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갈버들님의 프로필

행복한 여름~~ 16년 08월 21일 00:10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2019년 07월 19일

  • 앞머리일자 생일~~축하~축하~~♡♡♡♡♡♡♡♡♡

    문디같은 여름~~ㅎㅎ
    저장

2016년 08월 21일

  • 공갈버들   행복한 여름~~
    저장

2016년 08월 20일

  • 공갈버들님께서 캐릭터/사진을 변경하였습니다.
    • 오~~~언니도 바꿨네~~~~멋쪄~~멋쪄~~~ 16년 08월 20일 23:45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 ㅎㅎㅎㅎ 일자야^^ 멋지지? 16년 08월 20일 23:48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2016년 01월 17일

  • 공갈버들  힝~~ 너무 추워 ㅠ.ㅠ
    저장

2014년 10월 01일

  • 공갈버들  가을을 예뻐해 주면 겨울 대신 여름을 데려다 줄까 ???
    저장

2014년 09월 24일

  • 버들님 플필 물어물어 찾아 왔어요 ㅎㅎ흐
    태풍 영향으로 비가 많이 내리네요.... 파도가 울어
    집에 왔는데 부쳐준 해물파전으로 점심 때우며~
    걍 인사 남깁니다 늘 행복하세요^^

    • 반가운 대꼭지님 ^^ 이제서야 오신 거 알고 인사를 드려요~~
      청란에서 늘 다정스런 인사 주시고 챙겨 주셔서 저희 자매 감사하게 생각하고 있답니다 ~~
      음악도 주시고 특히 해물파전은 너무 먹고 싶어 지는데요~ㅎㅎㅎㅎ
      대꼭지님도 행복한 가을 보내시길 바래요~~~ 14년 10월 01일 13:35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 반가운 공갈버들님 ^^ 제가 세이에서 이렇게 정감 어린
      인사 받기는 처음이에요 ㅎㅎㅎ
      청곡란에 뵙는 버들님의 모습은 마음씨 고운 천사였어요..
      그리고 자매지간의 우애가 너무 보기 좋아요
      올해의 여름은 아쉽게 지나갔지만~ 버들님이 좋아하시는
      여름은 금방 또~ 올거에요 ㅎㅎㅎ
      멋진 시월 엮어가시길 바랍니다^^ 14년 10월 02일 03:10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저장
    저장

2014년 08월 29일

  • 공갈버들  여름인지... 가을인지... 뒤 섞여 버린 ....
    가슴 시린 나의 여름.....
    저장

2014년 08월 07일

  • the뛸 [꼬릿글 경제학]

    나는 우리나라의 장관이 몇 명인지 모르고, 그분들 중
    딱 한 명만 이름을 기억하고 있다.

    부끄러운 일일까.

    부끄럽다고 생각했으면 검색을 해서 아는 척을 하거나
    아예 얘기를 꺼내지 않았을 것이다.

    신청곡의 스펠링이 틀린 건 부끄러워서 즉시 고치는데
    말이다.

    내게 이름이 기억되지 못하는 그분들이 더 부끄러울 일
    이라고 생각하기 때문이다.

    해가 바뀐 뒤로 6개월 가까이 잠수를 하다가 월드컵을
    계기로 잠깐 접속했다.

    '올드팝의추억'에 인사나 하고 가야겠다고 발길을 향
    하는데

    '사랑초-공갈버들-앞머리일자'라는 12글자로 된 단어가
    자동으로 떠올랐다
    • '삼각편대'라고 애칭을 붙인 정인님-무념님-고스트님의
      방송시간이 자동으로 기억되기까지 1년6개월이 걸렸다.

      그런데, '사랑초-공갈버들-앞머리일자' 라는 단어는
      불과 6개월 만에 대통령과 국무총리 다음으로 나에겐
      유명인사로 기억된 것이다.

      평소에 대화나 접촉이 있었던 것도 아니다.

      내가 올린 글에 사랑초님의 응원 꼬리가 한 번 달렸고
      감사의 쪽지를 드린 것이 전부였다고 기억한다. 14년 08월 07일 23:24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 그녀들의 글에 꼬릿글을 달려고 한 적도 없고, 내 글에
      꼬릿글이 달리기를 바란적도 없는, 전혀 모르는 사이였
      는데 말이다.

      그뿐 아니라,
      나는 몇 번에 나눠서 읽어도 벅찰 만큼 긴 글을 올려봐
      야 꼬릿글이 한 개도 안달릴 때가 많지만,

      그녀들의 글은 달랑 두세 줄에 불과한데도 수십개씩의
      꼬리가 달리는 이유가 뭘까?

      약 오르고 궁금하기도 하여 독학으로 연구에 돌입했다. 14년 08월 07일 23:25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 그 과목을 '꼬릿글 경제학'으로 정했고.

      그녀들을 '꼬릿글 경제학 박사'로 모시기로 했다.

      공갈버들님과 앞머리일자님은 자매 사이라고 하시니
      한 집안에 두 분의 박사님이 탄생하는 대신에,

      가장 먼저 알게된 사랑초님은 '꼬릿글 선배님'이란
      별칭을 붙이기로 했다.

      이분들을 치켜세우기 위함이 아니라, 14년 08월 07일 23:25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 꼬릿글 대열에 동참을 머뭇거리고 망설이는 분들을
      지금처럼 잘 이끌고 보듬어 주십사 하는 부탁의 댓가를
      미리 선불로 드리는 것이다.

      수강료를 선불로 드렸으므로,
      누구든지 박사님들의 강의실에 자유롭게 동참하여
      어울림의 즐거움과 열기를 듬뿍~ 누리시기 바랍니다. 14년 08월 07일 23:25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 * 꼬릿글 경제학 박사 겸 선배님 : 사랑초님 *

      * 꼬릿글 경제학 박사 : 공갈버들님 *

      * 꼬릿글 경제학 박사 : 앞머리일자님 *

      세 분께 이 글을 드립니다.

      축하곡은 박사님들이 평소에 좋아하시는 곡으로
      무념님의 특별선곡으로 부탁드립니다.

      축하곡 Al Green - Lead me on


      - 무념(refoot)님 프로필 (2014.07.22) - 14년 08월 07일 23:26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