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은빛하선S님의 프로필

너희가 이 일을 하였으니 이제 여호와께서 은혜와 진리로 너희에게 베푸시기를 원하고 나도 이 선한 일을 너희에게 갚으리니 사무엘.. 01월 07일 17:03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09월 29일

  • 옹달샘 / 정연복
    깊은 산속 옹달샘
    크지 않아도 괜찮다
    졸졸 물줄기만
    끊어지지 않으면 된다.
    내 가슴속 사랑의 샘
    대단하지 않아도 된다
    거짓 없는 진실 한 움큼만
    맑게 살아 있으면 된다.
    옹달샘이 있어
    큰 산이 목마르지 않다
    작은 사랑의 샘 하나 있어
    나의 생이 죽지 않는다.

    **활기찬 한주 되세요**

    저장

09월 28일

    저장

09월 27일

  • 꽃 / 정연복
    기쁨도
    한 송이 꽃
    슬픔도
    한 송이 꽃.
    철 따라
    꽃 피고 지듯
    삶의 기쁨과 슬픔도
    피고 진다.
    좀 오래가는
    슬픔의 꽃이라 하여도
    때가 되면
    어김없이 진다.

    **멋진 휴일 되세요**

    저장

09월 26일

    저장
  • H은빛하선S님께서 캐릭터/사진을 변경하였습니다.
    저장
    • NO†169†<--- 담아가세요 NO†170†<--- 이벤트 합니다. http://cafe.daum.net/endwl4914
      ↑↑↑↑↑↑↑↑↑↑↑↑↑↑↑↑↑↑↑↑↑↑↑↑
      다음 카패 주소입니다 클릭하세요
      PS: 프로필에 신청하지 마세요 09월 26일 01:18 NEW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09월 25일

    저장
    저장
    저장
  • 향기 / 정연복
    이 꽃 저 꽃에서
    나는 향기
    보이지는 않는데
    참 좋다.
    저마다의 이름에
    걸맞은 향기
    어쩌면 이리도
    깊고 은은할 수 있는지.
    꽃같이 피고 지는
    목숨의
    나에게서는 지금
    그 무슨 향기가 날까.

    **좋은일만 가득하세요**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