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I유민II님의 프로필

강물은 유유히 흐른다 그렇게 맑던 강물 영욕과 오욕에 물들어 썩은 부유물이 둥둥 뜬다 많은 사람들의 식수원 걸러 낼 수 없고 걸러지지.. 02월 16일 05:08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02월 25일 (오늘)

  • II유민II님께서 캐릭터/사진을 변경하였습니다.
    저장
  • 마음의 눈 / 정연복
    안경알을 닦으니까
    세상이 환하다
    희뿌옇던 세상 풍경이
    한눈에 쏙 들어온다.
    마음의 눈 마음의 창문을
    깨끗이 닦으면
    세상은 또
    얼마나 밝아질까.

    **좋은일만 가득하세요**

    저장
    저장
  • II유민II님께서 캐릭터/사진을 변경하였습니다.
    저장
    저장
  • II유민II님께서 캐릭터/사진을 변경하였습니다.
    저장
  • II유민II님께서 캐릭터/사진을 변경하였습니다.
    저장
  • II유민II님께서 캐릭터/사진을 변경하였습니다.
    저장
  • 이별의 이유

    만남의 이유가
    이별의 이유가 된다.
    냉철해 보여서 좋았는데
    날카로움에 베일 수도 있고,
    열정적이어서 좋았는데 감당하기 벅찰 수도
    있다. 결정적으로 이별은 사소한 사건을
    계기로 이뤄진다. 사소한 사건이지만
    그 조그만 사건에 너와 나의
    모든 것이 다 들어 있다.

    - 권석천의《사람에 대한 예의》중에서 -

    저장
  • 봄을향기 짧은달 2월 ㅡ
    어느듯 3일 남짖 남았네요.

    편안한 밤 보내시구 ?
    오늘하루도 기분좋은 출발 하세요.!~~^,^ ♧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