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누리봄님의 프로필

♡♥ªª...おやしらず 03월 02일 07:46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07월 20일

  • 허나 고통과 막막함이
    느껴지는 곳을 지난다고 해서
    우리의 손에 쥐어진 승차권을
    내팽개쳐 버리거나
    찢어버릴 수는 결코 없다.

    지금 빛이 보이지 않는다고 해서
    목적지에도 채 도착 하기전에
    승차권을 찢어버리고
    중도하차 하려는 인생은
    어리석다 못해 불쌍 하다

    인생이란?
    인내하며 가야 한다
    어두운 터널을 지나고 또 먼지만 풀풀 흘날리는
    비포장 도로를 지나고,한치 앞을 내려다 보이지
    않는 햇볕이 들어 오지도 않는 숲속을 지나가야 한다.

    이런 험난한 여정의 길을 통과 하고 나면
    지금 보다도 더욱 더 살아가야 할 희망과
    힘이 생기며 나에게 주어진 매 순간들의
    시간들이 소중 하다.

    저장
  • <인생은 여행중>
    인생이란?
    보이지 않는 승차권 하나
    손에 주기고 떠나는 기차 여행과 같다.

    연습의 기회도 없이
    한번 승차하면 시간은 거침없이 흘러
    되돌리지 못하고
    절대 중도에 하차할 수 없는 길을 떠난다.

    가다보면
    강아지풀이 손 흔드는 들길이며
    푸르디 푸른 숲으로 둘러진 산들이며
    금빛 모래사장으로
    눈부신 검푸른 바다도 만나게 되며

    밝은 아름다움이 주는
    행복감들 속에서도
    때로는 어둠으로 찬 추운 터널과
    눈보라가 휘날리는 매서운 길이며
    때로는 뜨겁게 숨막힐 듯한
    험난한길을 지나갈때를 맛보기도 한다.

    • 지금까지 수 많은 갈등과 어려움과 힘든 과정 속에서도
      꼿꼿하고 푸르디 푸른 소나무를 좋아하는 예쁜 꽃사슴
      누리 공주가 지금까지 단 한번도 본인이 좋아하고 잘하는
      방송을 일주일 쉬기로 결정하기 까지 번뇌와 고민이 많았음을
      그 마음이 어떤 것인지 잘알어 07월 20일 09:10 NEW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 예쁜 꽃사슴 누리 공주야
      인생은 말이야 많이 살아 보지는 않았지만
      "인간만사 생옹지마"라는 사자 성어 처럼 화가 복이
      되고 복이 화가 되는 돌고도는 물레방아 같기도 하는것이
      인생 같아 07월 20일 09:13 NEW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 인생을 살아가다보면 뜻하지 않는 수 많은 난관에
      봉착 되지만 그 난관을 어떻게 슬기롭게 극복하는
      사람만이 본인의 인생을 책임지는 주인공이 되니까
      그 동안 많은 어려움과 고민 그리고 수많은 루머로 마음과
      몸이 힘들어진 것을 잘 치유하는 일주일 잘 마무리 하고 있겠지 07월 20일 09:19 NEW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07월 18일

  • 범생이 누리봄님 ㅎㅎ
    특별휴가 잘 보내고 있어요?
    애견에서 애범으로 이제는 한마리
    키우면 어떨까 이미 마음에서는 키우고
    있지? 싸나운 놈으로다가.. 으르렁~~.ㅎㅎㅎ

    • 봄아, 어제 초복날
      몸보신 좀 했어? 잘해서
      이제 감기는 꼭` 이겨 내야지
      나도 우리 직원들이랑 내 특별주문
      으로 꾸지뽕 오골계으로 보신했다. ㅎㅎ
      먹으면서 울 누리생각이 어떻게 나던지 찔끔`
      ~물 ㅎㅎ 간만에 2차로 7080 라이브 카페도 쭉쭉
      갔다. 울 누의제, 남은 휴가도 잘보내" ♡♡♡♡♡♡♡ 07월 18일 06:42 NEW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 * 이수진 / 그대의 빈자리
      https://youtu.be/Rik9zPrta9Y 07월 18일 06:45 NEW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07월 12일



  • 천의무봉天衣無縫
    때론
    천진난만天眞爛漫함에서
    호접지몽胡蝶之夢의
    날개 짓은 네스스로의 위로이며

    귀 기울이고 마음 움켜지니
    그 누가
    一場春夢이랴하리 오만
    봄꿈이도 꾸어보고 싶은 시간
    늘 고마움 가득할 뿐 ...

