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빛나래예은님의 프로필

『 ㅋ ㅓ ㅍ ㅣ 향이 그리운 날...☆ 』- 행복해져라....얍...!! 뾰옹 !! 06월 29일 10:00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08월 10일

    저장

08월 07일

  • 좋은 사람 하나 있었으면 좋겠네


    죽도록 사랑하는 사람이 아닌
    미치도록 좋아하는 사람도 아닌
    괜찮은 사람 하나 있었으면 좋겠네

    깊이의 잣대가 필요 없는
    가슴 넓이의 헤아림이 필요 없는 마음
    자신을 투영시킬 맑은 눈을 가진
    그런 사람 하나 있었으면 좋겠네

    삶이 버거워 휘청거릴 때
    조용히 어깨를 내어주고
    사심 없는 마음으로 손을 잡아 줄 수 있는
    괜찮은 사람 하나 있었으면 좋겠네

    마음이 우울할 때 마주앉아
    나누는 차 한 잔 만으로도 부자가 될 수 있고
    하늘빛이 우울하여 몹시도 허탈한 날
    조용한 음악 한 곡 마주 들으며
    눈처럼 하얀 웃음 나눌 수 있는
    그런 사람 하나 있었으면 좋겠네

    저장

08월 06일

    저장

08월 04일

    저장

08월 03일

    저장
  • 예쁜 예은님^_^*
    프로필 다녀갔네요 고마워요^&^
    비 피해는 없고요 과수원에 사과가 조금 떨어진 정도~
    무더운 8월이예요 슬기롭기 시원한 여름 잘 보내길 바래요
    신기루는 요즘 (국화) 꽃 수확 출하한다고 많이 바쁘답니다~

    • 아코오옹 ~ 바뽀시구나~
      다행이도 피해가 없으시다니 다행이네요 ^^
      아무리 바쁘셔도 건강 유의 하세요 꼭 ~ 08월 03일 22:19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08월 01일


  • 그리운 이름 하나 - 김숙경



    그래 내게도 그리운 이름 하나 있지


    함께 있어도 늘 그리운 그 시린 이름


    사랑이 이젠 서글픔으로 차올라


    울컥 눈물이 날 때도


    나는 그 이름 떠올린다


    낯설지 않으나 늘 그 자리에 있고


    늘 그 자리를 비워도 낯설지 않은


    재스민 향기로 퍼져 가는 그 이름 하나


    그래


    내게도 향기로운 이름 하나 있지


    곁에 있어도 만져 보고 싶은 이름


    사랑이 기쁨으로 차올라 황홀할 때에


    나는 자꾸만 그 이름을 애써 부르고 있다


    그리운 그 이름 하나







    저장

07월 31일

  • 。항。상。해。맑。은。웃。음。으。로

    │ ┃ 행복한 하루    
    │ ┃ 의미있는 하루     ☆*  
    │ ┃ 참된 하루    
    │ ┃ 행운 가득한 하루    ♥   *☆

    8월 무더위 잘 이겨내시길~~~~

    저장

07월 29일

    저장

07월 27일

  • 여름 속으로 .. 윤수천

    돌아가고 싶다 뜨거운 폭양 속으로
    피라미떼 하얀 건반처럼 뛰어 놀던
    그 시냇물
    악동들 물장구치던 그 여름 속으로

    뜨거운 맨살의 땅으로 돌아가고 싶다
    악동들 다시 불러모아
    온 산천을 발칵 뒤집어놓고 싶다
    매미들도 불러다가
    한바탕 축제를 열고 싶다

    쇠꼬챙이처럼 내리꽂히는 불볕화살
    가마솥같은 여름 한낮에
    온몸 열어 태우고 싶다
    온갖 세상의 땟자국들을
    말끔히 지우고 싶다 ...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