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I유민II님의 프로필

늘건강하시길 07월 30일 04:02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11월 19일

  • 오빠~~

    • 춥지ㅣㅣㅣ따뜻한 차 자주 마시구^^
      즐거운 하루 보내기~~ 11월 19일 09:40 NEW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 너무 큰것...
    욕심내지 말고...
    내게 주어진...
    하루 만큼만...
    소중히 여기고...
    이쁘게 채워가는...
    오늘 하루가...
    되었으면합니다...
    찬 바람에 기온이 뚝...
    많이 춥습니다...덜덜덜
    건강유의 하시고 오늘도 하이띵입니다...♡。

    저장
    저장
  • 보디빌더 아픔이 깊은 그대에게 / 藝香 도지현

    삶이란 행로는
    곧은길만 있는 것이 아니라
    에움길도 있고 자드락길도 있는 것

    때로는 가파른 비탈길도 있어
    원하던 방향이 아니면
    절망과 좌절로 생을 포기하고도 싶지

    가끔 방향을 잃어
    부평초가 되어 부유하다
    진흙탕으로 된 웅덩이에 떠다녀도

    그래서 깊은 상처를 입고
    세상에 내몰린다 하더라도
    “아픈 만큼 성숙한다”라고
    누군가가 그랬지,

    포기하지 않고 한 발만
    더 전진한다면 수렁에서 나와
    새로운 신세계를 볼 수 있을 거야
    저장
  • 독도는 우리땅

    노래
    "독도는우리땅"
    가사가 바뀌었다

    노래가
    탄생한1982년 이후로
    기후와 환경이 변했기 때문

    "뱃길따라 이백리"는
    "뱃길 따라 87킬로미터"로
    "평균 기온12도 강수량은 1.300"은
    "평균기온 13도 강수량은 1.800"으로
    수정되었다

    이곳은
    두번째 한파주의보!!
    감기조심하시고 따뜻한하루 되세요

    저장
    저장
  • 파란마음
    꽃이 피었다고 너에게 쓰고

    꽃이 졌다고 너에게 쓴다.

    너에게 쓴 마음이

    벌써 길이 되었다.

    길 위에서 신발 하나 먼저 다 닳았다.



    꽃 진 자리에 잎 피었다 너에게 쓰고

    잎 진 자리에 새가 앉았다 너에게 쓴다.

    너에게 쓴 마음이

    벌쩌 내 일생이 되었다.

    마침내는 내 생 풍화되었다.



    - 천양희, '너에게 쓴다'
    저장
    저장
    저장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