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가의토토님의 프로필

Vivere...Vivere,,Vivere 08월 29일 09:23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2018년 12월 06일

  • 콩순이님께서 캐릭터/사진을 변경하였습니다.
    • 나도 너에게 인복이고 싶다


      해주는 사람이 있고
      고맙게 반겨주는 사람도 있다

      인복이 있구나 싶다 ...

      따뜻한 고운말
      한마디에 감동을 느끼고
      작은 배려에 감사함을 느낀다

      많은 부분에서 도움을
      받기도 하고 힘들고
      괴로울때 위로해주는
      사람있어 복인가 싶다 ..

      묵묵히 옆에서
      고생하는 네가 있고
      내 일처럼 열심히
      일해주는 네가 있어 좋다 ..

      인복인가 싶다
      사람복이 있어 좋다
      그들에게도 내가 18년 12월 16일 21:20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 그들에게도 내가 복이고싶다 ..

      큰도움 아니지만
      작은 배려로 따뜻함을
      느끼는 인간미를 전해주고 싶다

      나도 너에게 인복이고싶다 ... 18년 12월 16일 21:21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2018년 12월 04일

  • 콩순이님께서 캐릭터/사진을 변경하였습니다.
    • 언제나 그자리에 ~~~~~~~~~~~~~~ 겨울이와도 일은 해야하고 ,,

      하루하루가 참 빠르게 지나간다 ........ 18년 12월 04일 07:28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2018년 11월 30일

  • 콩순이님께서 캐릭터/사진을 변경하였습니다.
    • 이제 천천히 가고싶다

      그동안 쏜 화살처럼
      야생마가 미쳐 날뛰듯
      숨 쉴 사이도 없이 달렸는데

      기다려 주지 않는 다는것
      고갯마루 위에 올라
      후 하고 한숨을 지고 보니
      이제야 그 소중함을 알겠다

      돌아봐도 보이지 않고
      잡으려 해도 절대 잡히지 않는
      세월의 길목엔 자욱한 안개와
      삭막한 바람만 불어대는데

      이제 여유를 가지고 싶다
      따라오는 그림자까지 보듬는 마음으로
      주위도 차분히 살펴가며 18년 11월 30일 08:31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 고개들어 하늘도 보아가며


      그렇게 그 소중한것들을 가슴에 품어야겠다 .. 18년 11월 30일 08:32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2018년 11월 24일

  • 콩순이님께서 캐릭터/사진을 변경하였습니다.
    • 한번도
      만나본 적도 없는 나를
      이럴거다, 저럴거다
      혼자 상상의 나래를 펼친 후
      쉽게 말 만드는 사람을 보면
      짧게 한마디 하세요.

      "반사" 18년 11월 27일 07:56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 콩순이님께서 캐릭터/사진을 변경하였습니다.
    • 얼마나 많은 실수를 저지르든
      얼마나 천천히 발전하든
      노력조차 하지 않는 사람보다는
      여전히 한발짝 앞서 있다 ... 18년 11월 24일 22:19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2018년 11월 23일

  • 콩순이님께서 캐릭터/사진을 변경하였습니다.
    • 너무 어렵게 등돌리고 살지말자
      등돌린만큼 외로운게 사람이니
      등돌릴 힘까지 내어 사람에게 걸어가자 ..

      좋은것은 좋다고 하고
      내게 충분한것은 나눠줄줄도 알고
      애써 등돌리려고도 하지말고
      그렇게 함께 웃으며 편하게 살자 ..

      안그래도 어렵고 힘든 세상인데
      계산하고 따지며 머리 아프지 않게
      그저 마음 가는대로
      마음을 거슬리려면 갈등이 있어

      머리 아프고 가슴 아픈
      때로는 손해가 될지 몰라도
      마음 가는대로 18년 11월 23일 19:41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 주고 싶은대로
      그렇게 살아가자 ..

      이제 막 걷기 시작한 사람
      중턱에 오른 사람
      겨우 정상에 오른 사람
      정상에 올랐다고 끝이 아니다...

      산은 산으로 이어지는것
      인생도 삶은 삶으로 다시 이어지는것
      한걸음 한걸음 걸을수 있다는것이 행복이지
      정상에 오르는것이 목적이 아니다 .. 18년 11월 23일 19:42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 쉽게 쉽게 생각하며
      우리함께 인생의 산맥을 함께 넘는 것이다
      산들이 이어지는 능선들이
      바로 우리가 사는 인생이다 18년 11월 23일 19:43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2018년 11월 21일

  • 콩순이  Vivere ... Vivere.....Vivere
    저장
  • 콩순이님께서 캐릭터/사진을 변경하였습니다.
    • 그 한사람 ***

      삶은
      마음하나 기댈수 있는
      편한 사람 하나 있으면
      따뜻해지는거야 ...

      인생은
      내마음 안아주고 토닥여주는
      좋은 사람 하나 곁에 있으면
      든든해지는거야 ...

      언제나 내편이 되어주고
      끝까지 나를 믿어주는
      사람 하나 있으면
      살아가는데 큰힘이
      되어주는거지 ....

      나를
      아껴주고 사랑해주는
      고운 사람 하나 있으면 18년 11월 21일 07:17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 삶이 풍성해지고
      행복하게 되는거야

      그 한 사람때문에
      세상이 아름다워지고
      삶이 포근해지는거야 ......... 18년 11월 21일 07:18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2018년 11월 18일

  • 콩순이님께서 캐릭터/사진을 변경하였습니다.
    • 그 어떤 사랑도 시간이 지나면
      변하고 마는걸 왜 난 모르냐고
      1년만 지나도 지금과 달라져
      내생각에 아플일은 없을거라고

      하지만 난 내마음을 잘 아는걸
      변하질 않을걸 너무 잘 아는걸
      세상엔 정해진 짝이 다 있기에
      그런사랑은 절대 잊혀지지 않는걸

      너는 내가 다잊은줄 알겠지만
      다른사람과 행복한줄 알겠지만
      나는 아직도 이렇게 못잊고 있어
      모두가 떠나가도 혼자 서있는 허수아비처럼 18년 11월 18일 20:51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 해가 지고 모두 집에 돌아가면
      넓은 들판에 나혼자 서 있는걸
      앞이 조금씩 안보이는 어둠이
      혼자 있는 날 점점 두렵게 하지만
      ........... 18년 11월 18일 20:53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 콩순이님께서 캐릭터/사진을 변경하였습니다.
    • 환하게 웃어본게 언제였던가 ?

      아무 근심없이 그저 환한 웃음을 지어본것이 언제였는지 ??

      기억이 안난다 ...

      그언제였더라 ... 기억속의 너와같이 있었던 그날이었는지

      그 언제였더라 .. 내생의 최고의 순간은 언제였는지??

      이젠 기억도 아스라하다 ....

      다시 또 근심없는 웃음을 지을수 있을까 ?? 18년 11월 18일 20:42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