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L단미님의 프로필

┏━━▷▶ 하늘호수 방송국《 가요 For You 》◀◁━━┓ 세상은 아직 푸르른데...힘내요!! 15년 10월 04일 07:11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01월 16일

  • 유민 가슴에 묻은 이름 하나 ♠

    한때 열병처럼 앓았던
    그리운 이름 하나
    아주 보낼 수 없어
    가슴에 묻어 두기로 했습니다.

    가슴에 묻어 두고
    아주 가끔 이라도
    부르고 싶을 때 부르려고
    가슴에 묻어 두기로 했습니다.

    아주 보내고 혼자여서 외롭기보다는
    만나고 싶을 때 만날 수는 없지만
    가슴에 묻어 두고
    그리울 때마다 꺼내보면
    덜 외로울 것 같아
    가슴에 묻어 두기로 했습니다.

    계절이 바뀌고 해가 바뀌어도
    영원히 가슴에 살고 있을
    그리운 이름 하나
    그래서 덜 외로울 것입니다
    저장

01월 09일

  • SL단미님께서 SL동하님을 스타CJ로 등록하였습니다.
    저장

2020년 11월 16일

  • 단미씨님께서 별명을 SL단미(으)로 변경하였습니다.
    저장
  • SL단미QQ님께서 별명을 단미씨(으)로 변경하였습니다.
    저장

2020년 08월 13일

  • SL예나 덥썩 (/ ' 0 ' )/~~~~~~~~~~~
    저장

2020년 08월 01일

  • II유민II ★ 행복한 사람이 된다는 것은 ★

    한 목숨 살아감이 힘들고 어려워
    서로가 한 가슴되어 사랑을 하여도 짧고 짧기만 할 삶을

    무슨 이유로 무슨 까닭에
    서로가 짐이 되고 서로가 아픔이 되어야 하겠습니까?
    참으로 우리들의 삶이란 알 수가 없어서 홀로 울기도 많이 울었습니다.

    가을이 오면 여름날의 화려함이
    하나도 남김없이 떨어짐을 보고서는 알았습니다.

    이 세상에서 내 마음에 맞는 행복만을 원한다면 더욱 슬퍼 진다는 것을
    바람과 빛을 맞아야 열매를 맺듯이 찬바람과 눈보라가 몰아친 후에야 봄이 오듯이

    우리들의 삶이란 아파하며 살다보면
    행복이란 의미를 더욱 더 깊이 알 수가 있어 진정으로 행복한 사람이 된다는 것을
    저장

2020년 07월 29일

    • 단미님 옷산거 또 올려요 20년 07월 29일 11:10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 요즘 집게핀 유행이던데... 윤이맘님 하신거 넘 예뻐요^^
      살이 어디가 찌셨다는건지 ^^;;;;; 20년 07월 29일 11:17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2020년 07월 20일

  • SL단미QQ님께서 SL봉선화님을 스타CJ로 등록하였습니다.
    저장
  • SL단미님께서 SL소연님을 스타CJ로 등록하였습니다.
    저장

2020년 05월 15일

  • jiyuljihoo 처음으로 글남겨요~단미님 안녕하세요~예전부터 묵묵히 단미님에 빠져서 열심히 청취하고 있답니다~용기내어 글남겨보아요~오늘 비가 오는데 괜히 추억에 잠기네요~항상 단미님 목소리에 힐링이 된답니다~ 신청곡도 처음으로 남겨보아요~쿨의 올포유 부탁드려요~단미님 항상 응원합니다~오늘하루도 아주아주 행복하고 기분좋은 하루 되세요~사랑합니다~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