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빛나래예은님의 프로필

◈ [♪]◈ 07월 07일 15:28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09월 25일

09월 17일

    • ^^ 좋은글 감사합니다~~~~~~~
      이쁜 날 되세요~ 09월 18일 11:35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09월 16일

    • 아하 방송 들으셨군용 흐흐~
      이쁜 한주 되길 바래요~ 09월 17일 11:21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09월 09일

  • II유민II 당신이 원하신다면
    당신이 만일 원하신다면
    나 당신께 드려렵니다
    아침 더없이 활기찬 나의아침
    그리고 당신이 좋아하는
    반짝이는 나의 머리카락과
    금빛나고 푸른 나의 눈을
    당신이 만일 원하신면
    당신께 드리렵니다
    따사로운 햇살 비치는 아침에
    들려오는 모든 소리와
    가까이 분수에서 들리는
    청량한 물소리를
    그리고 마침내 찾아들 저녁노을을
    내쓸쓸한 마음의 눈물인 저녁노을
    그리고 당신이 마음 가까이
    있어야만 될
    나의마음을
    저장

09월 07일

  • II유민II 우리가 힘겨운 인생의
    무게로 삶에 지쳐
    마음 마저 막막할 때
    우리 서로 위안이 되는
    그런 사람이 되자.

    누군가 사랑에는
    조건이 따른다지만
    우리의 바램은
    지극히 작은것이게 하고

    더 주고 덜 받음에 섭섭해 말며
    문득 스치고 지나가는
    먼 회상속에서도
    우리 서로 기억마다
    반가운 사람이 되자 ..
    저장

09월 05일

  • II유민II 햇빛을 받으면 색이 변하는
    구슬로 만들어진 팔찌 말야.

    나는 그것을 어쩌다가 줍게 되었지만
    소중히 간직하고 있어.

    나는 그것을 아끼는 화분 위에 을려놓았지.
    (나의 모든 비밀을 아는 화분이야)

    나는 싫증도 내지 않고 하루 종일
    그 팔찌를 관찰하곤 해.

    태양이 뜨고 빛이 들어오면
    열 일곱 개의 구슬들은
    조금씩 분발하여 빛깔을 찾아.

    마음을 빼앗길 수 밖에 없는 빛깔이지.

    그리고 빛이 줄어들면
    여름 내내 비가 많이 온 지방의 들꽃처럼
    이도 저도 아닌 색으로 변해버려.

    모든 것이 끝난 팔찌는
    평생 한 번도 웃지 않은 공주처럼
    심드른해.

    잘 설명할 순 없지만
    너는 그 팔찌 같아.
    저장
  • II유민II 삶이 두렵지가 않습니다]

    빗방울이 한두방울 떨어질 때는
    조금이라도 젖을까봐..
    피하려합니다...

    하지만 온몸이 젖으면
    더이상 두렵지 않습니다..

    어릴적, 젖은 채로 빗속을
    즐겁게 뛰어다니며
    놀던 기억이 있을 것입니다..

    비에 젖으면
    비를 두려워하지 않듯이
    희망에 젖으면
    미래가 두렵지 않습니다..

    사랑에 젖으면
    사랑이 두렵지 않습니다..

    일에 젖으면
    일이 두렵지 않고,
    삶에 젖으면
    삶이 두렵지가 않습니다..

    무엇을 하든지
    거기에 온몸을 던질때
    마음이 편해지고

    삶이 지유로워 짐을 느낍니다..
    저장

09월 03일

    • 얍 바빠용 ㅠㅠ
      아콩....... 방송은 시간 날때 해보도록 할게요....... 헤헤
      이쁜 휴일 마무리 하시길 바래요. 09월 08일 14:26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08월 24일

  • II유민II 당신은 잘 할 수 있습니다. ★

    사는 것이 힘이 들 때가 있습니다.
    어쩌면
    "나 혼자 이런 시련을 당하고 있는지 모른다."라는
    생각을 하게 될 때도 있습니다.
    그러나 잠시 뒤를 돌아본 다면
    우리는 참 많은 시련을 잘 이겨내어 왔답니다.

    처음 우리가 세상을 볼 때를 기억하나요.
    아마 아무도 기억하는 이는 없을 겁니다.
    그러나 우리는 그렇게 큰 고통을 이기고
    세상에 힘차게 나왔습니다.

    한번 다시 생각해 보세요.
    얼마나 많은 시련을 지금까지 잘 견뎌 왔는지요.
    지금 당신이 생각하는 것 시간이 지나면
    웃으며 그때는 그랬지라는 말이 나올 겁니다.
    • 후후 이삔글............ 쪼아 쪼아 ㅋ
      감사함돡 09월 08일 14:26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08월 19일

    • 요즘 바빠서 접속도 잘 못하네요 +_+
      언제나 잊지 않고 찾아주셔셔 감사해요 +_+ 09월 08일 14:25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