제까지의 길은
    눈이 시리도록 푸르른 길이었다면
    지금부터는 조금씩 노을 빛으로 물들어 가길...

    철없고 서툴러 연신 넘어지고
    깨어졌던 지난 세월이었지만

    앞으로의 길은...
    지나온 삶의 지혜를 바탕으로
    좀 더 밝고 화사하게 걸어 가리라.


    ~< 중 략 >~

    출처 : 좋은 글
    저장

2017년 10월 10일

  • 착한ll승일 누나 넘 고맙구 오래도록 함께하장 늘 힘내구 화이팅해 ㅎㅎㅎ
    저장

2017년 10월 09일

  • 유년시절추억 아름다운 이 가을엔...

    이 가을엔 모쪼록 떠나있던 모든 이들이
    제 자리를 찾아 돌아가는 계절이면 좋겠습니다.

    여름내 아프던 사람들이 퇴원해 집으로 돌아가고...
    지하도에서 잠을 청하던 사람들이 가족의 품으로 돌아가고...

    거리를 떠돌던 청소년들이 학교로 돌아가고...
    태풍과 홍수를 이긴 사람들이 본래의 자리로 돌아가고...

    제 자리가 아닌 곳에서...
    자신의 길이 아닌 곳에서...
    떠돌고 방황하던 이 나라 모든 일...

    우리의 이웃 그리고 모든 사람들이
    제 자리 제 길로 돌아가서
    모두의 반가움이 되고 즐거움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출처 : 좋은 글 중에서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