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선님의 프로필

♥─┼▶ 행복한공간5o6oO Ω ◀┼─°.. 04월 23일 12:21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03월 28일

  • 아그네스

    침묵이 금이 될 수도 있고,
    한마디 말이 천 냥 빚을 탕감할 수 있는 것은 말의 위력이지요.

    말이 적은 친절이 기억에 오래가는 것은 마음속 깊이 우러나오기 때문이고.
    비록 많은 말을 하지 않는 행동이 보는 이의 심금을 울려주고
    너그러운 마음씨가 혀를 고쳐준다고 합니다.

    사랑의 말이 사랑을 낳고 미움의 말이 미움을 부릅니다.
    내가 한 말은 반드시 어떻게든 돌아옵니다.
    그래서 말씨는 곧 말의 씨앗입니다.
    생각이 깊은 사람은 말을 하지 않고 생각을 한다지요.

    오늘도 고은 말의 씨앗으로 모두에게 행복을

    지선 님께~~^*
    저장

03월 27일

  • 아그네스

    골짜기에 피어난 꽃에도 향기가 있고
    버림받은 잡초 더미 위에도 단비가 내립니다.

    온실 속에 사랑받는 화초가 있는가 하면
    벌판에서 혹한을 견뎌내는 작은 들꽃이 있습니다.

    무참하게 짓밟히는 이름 없는 풀잎 하나도
    뭉개지는 아픔의 크기는 우리와 똑같습니다

    계절 없이 사랑받는 온실 속의 화초보다는
    혹한을 참아낸 들꽃의 생명력이 더 강합니다.

    잘났거나 못났거나 선택받은 인생에는
    각자에게 부여된 소중한 아름다움이 있습니다.

    힘들수록 따뜻한 말과 작은 배려가 큰 힘이 된다고 합니다.
    서로서로 온기도 나누고,
    미소도 나누면서 하루하루 따뜻하게 보낼수 있기를 소망합니다.

    지선 님께~~^*
    저장

03월 26일

  • 아그네스

    꽃이 소리 없이 피듯이
    우리네 인생도 말없이 피고 지고...
    꽃이 진다고 끝이 아니듯이
    삶도 진다고 끝이 아니지요.

    꽃향기 만리를 가듯이
    우리네 인생도 향기롭게 살다 가야지요.

    피고 지고 자연이 위대하듯
    만고의 불변이 인생이지요.

    오늘도
    새싹이 움트고 돋아나는 춘삼월 호시절
    봄꽃들의 꽃향기 맡으며
    행복한 시간 되시길

    지선 님께~~^*
    저장

03월 25일

  • 아그네스

    얼음장 밑에서도 고기는 헤엄을 치고,
    눈보라 속에서도 매화는 꽃망울을 틔우며,
    절망 속에서도 삶의 끈기는 희망을 찾고,
    사막의 고통 속에서도 인간은 오아시스의 그늘을 찾지요.

    눈 덮인 겨울의 밭고랑 속에서도 보리는 뿌리를 뻗고,
    마늘은 빙점에서도 그 매운맛 향기를 지닌다.
    절망은 희망의 어머니, 고통은 행복의 스승,
    시련 없이 성취는 오지 않고, 단련 없이 명검은 날이 서지 않지요.

    꿈꾸는 그대여!
    인생 항로 파도는 높고 폭풍우 몰아쳐 배는 흔들려도 한고비 지나고 나면,
    웃음꽃이 활짝 피는 즐거운 마음으로
    행복이 가득한 하루가 되시길

    지선 님께~~^*
    저장

03월 24일

  • 어린시절추억 =- 좋은 사람에게만 있는 8가지 마음 -=

    1. "향기로운 마음"은
    남을 위해 기도하는 마음이다.

    2. "여유로운 마음"은
    풍요로움과 풍성함이 선사하는 평화의 노래이다.

    3. "사랑하는 마음"은
    존재에 대한 나와의 약속이다.

