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동영아님의 프로필

안보이는 사이버이지만 서로 사랑하구 이해하구 아껴 주었으면 합니다 말 한마디라도 남에게 상처를 주는말은 하지말고 고운말 좋은일도 다 .. 15년 11월 07일 21:26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07월 22일 (오늘)

    저장

07월 18일

    저장

07월 17일

    저장

05월 18일

  • 청학 항상 스트래스없는 건강미인이 되세요!
    • 네 청학님 고맙습니다 05월 20일 12:32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04월 29일

  • 우리의 소중한 인연은 진실된 마음이 통하여
    기쁨과 행복이 넘쳐나는 참 좋은 삶의 인연이고 싶습니다
    우리 함께하는 참 좋은 인연으로 영롱한 아침 이슬처럼
    맑고 밝은 마음으로 서로를 위로하고 배려하는
    푸른 삶의 향 내음이 가득한 참 아름다운 삶의
    인연이고 싶습니다
    늘 함께할수 없지만 마음깊이 흐르는 정으로
    말을하지 않아도 느낌만으로 삶의 기쁨과 아픔을 나누며
    웃음과 눈물을 함께하는 참 따뜻한 삶의 인연이고 싶습니다
    우리 서로에게 함께하는 마음으로 마음에 남겨지는 깊은정으로
    늘 맑은 호수같이 푸른 삶의 참 좋은 인연으로
    오래 기억되는 우리이고 싶습니다

    저장

04월 22일

  • 안녕하세요 작년에 인사하고 시방하네요
    허벌라게 반갑네유

    • 반딧불님 잊지 않고 찾아 주셔서 고맙습니다 건강 조심 하세요 ^^* 04월 22일 18:11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03월 04일

  • k대인r 주는 것을 연습하라




    주는 것을 연습하라.
    내가 마음이 맑아야
    다른 사람을 맑게 도와줄 수 있다.
    이제는 남에게 주는 것이
    오히려 나를 채우는 일이기에
    다른 사람을 위해
    무엇인가를 할 수 있다.

    살아오면서 나도 모르게
    알게 된 지혜를 이제는
    다른 사람에게 나눠줄 수 있다.
    사심 없이 타인에게 베풀고
    그럼으로써 세상과 균형을 잡는다.



    - 울필라스 마이어의
    <해피 에이징>중에서 -

    * 환절기 감기조심하셔요 *
    • 대인님 고맙습니다 건강 하시고요 06월 14일 15:55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02월 27일

    저장

02월 25일

  • II유민 봄의 향기에 잠이깬 개나리
    마냥 가슴 부풀려
    노란 새싹을 내 밀어
    방긋방긋 웃고 있구나

    긴 겨울 추위속에
    참고 견디려고
    앙상한 뼈만 남기어
    찬바람 찬이슬에 시달려
    얼마나 울며 지새웠던가

    이제 연단의 시간은 지나고
    따뜻한 새봄의 향기에
    흥취되어 눈을 뜨고
    얼굴을 내 미는 그대의
    아름다운 모습이 너무 예쁘구나

    노란색 저고리에
    파아란 치마
    마음껏 향기를 발하는
    너의 자태가 사랑스럽구나
    그 향기 온누리에 퍼저 가노라.
    • 유민님 좋은 글 잘 보았습니다 건강 하세료 02월 28일 20:34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02월 24일

    • 반딧불님 이쁜 베너 고마워요 잘 쓸게요 02월 28일 20:35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