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전수전님의 프로필

봄날트로트 방송국에서 CJ 같이 하실분 모심 방송을 하실 분들은 칭구등록 해 주시고 게시판에 글을 남겨 주시면 수전이가 모자를 드리겠습.. 07월 01일 08:14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06월 12일

  • ll경아ll 까꿍,,저녁식사맛잇게드시고 즐거운 방송 하셔요 ~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
    • 방가워요 고마워요 ㅎㅎㅎ 경아님도 즐건 즈녁 시간 뢰세요 ㅎㅎㅎㅎ 06월 12일 19:23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 해님천사 마음의눈물
    내마음애서 눈물난다
    뒷산에 푸르른 미루나무 잎들이 알지
    내마음에서 마음에서 눈물나서 줄음
    나보고 싶은 사람 나 한 번 보게하여주소소
    우리 작은 날보고 싶어하지
    건너집 갓난이도 날보고 싶을데지
    나도 보고 싶다 너희들어 어떻게 자라는 것을
    나하고 싶은 노릇 나 하게 하여주소
    못잊어 그리운 너의 품속이여
    못잊고 못잊어 그림길래 내가 괴워하는 조선이여
    마음에서 오늘날 눈물이 난다
    앞뒤 한길 포플러 잎들이 안다
    마음속에 마음의 비가 오는 줄음
    갓난이야 잣놈아 나 바라보라
    아직도 한길 위에인기척 잇나
    무엇이그 어머니 오시나 보다
    후두막 줘도 이젠달아 낫다
    • 감사 함니다 ㅎㅎㅎㅎㅎㅎ 건강 하시길 ㅎㅎ 06월 12일 18:00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06월 11일

  • ll경아ll 그대라는 꽃


    고독이 허공을 맴돌다
    한순간 눈꽃처럼 쏟아져
    가슴에 안깁니다

    하늘 향해 두 팔 벌리면
    작은 알갱이들이 막힌 가슴을 뚫고
    시원스레 쏟아져 글자를 만듭니다

    한 자 두 자 엮인 언어들이
    어여쁜 꽃을 만들며 웃어보라
    눈짓하고

    그리움을 부르듯 빈 가슴은
    어느새 예쁜 꽃병이 되어
    꽃을 담습니다

    행복으로 피어나
    사랑 꽃이 되었지요
    그리움이 만든 멋진 그대라는 꽃 ;;;;;;;
    • 날이 더워지네요 건강관리 ㅎㅎㅎ 감사 함니다 ㅎㅎㅎ 06월 12일 18:00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06월 09일

  • ll경아ll 겁나게 신나고행복한휴일되세요 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
    • 고마워요 ㅎㅎㅎㅎㅎㅎ 06월 09일 16:17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06월 05일

  • 해님천사
    산새도 오리나무
    위에서 온다
    산새는 왜 우노 시메산골
    양 넘어가려고 그래서 울지
    눈은 내리네 와서 덮어네
    오늘도 하룻길
    칠팔십 리
    돌아서서 육십 라는 가기도 했소
    불귀 불귀 다시불귀
    심수갑산에 다시불귀
    사나이 속이라 잊으려만
    십오 년 정분을 못잊겟네
    산에는 오는 눈 들에는 녹는 눈
    산새도 오리나무
    위에서 운다
    삼수갑산 가는 길은 고개의길
    • 잼나는 하루 되시갈 건강을 덤으로 드려요 ㅎㅎㅎ 06월 06일 08:38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 은하 산전 수전님 다녀 가셨네 발자욱 따라 찿아 왓습니다
    반갑지에 잘해 드릴게여 ㅎㅎㅎㅎ
    • 항상 건강과 행운이 ㅎㅎㅎㅎㅎ 06월 06일 08:12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 저두 잘 할레요 ㅎㅎㅎㅎㅎㅎㅎ 06월 07일 06:37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06월 04일

  • ll경아ll ㅎ고운시간하셔요 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
    저장
  • 인연

    생에 크고 작은 인연이란 따로 없다.
    우리가 얼마나 크고 작게 느끼는가에
    모든 인연은 그 무게와 질감,
    부피와 색채가 변할 것이다.
    운명이 그러하듯 인연의 크고 작음 또한
    우리들의 마음먹기에 달린 것이 아닐까?

    - 최인호의
    《인연》중에서 -

    • 신나는 화끈한 화요일 하세요 ㅎㅎㅎㅎ 06월 04일 06:11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06월 03일

  • 해님천사 사랑
    소리없이와서
    흔적도 없이 갔건만
    님은 세월은
    눈물이다
    무쇠바퀴 들어간
    마음 위에
    그대 감아 버린 가슴은
    울음으로 녹여 있고
    서로 먼 마음 되어
    비겨 자니도
    그대마음 넘 나드는
    물새가 되고
    물과 물이 섞이듯
    섞인 마음을
    나눠 갖지 못하면서
    하지 않는 사랑이다
    • 방가워요 고마워요 ㅎㅎㅎㅎㅎㅎㅎ 06월 04일 06:11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 스치듯안녕
    작은 긁힘

    작은 긁힘조차
    두려워 피하는 자는
    아름다운 음악도
    감동적인 인생도
    들려줄 수 없다

    - 박재규의 ( 내 삶의 힌트) 중에서 -

    작은 긁힘을 두려워하면
    가까이 다가갈 수 없습니다
    가까이 가야 사랑도 할 수 있습니다
    가까이 가야 심장 뒤는 소리도
    들을 수 있습니다
    오늘도 굿데이~*
    • 고마눠요 ㅎㅎ 죤 시간 되고 잇나요 항시 행복 건강 ㅎㅎㅎㅎㅎ하시길 ㅎㅎㅎㅎ 06월 03일 18:13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