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로버님의 프로필

해피바이러스~*^_^* 01월 09일 05:27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01월 19일 (오늘)

  • 어제는 나에게

    "수고했어"
    라고 용기를 주는거야



    오늘은 나에게

    "잘할거야"
    라고 용기를 주는거야



    내일은 나에게

    "할수 있어"
    라고 희망을 주는거야


    저장

01월 18일

  • 애틋하지 않아도 좋다
    늘 보고 싶지 않아도 좋다
    날마다 그립지 않아도 좋다

    문득 떠올렸을 때
    상쾌하고 기분 좋은 사람이라고
    느꼈으면 좋겠다

    울적한 어느 날
    마음에 환한 미소를 주는 사람이라
    생각하면 좋겠다

    한없이 작아지고 초라해진 어느 날
    곁에 있는 것만으로 위로가 되는
    사람이라 생각하면 좋겠다

    뭔가 풀리지 않아
    복잡한 머리로 고민할 때
    명쾌한 답을 줄 거 같아

    • 게시판에서 살짜기 들고온 부국님글 01월 18일 09:27 NEW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01월 17일

  • [함께여서 좋아요]

    우리
    마주 잡은 손 놓지 말아요
    따듯한 느낌 오래오래 함께해요

    우리
    마주 보는 눈 돌리지 말아요
    말하지 않아도 아는 이 눈빛
    마음이 편해지는 걸요

    우리
    도란도란 나누는 이야기
    무심하게 넘기지 말아요
    말하고 듣는 이 행복 서로 느껴요

    우리
    함께여서 좋은 이 모든 거
    감사하고 또 감사하며 살아요
    함께여서 행복한 이 모든 걸요

    그대가 있어
    얼마나 행복한지
    둘이어서 얼마나 힘이 되는지

    -'꿈이 있는 한 나이는 없다' 중-

    • 글이 넘이쁜탓에 국방홈에서 부국님글 훔쳐옴 01월 17일 11:40 NEW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01월 16일

  • 혼자되는 연습/ 방익진

    언제부턴가 우리는 혼자 되는 연습을 한다
    인적도 없는 강변에 버려진 빈 하늘 처럼

    언제 올지도 모르는 머나먼 길을
    하늘을두고 날 두고 떠나만 간다

    네 생각에 잠 못 이루면
    달빛없는 창가 서성대겠지만

    눈물 같은건 너 떠난 그 강변에 맡겨 버려야지

    혼자되는 연습을 한다
    비내리는 거릴 헤메이겠지만

    마음 같은건 너 떠난 그 강변에 던져 버려야지

    언제부턴가 우리는 혼자되는 연습을 한다
    인적도 없는거리에 초라한 가로등처럼

    새벽이 오면 나는 다시 노래 부르리
    들길두고 날두고 떠나만 간다

    저장
  • 마음에,.,,

    비가,,

    내린다.....

    저장

01월 15일




  • 좋아하는 사람에게서는

    닮은 점만 찾게 되고

    싫어하는 사람에게서는

    다른 점만 찾으며

    미운 사람에게서는

    틀린 점만 찾게 됩니다.

    저장
  • 내가 너를 대함에 있어

    이유가 없고 계산이 없고

    조건이 없고 어제와 오늘이

    다르지 않은 물의 한결같음으로

    흔들림이 없어야 한다

    저장

01월 14일

  • 천상연 / 캔

    나이길 바랬었어 꿈이길 기도했지
    너없는 가슴으로 살아가야 하는건
    내게 너무 힘겨운걸

    그렇게도 사랑했던 너무도 소중했던
    지난날이 서러워 자꾸 눈물이 흘러
    내삶은 너뿐인데

    사랑해 널 잊을순 없을거야
    미안해 너를 지키지 못한것을
    너의 행복한 모습 나 나 보기를 원해
    부디 새롭게 시작하길 바래

    하늘이 우리를 갈라 놓지만 눈물로
    너를 보내려고 하지만 영원히 너를
    지켜보며 살거야 행복하길 바래

    저장
  • 최성수 /해후




    어느새 바람 불어와 옷깃을 여미어 봐도

    그래도 슬픈 마음은 그대로인걸

    그대를 사랑하고도 가슴을 비워 놓고도

    이별의 예감 때문에 노을진 우리의 만남

    사실은 오늘 문득 그대 손을 마주 잡고서

    창 넓은 찻집에서 다정스런 눈빛으로

    예전에 그랬듯이 마주보며 사랑하고파

    어쩌면 나 당신을 볼 수 없을 것 같아

    사랑해 그 순간만은 진실이었어

    저장
  • 비가 내렸으면 좋겠다

    땅도 얼었으면 좋겠다

    세상 모든것이 얼어 버려도

    아무것도,,,

    변해지는 것은 없겠지만......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