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빈님의 프로필

프로필을 사용하는 설레는 첫날입니다. 17년 03월 22일 10:48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2020년 12월 03일

  • 두바이거지 오늘도즐겁고 행복 하세요 고마워요 환절기 건강하세요
    ▩☞♬♬봄날 트로트♬♬☜▩
    저장

2020년 11월 30일

  • 영빈님께서 내고향카바레방송국을 즐겨찾기 하였습니다.
    저장

2020년 07월 09일

  • 영빈님께서 힙합RnB가요차트TOP20방송국을 즐겨찾기 하였습니다.
    저장

2019년 01월 06일

  • II유민II 맑은 밤하늘이라야 볼 수 있는
    어린왕자의 그 작은 별처럼
    아주 작고 조용한 마음이다

    비 온 뒤에 나타나는
    물방울의 축제,무지개처럼
    아주 곱고 수줍은 마음이다.

    그 별 안에서, 그 무지개 위에서
    너는 너대로 지금까지
    나는 나대로 지금까지
    서로 다른 꿈을 꾸며 살아 왔다.

    묻고 싶군
    사람이 꽃이 될 수 있을까?
    나는 연꽃이 되고 싶다.

    묻고 싶군
    사람이 보석이 될 수 있을까?
    너는 진주를 꿈꾼다.

    그 향기 안에서, 그 빛깔 위에서
    나는 너 없이도 피어나고
    너는 나 없이도 빛날 테지만
    결국 우리는 한 길 위에 있다.
    저장

2018년 11월 06일

  • 영빈님께서 자연의소리방송국을 즐겨찾기 하였습니다.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