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빨간ll찐빵님의 프로필

그냥...... 06월 30일 16:25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07월 05일

  • 유년시절추억 변하지 않는 마음

    세월이 흐르고 강물이 흐르고 산이 변하여도
    내 가슴속에는 변하지 않는 것이 있습니다.

    늘 한결 같은 마음
    사계절 푸른 소나무 같은 마음
    당신을 사랑하는 마음입니다.

    숲 속의 나무가 자라듯
    들녘의 곡식이 자라나듯
    내 사랑하는 마음은 날마다 당신을 향해 커져 갑니다.

    당신은 하늘과 약속한 나의 운명입니다.

    오늘이 가면 내일 지는 꽃이 아닌
    내 마음속 깊이 깊이 뿌리내린 사랑입니다.

    당신을 잃어버린다면
    내 목숨을 잃어버린 것과 같습니다.

    나 당신을 사랑하는 마음
    저 푸른 하늘과 같은 마음입니다.

    세월이 흘러도 항상 똑같은 마음
    당신은 변함 없는 내 사랑입니다.

    - 출처 : 좋은 글 중에서 -
    저장
    저장

07월 04일

  • 유년시절추억 인생의 고수와 하수의 차이.

    고수에게는 인생은 놀이터고
    하수에게는 인생은 전쟁터다.

    고수는 인생을 운전하지만
    하수는 인생에 끌려 다닌다.

    고수는 일을 바로 실천하지만
    하수는 일을 말로만 한다.

    고수는 화를 내지 않지만
    하수는 툭하면 화부터 낸다.

    고수는 사람들과 웃고 살지만
    하수는 사람들과 찡그리며 산다.

    고수는 남에게 밥을 잘 사지만
    하수는 남에게 밥을 얻어먹는다.

    고수는 만날수록 사람이 좋은데
    하수는 만날수록 더욱 꼴불견이다.

    고수는 손해를 보며 살지만
    하수는 절대 손해를 보지 않는다.

    고수는 뭘 해줄까를 생각하지만
    하수는 뭘 해달라고 한다.


    - 출처 : 좋은 글 중에서 -
    저장

07월 01일

  • ll카론 ◈                 /꽂꽂이/
    저장

06월 29일

    • 오모나~~~ 이거 엄청 독특하넹~ 06월 29일 09:37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06월 28일

  • 유년시절추억 * 한 사람 *


    애틋하지 않아도 좋다.
    늘 보고 싶지 않아도 좋다.
    날마다 그립지 않아도 좋다.

    문득 떠올렸을 때
    상쾌하고 기분 좋은 사람이라고 느꼈으면 좋겠다.

    울적한 어느 날
    마음에 환한 미소를 주는 사람이라 생각하면 좋겠다.

    한없이 작아지고 초라해진 어느 날
    곁에 있는 것만으로 위로가 되는 사람이라고 생각하면 좋겠다.

    뭔가 풀리지 않아 복잡한 머리로 고민할 때
    명쾌한 답을 줄 거 같아 만나고 싶은 한 사람이면 좋겠다.



    - 조미하 : 꿈이 있는 한 나이는 없다. 中 -
    저장

06월 27일

  • 유년시절추억 * 너를 사랑한다는 것은 *

    너를 사랑한다는 것은
    너를 사랑함과 동시에 나를 사랑하는 것이다.

    나무가 나무를 안으면 숲이 되고
    숲이 숲을 안으면 큰 산이 되듯

    너를 사랑한다는 것은
    강이 흘러 바다로 가듯
    내가 너라는 곳으로 흘러가는 것이다.

    내가 너를 안으면
    너와 나는 비로소 우리가 되는 것이다.

    네가 나를 안아도
    너와 나는 우리 하나가 되는 것이다.

    너를 사랑한다는 것은
    나를 포기하는 것이 아니라
    너를 사랑할수록 나를 사랑하게 되는 것이다.

    - 고마워요. 내 사랑 -
    저장
    저장

06월 26일

    저장

06월 25일

  • 유년시절추억 마음 꽃 한 송이 가져가세요.

    창문을 열면 바람이 들어오고
    마음을 열면 행복이 들어와요.

    아침엔 따뜻한 웃음으로 문을 열고
    낮에는 활기찬 열정으로 일을 하고
    저녁엔 편안한 마음으로 끝을 내지요.

    어제는 지났지만
    오늘은 만들어갈 수 있는 날이고
    내일은 꿈과 희망이 있는 날이며

    웃어야 행운도 미소짓고
    우리의 표정이 곧 행운의 얼굴입니다.

    믿음은 수시로 들여마시는 산소와 같고
    신용은 언제나 지켜야하는 약속과 같지요.

    웃음은 평생 먹어야 하는 상비약이고
    사랑은 평생 준비해야 하는 비상약입니다.


    ~ < 중 략 > ~


    -< 좋은 글 중에서 >-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