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리스님의 프로필

그대안부가 궁금한날 바람이 불어가는 쪽이 궁금하듯이 오늘은 새들이 날아가는 쪽이 궁금하다 새벽에 물떼새 한마리를 바라보았고 한참.. 02월 19일 08:35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10월 01일 (오늘)

  • 감포난박사 가을빛 고운 날

    은향 배혜경


    가을빛 고운 날
    행복한 마음을
    그대와 나누고 싶습니다

    깊은 사랑은
    감미로운 선율이 되어
    잔잔한 감동을
    일게 해 주고

    따뜻한 우정은
    예쁜 꽃이 되어
    가슴 가득
    향기로 채워줍니다

    더불어 가는 삶
    서로 보태고 나누면서
    소중하고 멋진
    우리가 되어 보아요
    저장
  • 내nr랑현준

    ★ 그리운 이름 하나

    그리운 이름 하나
    떠올리면
    나는 가슴이 따뜻해진다

    젖은 하늘에서
    밝은 빛을 보고
    낙엽 떨어진 거리에서
    향긋한 꽃내음을 맡느다

    그리운 이름 하나
    떠올리면
    나는 행복한 미소를 짓는다

    낯선 곳에서
    오래된 친숙함을 느끼고
    삭막한 들판에서
    아름다운 풍경을 본다

    그리움 가득한 사랑은
    언제나
    그렇게 설렌다

    나는 오늘도
    그리운 이름 하나
    가슴에 품고 산다


    펌 : 카스에서
    저장
    저장
  • 생활습관

    내 경험에 의하면
    먹는 것만으로 건강이 유지되는 것은
    결코 아니다. 맑은 공기와 맑은 물 그리고
    안팎으로 조화와 균형을 이룬 생활 습관이
    전제되어야 한다. 한평생 자신을 위해 수고해주는
    소화기를 너무 혹사하지 말고 쉴 수 있는 기회도
    주어야 한다. 출출한 공복 상태일 때
    정신은 가장 투명하고 평온하다.

    - 법정의《홀로 사는 즐거움》중에서 -

    저장

09월 30일

  • 내nr랑현준

    ★ 그대 모습 / 윤보영

    9월이 궁금해
    살짝 열어 본 적이 있습니다

    추석이 있고
    산길이 있고
    징검다리가 있고

    고속도로와 기차가 있고
    들꽃이 있고
    커피가 있고...
    바쁜 일상이
    손을 잡듯 이어져 있습니다

    그러다 만난
    아~~
    말 못 해!

    ★ 가을 커피

    가을이라 날이 차다
    따뜻한 커피 마셔야겠다
    그래놓고
    그대 생각하고 있다

    생각하고 보니
    마음까지 데우는데
    그대 생각만 한 게 없다.

    펌 : 카스에서
    저장
  • 감포난박사 까맣게 타버린 밤
    토소/정해임

    뜨겁게
    뜨겁게 태우다

    까맣게
    까맣게 타버린 밤

    태우다
    부대끼면
    서로는 재가 되자.

    까만 밤
    아무도
    보이지 않으니

    이 밤은
    당신만
    볼 수 있어 좋다.
    저장
  • 안녕 하세요.
    9월이 온게
    엊그제 같은데
    벌써 떠나 가네요..
    허지만 이젠 접고
    그리움의 계절 10월
    기쁘게 반겨야 겠어요..
    짧은 가을~
    좋은 추억 많이 만드세요.,

    저장
  • 돌투

    9월의 마지막 날~
    이웃님 덕분에 행복했던
    9월이었습니다.

    풍요의 가을! 축복의 계절을 맞아
    기쁨, 사랑, 행복의 열매가
    주렁주렁 열리는
    축복의 10월 맞으시길 바랍니다...*^-*^
    저장
  • 높아진 하늘만 봐도 가을이
    왔음을 알 수 있습니다. 청명한

    하늘과 신선한 공기가 그 동안 쌓인
    피로마저 잊게 하는 하루입니다.

    가을은 ‘결실의 계절’이라 부르는
    만큼, 그 동안 노력했던 모든 일들이
    좋은 결실 맺기를 바랍니다.

    9월 막지마 오늘 하루도 좋은
    날씨만큼 행복한 하루 되세요~!!

    저장
  • 가을

    성급하게 자란 나의 맹세는 마음을 묶는다

    뿌리를 잃은 나의 사랑은 더이상 피어나지 못한다

    그리고 추억은 스스로 감옥이 된다

    갇힌 것은 그대였나 나였나

    혹은 우리가 감히 원할 수 없었던 막다른 미래였나

    모든 것을 잃고 나는 흐느낀다

    한때 존재했던 사랑의 증거를 찾지 못하여



    -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