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스님의 프로필

즐음 ....^^~ 18년 08월 13일 23:35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11월 01일

  • 가을향기 가을단풍이 아름다운 11월입니다
    점점 깊어져가는 가을
    새로운 마음으로 11월을 맞이하시고
    차가워진 날씨에 건강 챙기시며
    보람있고 값진 한 달 되시기 바랍니다
    저장

10월 20일

  • JS820환이 ★ 한 사람 ★

    애틋하지 않아도 좋다.
    늘 보고 싶지 않아도 좋다.
    날마다 그립지 않아도 좋다.

    문득 떠올렸을 때
    상쾌하고 기분 좋은 사람이라고 느꼈으면 좋겠다.
    저장

10월 12일

  • JS820환이 무엇을 버리고
    무엇을 취할 것인가
    어느 이름은 지우고
    어느 이름은 남겨 둘 것인가
    살아가면서 덮어두고
    지워야 할 일이 많겠지만
    그 추억만은 고스란히 남겨두는 것은
    그것이 바로 내가 살아갈 수 있는
    힘이 되는 까닭입니다.
    저장

08월 24일

  • II유민II 마음에도 길이 있어 아득하게 멀거나
    좁을 대로 좁아져 숨 가쁜 모양이다.
    갈 수 없는 곳과, 가고는 오지 않는 곳으로
    그 길 끊어진 자리에 절벽 있어
    가다가 뛰어내리고 싶을 때 있는 모양이다.

    마음에도 문이 있어 열리거나 닫히거나
    더러는 비틀릴 때 있는 모양이다.
    마음에도 항아리 있어
    그 안에 누군가를 담아두고
    오래오래 익혀 먹고 싶은 모양이다.

    몸보다 마음이 먼저 가
    달그락달그락 설거지 하고 있는 저녁
    일어서지 못한 몸이 따라 문밖을 나서는데
    마음에도 길이 있어 나뉘는 모양이다
    저장

08월 17일

  • II혀니LovEII 탄신일을 감축드려요 며국 몽땅드세효
    저장
  • II동생II승수 dP 예쁜 공주님 생일 축하해요 ^^
    저장

03월 24일

    저장

03월 17일

    저장
  • II유민II 오늘이란 행복한 선물
    맑은 바람 한줌 담았습니다.
    이른 아침 상쾌하게 불어오던 바람입니다.
    기분 좋은 생각 한 톨 담았습니다.
    무심히 행복하다 느껴진 순간의 마음입니다.
    소리나는 햇살 조금 담았습니다.
    겨울나무에 매달린 장난치던 햇살입니다.
    잔잔한 노래 한 줄 담았습니다.
    함께 듣고 싶은 노래입니다.
    소매 끝 체취를 담았습니다.
    하루종일 일하고 생긴 향입니다.
    저녁 별빛 살짝 뿌렸습니다.
    달빛이 조금 곁들인 별빛입니다.
    이제 잠든 그대의 머리맡에 마음의 선물을 내려 두겠습니다.
    포장은 사랑하는 마음의 끈으로 했습니다.
    당신이 행복해지길 바랍니다.
    저장

03월 09일

    저장
1 2 3 4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