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I정원님의 프로필

空間과 餘白..그리고. . . . 18년 07월 04일 17:30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04월 07일

  • Thanks




    On my side........










    저장

03월 31일

  • 시간이



    흐른 뒤.....










    저장

03월 29일

  • 왜곡된 마음...



    그냥 웃자..




    그냥....






    저장

03월 27일

  • 옛날 착한 나무꾼이 살았습니다.
    봄의 신령이 그의 착한 마음씨에
    나무하러 가는 그의 발걸음 마다 예쁘고 향기로운 꽃을 선물 했습니다.
    나무꾼은 꽃에 반해 지게에는 나무 대신 꽃으로 가득 했습니다.
    예쁜 선녀가 나비로 변하여 그 향기를 찾아 왔습니다.
    …………………………………………………………
    나무꾼의 착한 마음씨가 좋은 봄의 신령과
    꽃에 반한 나뭇꾼,
    꽃의 향기를 찾아 나비로 찾아온 선녀는 어떻게 되었을까요?




    • 그렇게 조화를 이루며 잘 살았겟죠..ㅎㅎㅎ
      동화 같은 이야기에 슬며시 미소지어 봅니다.

      감사해요 제로님..^^ 03월 27일 11:51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03월 24일

  • 봄이 그녀를 찾아왔다.
    후리지아 향기는 봄을 따라 왔다.
    그래서 그녀는 후리지아를 좋아아게 되었다.
    정말일까...

    • 봄과 함께 찾아 온 후리지아 꽃...
      조금이나마 위로를 받습니다...
      감사해요..제로님....고맙습니다... 03월 24일 19:22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 ^_______________^

      항상 건강하세요, 늘 응원드립니다. 아자 아자 아자자~!!! 03월 24일 19:47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 아자아자~~~!!~고마워요^^ 03월 24일 19:52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03월 19일

  • "낙 화"

    - 이 형 기 -


    가야 할 때가 언제인가를
    분명히 알고 가는 이의
    뒷모습은 얼마나 아름다운가.

    봄 한철
    격정을 인내한
    나의 사랑은 지고 있다.

    분분한 낙화...
    결별이 이룩하는 축복에 싸여
    지금은 가야 할 때

    무성한 녹음과 그리고
    머지않아 열매 맺는
    가을을 향하여
    나의 청춘은 꽃답게 죽는다

    헤어지자
    섬세한 손길을 흔들며
    하롱하롱 꽃잎이 지는 어느 날

    나의 사랑, 나의 결별
    샘터에 물 고이듯 성숙하는
    내 영혼의 슬픈 눈.




    저장

03월 05일

  • 사람에 의해..
    사람으로 인해 즐거울수 있는
    감정의 최고점은 어디일까..

    그들만의 세상에서 흘러나오는
    각양 각색의 음악들이

    때론
    감동적이게....

    때론
    애틋하고 애잔하게......








    .
    .
    .
    .
    .
    .
    .



    저장

01월 30일

  • 흐르는 음악이
    그냥 단순한 음악으로 끝나지 않을때가 있다.


    내 안의 감성이 더욱 짙어지는 시간이면
    한곡 한곡 전해지는
    음의 결이 다르다.


    그런 밤엔.
    무엇인지도 모를것에
    괜시리 마음이 서성거려진다.


    세이를 자주 오가며
    애써 외면하려는 순간에 봉착하면
    더더욱 마음이 그렇다


    그런.....오늘 같은 밤이면.
    내 마음을 쓰다듬어 줄
    음악 하나 필요하다.









    저장

01월 04일

  • 아킬레스 이제서야 새해인사 드립니다..
    많이 늦었지요~^^
    연말이라 업무 이외에는 접속할 여유가 없었어요~~..
    정원님..지금은 어머님이랑 제주도에서 행복한 시간을 보내고 계실려나ㅎㅎ
    아마 코로나때문에 한적하지만 평화로운 일상같은 여행을 보내고 계시겠지요..
    좋은곳에서 예쁜것만 잘 담아 건강하게 보내다 오세요..
    세해엔 근심 걱정은 쬐금만...즐거운 일이 더 많아지시길 기도합니다...
    • 아킬레스님 ..
      아제야 댓글을 답니다..잘 지내시죠?
      요 몇일 너무 추운탓에 안부 또한 염려의 마음으로 전합니다.
      제주도 여행을 나름 잘 보냇어요...
      우리 아킬레스님도 새해엔 더 좋은 일만 가득가득하세요~~^^ 01월 14일 23:02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01월 01일

  • 20201년
    행복만 가득하세요!~~~~^^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