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사랑ll자리님의 프로필

2019년 2월 11일 월요일이네요 ㅇ.ㅇ 19년 02월 11일 19:21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04월 20일

  • 생각


    아침에 눈을 뜨면

    아침에 눈을 뜨면
    창가에 비친 햇살 만큼이나
    생각 나는 그런사람이 있습니다.

    보이지 않아도
    마음이 닿아
    그도
    향이 진한 커피 한잔에
    아침을 함께 열고픈 사람

    입가에 미소를 번지게 하는
    그런 당신이 있기에
    이 하루가
    행복으로 가득합니다.

    어스름히 어둠이 내리는 저녁이면
    그도 나와 같은
    하루를 보냈을까요..?

    서로의
    안부가 궁금해 지는..
    저장

02월 03일

  • 생각
    ♧사♧
    ♧랑해♧
    ♧사랑해♧
    ♧널사랑해 ♧
    ♧너만사랑해♧
    ♧영원히사랑해♧
    ♧너무나도사랑해♧
    ♧내목숨보다사랑해♧
    ♧진짜진짜너를사랑해♧
    ♧하늘만큼땅만큼사랑해♧
    ♧세상그누구보다도사랑해♧
    ♧하늘에게맹세할께널사랑해♧
    ♧언제까지나너하나만을사랑해♧
    ♧너에게해줄말이있어그건사랑해♧
    ♧나의모든것을줄수있을만큼사랑해♧
    ♧네생각만으로행복해질수있어사랑해♧
    ♧언제나처음인듯설레게만드는널사랑해♧
    ♧너무나멋진글이아닌가싶어이렇게올리고감♧
    ♧언제라도 항상 건강하고 행복 하세요...^^*♧
    저장

01월 16일

  • 생각
    행복 배달

    >*/ / / / \\\\*<
     │~     ~ │
     d`●    ●´ b
     (○   u   ○)
    ──Ο────Ο───

    ☆☆!띵~~동!☆☆

    행복이 배달 되었습니다!

    수수료는 미소 입니다..

    -*-*(*^^ㆀ)*-*

    하루하루 가는게 장난같아요~

    아깝다고 붙잡을수도 없는..

    그런 날들 알차게 잘 보내야 할듯..

    추우니 자꾸만 이불속으루 들어갈려하니

    나의 이 게으른 근성..ㅋㅋ

    훌훌 털고 간만에 무언가에

    집착할 생각..ㅋㅋ

    다른사람 들은 오늘 어케 보낼까..??
    저장

01월 15일

  • 생각
    ♣아름다운 이름하나 가슴에 담으며♣

    화려함으로 채색된 얼굴로
    당신을 기다리지 않고
    그냥 내 모습 이대로
    당신을 맞고 싶습니다.

    번지르하게 치장된 모습으로
    당신의 마음 흔들지 않고

    투박하지만
    변하지 않은 마음으로
    당신의 가슴에
    머물고 싶습니다.

    당신이 보고픈 날이면
    언제라도 조용히 꺼낼 수 있는
    당신의 순수한 모습
    가슴에 담으며

    그리움의 길 언저리에서
    쉽게 손을 펼치며
    당신의 마음을 당기렵니다.
    저장

01월 07일

  • 생각
    진정한 아름다움은
    우리의 마음에 있습니다,

    마음의 아름다움은
    오래오래 향기를 발합니다,

    마음의 아름다움은
    퍼내고 퍼내도 끝이 없습니다,

    진정 마음이 아름다워서
    그 분위기가 외모로까지 퍼져나오는
    참 아름다운 사람을 만나
    그의 친구가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그로 인해 나 자신도 참 아름답고
    좋은 분위기를 풍기는 사람이 되어
    나이 들어감을 자랑으로 여기며
    살았으면 좋겠습니다.
    저장

01월 01일

  • 생각
    오늘도
    마음의 문은 열어 두고
    다시 올수 없는
    그리움은 닫고 살아봅니다
    올해도 다 가고 있네요
    세월은 많은 것을 가져다 주고 앗아 가지만
    만병통치약 ~~웃음먹고
    고운꿈이랑
    희망 먹고 살아요
    뒤돌아 보는곳엔
    언제나 후회 많지만
    그래도 그래도
    먼훗날
    그해는 참 따뜻했다 ... 우리 모두 그런 삶이였으면 해요
    저장

2019년 10월 20일

2019년 09월 17일

  • 생각
    사랑한다는 말로는
    부족한 사람아.

    모든걸 다 주어도
    더 주고 싶은 사람아.

    눈을 감아도
    눈을 떠도 보이는 사람아.

    그대는 우리의 사랑에
    영원히 지지않는
    꽃으로 피어 나시구료.

    나는 그대가 믿고
    뿌리 내린
    흙이 되리다.
    바람이되리다.
    빛이되리다.
    그리고 가끔은
    목마름을 적셔 주는
    촉촉한 비가 되리다.

    이 세상 온갖 사랑을
    감싸줘도 부족할것 같은
    내 사람아.
    저장

2019년 09월 15일

  • 별사랑ll자리님께서 캐릭터/사진을 변경하였습니다.
    저장

2019년 08월 05일

  • 별사랑ll자리님께서 캐릭터/사진을 변경하였습니다.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