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딧불님의 프로필

오늘은 어데서 줄겁게 보낼까 19년 02월 13일 14:00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01월 23일 (오늘)

  • 돈은 어차피 다 더러운 거야.
    그 더러운 걸 사람들이 좋아하는 거고

    - 영화,'원라인'중에서~

    설 연휴동안 이라도 즐거움과 행복하세요
    고향길 가신 분들 안전운전하세요(_.._)

    저장

01월 21일

  • 새해에는 날마다 좋은 날 되소서 / 정진하

    기도하는 마음으로 한 해를 살아라
    간절한 소원을 밤마다 외쳐라
    지치면 지칠수록 더 크게 외쳐라
    더 큰 용기와 더 큰 꿈을 가져라
    ..
    용서하고 화해하며 더 따뜻한 사람이 되라
    바다보다 넓고 하늘보다 더 넓은 가슴으로
    이 세상을 품어라
    ..
    새해에는 지난 날들의 악습을 버려라
    오늘 하지 못한다면 내일도 하지 못하는 법
    오늘 조금이나마 전진했다면
    일년 후 십년 후에는 꼭 성공하리니
    조급함에 사로잡히지 말고 자유로워라
    ..
    걸어온 길보다 걸어갈 길에 집념하라
    날마다 좋은 날이 되게 애써라
    궂은날 일수록 더 간절한 기도를 올려라
    ..

    НАррч ÐАч~♡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저장

01월 17일

  • 소망 / 조소영
    이 계절에
    더욱더 웃깃을 여며야겠어요
    남몰래 기워온 소망 있어,
    단단히 옷깃을 여며야겠어요
    내 마음속 오두막 작은 등불 켜져 있으니

    저장

01월 12일

  • 하나II 삶이란 원래
    자잘한 걸

    삶이란 처음부터
    일상적인 걸

    촉촉한 손을 내밀어
    꼭 잡아주면
    이렇게 행복인 걸
    세 잎이면 어떻고
    네 잎이면 어떠리

    바람이 불면
    같이 흔들리고

    그 흔들림 끝에 오는 슬픔도
    같이 하면서 함께 일어선다
    웅기종기

    - 김윤현, ' 토끼풀'
    저장

01월 07일

  • 하나II ♣ 고마운 당신 ♣

    처음 만남
    처음 느낌 그대로

    긴 세월 동안 변하지 않고
    아끼고 사랑해 준 당신
    정말 고맙습니다

    살다 보면
    맑은 날 흐린 날도 있을 텐데

    아무 내색도 하지 않고
    묵묵히 인내하며
    사랑의 둥지를 만들어 준 당신
    너무 감사합니다

    오늘날가지 받기만 한 사랑
    앞으로 더
    당신을 사랑하며 살겠습니다

    당신을 사랑합니다 ♥

    - 박옥화
    저장

01월 06일

  • 누군가를 좋아하는 것은,
    절대로 부끄러운 일이 아니에요.
    내 마음에 솔직하지 못한 것이
    정말로 부끄러운 일이에요.
    바보같이 내 마음의 자유까지 구속하지 마세요
    솔직히 과거 신경 안 쓴다면 거짓말이지요.
    안 쓰려고 노력하는 거예요.
    과거만을 말하고 불평하는 사람은
    미래를 만들어갈 수 없는 사람이에요
    이별하고 뒤늦은 후회하지 마시고
    곁에 있을 때 더 사랑하고 아껴주세요.

    △▷    
    ◁▽    
    ノ。 감기 조심하시고 활기찬 한주 보내세요..^^&

    사랑 앞에서 우리는
    상처주고 상처 받을까봐
    거리를 두고......다가서기를 두려워한다
    마음과는 다르게......

    저장

01월 03일

  • ♣..지금이 참 좋다..♣

    환하게 웃어주는
    햇살의 고마움으로
    아침 창을 열면 흐릿하게
    미소 짓는 바람이 있어 참 좋다

    흩어진 머리카락 쓸어 올리며
    뒤뚱거리며 걷는 오리처럼
    비틀거리는 하루지만
    걸을 수 있다는
    고마운 두 다리가 있어서 참 좋다.

    땀방울 방울방울
    이마에 맺혀도
    열심히 살아가는 얼굴에
    미소가 넘쳐서 참 좋다.

    힘들고
    고달픈 삶이라지만
    내 곁을 지켜주는
    좋은 사람들이 있어서 더욱 좋다

    환하게 웃어주는
    햇살의 고마움으로
    아침 창을 열면 흐릇하게
    미소 짓는 바람이 있어 참 좋다.

    아무 이유 없이 그냥 지금이 참 좋다.

    - 임성린 -

    저장

01월 01일

  • 비스 새해 복많이 받으시구요 언제나 건강하시길 바랍니다..^^~
    저장

2019년 12월 31일

  • 또 한 해가 가 버린다고 한탄하며 우울해하기 보다도
    아직 남아있는 시간들을 고마워하는 마음을 지니게 해주십시오

    한 해 동안 받은 우정과 사랑의 선물들
    슬픔까지도 선한 마음으로 봉헌하며
    감사카드 한 장
    사랑하는 이들에게 띄우고 싶은 12월

    같은 잘못 되풀이하는 제가 올해도 밉지만
    후회는 깊이 하지 않으렵니다

    진정 오늘 밖엔 없는 것처럼
    시간을 아껴쓰고 모든 이를 용서하면
    그것 자체로 행복해질텐데
    이런 행복까지도 미루고 사는
    저의 어리석음을 용서하십시오

    보고 듣고 말할 것 너무 많아 힘들지만
    눈은 순결하게 마음은 맑게 지니도록
    빛나는 노력을 계속하게 해주십시오

    - 이해인 수녀님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저장

2019년 12월 28일



  • 한해 동안 반딧불님 수고하셨습니다^^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