    4. "정성된 마음"은
    자기를 아끼지 않는 헌신과 희생이다.

    5. "참는 마음"은 나를 바라보는 선이다.

    6. "노력하는 마음"은
    목표를 향한 끊임없는 투지이다.

    7. "강직한 마음"은
    자기를 지키는 용기와 절제이다.

    8. "선정된 마음"은
    나를 바라보게 하는 고요함이다.


    - < 좋은 글 중에서 > -
    저장
  • 아그네스

    내 등에 짐이 없었다면
    나는 깊은 사랑을 몰랐을 것이고.
    내 등에 있는 짐의 무게로 남의 고통을 느꼈고
    이를 통해 사랑과 용서도 알았습니다.

    내 등에 짐이 없었다면
    나는 아직도 미숙하게 살고 있을 것입니다.

    내 등의 짐 때문에 나는 늘 나를 낮추고 소박하게 살아왔습니다.
    내 등의 짐은 바로 세상이 나에게 준 가장 값진 선물이 될수 있는 거
    같습니다.

    오늘도 여러 가지 어려움 있더라도
    즐거운 맘으로 힘을 냅시다.

    지선 님께~~^*
    저장

03월 23일

  • 아그네스

    흐르는 물 못내 아쉽다고
    붙잡아 가두면 언젠가 넘쳐나듯

    물처럼 살라는 것은
    마음도 아픔도
    물처럼 그냥 흘려보내라는 것이겠지요.

    물처럼 살라는 것은
    강물처럼 도도히 흐르다
    바다처럼
    넒은 마음으로 살라는 것입니다.

    물처럼 살아보는
    여유를 갖고 살아봅시다
    지선 님께~~^*
    저장

03월 22일

  • 아그네스

    모든 사람들의 마음속에는
    심성을 담을 그릇이 있다지요

    그 그릇에는
    사랑, 감사, 기쁨, 행복 등 세상의 좋은 것을 얼마든지 담을 수 있지요.

    하지만 많은 사람들이 그 그릇을 소홀히 하고 있어
    금이 가거나 깨져 버려
    그 소중한 것들이 흔적도 없이 새어나가 버리곤 합니다.

    그렇다면
    우리들 삶이 온통 사랑과 감사와 기쁨과 행복으로 채우는 것이 어떨까요?

    오늘 하루도 사랑가득 행복가득 웃음 가득한 하루되시길.

    지선 님께~~^*
    저장

03월 21일

  • 아그네스

    누구나 자신에게 닥친 시련들을 피하고 싶어 하면서
    왜 이런 시련이 나에게 찾아왔는지에 대한 의문보다는
    당장 닥친 시련 때문에 힘겨워하고 쓰러지곤 합니다.

    하지만 우리는 언제나 먼 훗날이 되어서는 이렇게 말하곤 합니다.
    '그 시련이 오늘의 나를 만들었습니다.'라고.
    .
    시련을 겪고 있을 때는 시련의 의미를 모르지만,
    시간이 흐른 후에 그 시련이 준 참 의미를 비로소 깨닫게 되는...
    시련은 늘 그 시련을 이겨 낼 힘과 용기,
    그리고 커다란 교훈과 함께 찾아오는데,
    우리는 종종 그 사실을 너무 늦게 깨달아 버리곤 하지요.

    오늘도 행복이 함께 하시길

    지선 님께~~^*
    저장

03월 20일

  • 아그네스

    철학자 칸트는
    행복조건을 이렇게 말했습니다.
    “할 일이 있고, 사랑할 사람이 있고, 희망이 있으면 행복한 사람이다.”
    행복에는 정답이 없는 거 같습니다.

    억만장자라고 꼭 행복한 사람이 아니듯이
    하루 벌어 하루 사는 사람이 꼭 불행한 사람이라고
    단정 지을 수 없기 때문입니다.

    삶중에서 자신이 가지는 존재의 가치만 있어도 행복이라 생각듭니다
    오늘도 행복이 가득하시길
    .
    지선 님께~~^*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