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사엘님의 프로필

구원의 이름 자유의 이름 08월 01일 21:00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07월 05일

  • 공감5

    뜨거운 여름
    귀촌한지 3년차
    돌담이 담쟁이 넝쿨로 너무 이쁜데
    동네 할머니들은 언제 시원하게 안짜르냐고
    다들 한마디씩 하신다 그져 잡초로 그분들은
    여기신다 ㅠㅠㅠㅠ
    난 저렇게 널어 지는것도 너무 좋은데
    오늘 뜨거운 여름 같은 날씨에
    땀 뻘뻘 흘리며 신랑이랑
    자르고 치우고 아주 까까 머리처럼
    다 잘라 버렷다 ㅠㅠㅠㅠ
    두달 후엔 또 이쁜 담이 되어서
    내가 흐뭇하게 바라 보겠지만 .....호호호.

    • <사진이벤트>에 참여한 사진입니다. 많은 답글 부탁 드려요!
      이벤트에 당첨되시면, 세이클럽 메인 <사진이야기>코너에 노출됩니다. ^^ 07월 05일 15:35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 그래요 담쟁이 넝쿨 늘어진 줄기와 잎도 너무 예뻐요
      단풍이 들어도 예뻐요 07월 24일 07:13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이벤트응모작

07월 02일

  • 공감4

    뜨거운 여름
    무안 연꽃축제
    회산백련지로 오세요
    7월 21일부터 입니다
    지방의 특산물도
    만나 볼수 있답니다
    많은 추억 만드세요

    • <사진이벤트>에 참여한 사진입니다. 많은 답글 부탁 드려요!
      이벤트에 당첨되시면, 세이클럽 메인 <사진이야기>코너에 노출됩니다. ^^ 07월 02일 17:37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이벤트응모작
  • 공감6

    뜨거운 여름
    바다가 최고죠
    무안 갯벌에서
    가족과 함께
    좋은 추억 만드세요

    • <사진이벤트>에 참여한 사진입니다. 많은 답글 부탁 드려요!
      이벤트에 당첨되시면, 세이클럽 메인 <사진이야기>코너에 노출됩니다. ^^ 07월 02일 17:34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이벤트응모작
  • 남쪽 지방은 비도 안오고
    펄펄 끊는 날씨에 하늘이 청명하네요
    백합키가 2미터만큼 자라서
    활짝 피었어요

    저장

06월 15일

06월 10일

  • 공감7

    나만의 요리
    고기 떡볶이
    냠냠~~매콤달콤
    누구나 맛있게 !~~

    • <사진이벤트>에 참여한 사진입니다. 많은 답글 부탁 드려요!
      이벤트에 당첨되시면, 세이클럽 메인 <사진이야기>코너에 노출됩니다. ^^ 06월 10일 13:37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이벤트응모작

06월 08일

  • 영산강변에 보리수가
    나무가 휘어질정도로
    딸려서 익어 가네요
    새콤 달콤....

    • 윈엠엔 몇곡 정도를 올릴까?......
      만곡정도 올리면 검색기가 가끔 버벅 거리는거 외엔
      윈엠은 잘 돌아 간다 06월 17일 11:02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05월 26일

  • 마음의향기 사람의 유형(類型) 8가지 ■

    ① 사람들은 잘난 사람보다
    따뜻한 사람을 좋아합니다.

    ② 멋진 사람보다
    다정한 사람을 좋아합니다.

    ③ 똑똑한 사람보다
    친절한 사람을 좋아합니다.

    ④ 훌륭한 사람보다
    편안한 사람을 좋아합니다.

    ⑤ 대단한 사람보다
    마음을 읽어주는 사람을 좋아합니다.

    ⑥ 말을 잘 하는 사람보다
    말을 잘 들어주는 사람을 좋아합니다.

    ⑦ 겉모습이 화려한 사람보다
    마음이 고운사람을 좋아합니다.

    ⑧ 모든 걸 다 갖추어 부담을 주는 사람보다 조금 부족해도 내편이 되어주는 진실한 사람을 좋아합니다.
    저장

05월 24일

  • 마음의향기 ♡참, 좋은 인연♡

    한 하늘 아래...
    한 줌 행복도
    함께 할 수 있음에
    참 좋은 인연입니다.

    흐르고 흐르는 세월
    스치듯 살아가는 세상에서
    마주하고 웃을 수 있으니
    참 좋은 인연입니다.

    흩날리는 이슬은
    풀잎을 만나 영롱하게 빛나고
    흐르는 바람은
    갈대를 만나 소리를 냅니다

    어느 시절, 어느 곳에
    맺어 둔 인연이기에...
    지금... 이리도 곱게 빛나는지요

    눈 감으면 가슴에 안기고
    생각나면 그윽한 향내로
    마음 가득 차오르는 그대...

    그대 머무는 세상에
    내가 함께 있어
    참 좋습니다.

    참, 좋은 인연입니다.
    저장

05월 20일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