    습한 날 더운 날 심기 불편하지 않을까?
    거슬리지 말고 잘 이겨 내기다
    경미야 ~~~~~

    저장

07월 07일

  • 별명갑돌이요 snfl누리님 오늘도행복한하루해요 누리님사랑해요 정말로보고파서리 ㅎㅎㅎㅎㅎㅎㅎㅎ여름날씨건강하세요 ㅎㅎㅎㅎㅎㅎㅎㅎ
    저장

07월 03일

    저장

06월 29일

  • ..

    저장



  • 경미야~~~~~~~~~
    피지 말라
    이쯤이 딱 좋다!!

    제발 더는 피지 말고 오래도록..........
    네의 캐릭을 달은 듯 하다.==ㅎㅎ

    • 오빠아 더이상은
      아니필께여 딱 여기까지만
      시들지도 않을께여 딱 여기까지만여^^
      늘 변함없이 지금처럼 처음 그대로 이렇게
      자리할께여 넘 이쁜꽃 감사합니다 ㅎㅎㅎㅎㅎ 06월 29일 10:09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 오빠~~~아
      향긋한 장미 은은하니
      노란장미는 변하지 않는 사랑
      이라고하져? 오빠가 봄이를 이뻐해주는
      마음처럼여? 헷 넘 이뻐여 질리지 않는 노란색의
      가시로 자기를 보호하면서여 헷 오빠아 오늘도 비가
      많이오는듯 해여 전국적으로 그쳐? 아닌가? ㅎㅎㅎㅎㅎ
      늘 건강 잘 챙기시구여 오늘도 좋은날 되세여 ㅎㅎㅎㅎㅎㅎ 06월 29일 10:09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06월 27일

  • 신선함과 청아함과 이슬 같은 영롱한 청초함의 싱그로움의
    향기와 향기로움의 극치의 향기를 발산 하는 늘상 귀엽고 깜찍
    하며 앙증맞은 애교쟁이 예쁜 울 꽃사슴 누리 공주야
    못된 친구 때문에 나날이 힘든 시간을 보내느라고 얼마나
    고생이 되고 있는지 그 누구 보다도 잘알어
    뭐든지 아파 보지 않은 사람들은 아픈 사람들의 그 고통의 깊이를 잘 모르지 뭐든지 좋은 경험이던지 나쁜 경험이던지
    경험을 해 보아야만 그 깊이를 알 수 있어
    예쁜 울 꽃사슴 누리 공주야 말끔히 낳을때 까지는
    병원 매일 매일 다니고 하루라도 빨리 못된 친구와
    이별을 하기를 바래



    • 오늘도 고온 다습한 날씨로 사무실에 있어도 땀이 흘러는데
      외부 조경 작업 관련 아침 부터 작업을 하고 점심 시간에 잠시
      예쁜 울 꽃사슴 누리 공주가 걱정이 되어 프로필 다녀가며 06월 27일 13:52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 오늘도 습도가 많아 많이 무더운 날씨,아랫 지방에는 많은 비가
      올것라고 일기예보 예쁜 울 꽃사슴 누리 공주가 못된 친구 때문에
      병원 다녀 오는것도 신경이 쓰이지만 그래도, 하루 라도 빨리
      정상적인 상큼 발랄 명랑 낭랑함의 전용 트레이드 마크 상징의
      심벌성의 탁월한 매력을 하루라도 빨리 보고 싶은 마음은 06월 27일 14:00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 나 뿐만 아니라 에쁜 울 꽃사슴 누리 공주의 골수팬들의 한결 같은
      마음일 것라고 사료되니 힘들지만 이 고비 슬기롭게 잘 극복하기를 바라며 오늘 하루도 최고의 하루가 되길 기원하며 오후 업무를
      위하여 사무실을 나서며....... 06월 27일 14:04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 오빠아 히히힛
      안아플것이고 관리도
      잘 할테니 넘 걱정 마시구여
      살면서 안아프고 지내는 사람 없으니
      다만 조금 더 아프다는거? 히히힛 걱정하게
      해서 죄송하구 간밤에 축구는 잘 보신거에여?
      절로 박수가 나더라구여 오빠 간절하면 이루어
      진다고 하져? 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 06월 28일 04:52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 예쁜 울 꽃사슴 누리 공주가 간밤에 그토록 애지중지한
      가족과 같은 친구를 잃고 펑펑 울어 안그래도 목 감기로 상태가
      안좋은데 설상가상으로 오늘은 최악의 상태이니까
      더 힘든 하루를 보낼 것 같아 걱정이 앞서
      좋은 일이던지 안좋은 일이던지 항상 내 주변에는
      늘 그림자처럼 따라 다니니까 너무 서러워 하지 말고
      먼저 목 상태가 안좋으니까 목 부터 정상적인 상태로
      돌아오도록 노력하기를 바래 06월 28일 13:04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