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리스마님의 프로필

.항상감기몸살조심하시고.즐거운하루하루이어가세여.하하 17년 02월 19일 11:44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02월 01일

  • ...카리스마님께..。

    2월이 시작 되었습니다..
    쌀쌀함이 옷깃을 여미게 하는 추운 날씨가
    이어지고 있습니다...코앞으로 다가온 명절
    이라는 단어앞에 우리 주부님들께 함께 같이
    힘내자는 이말을 전해보고 싶네요^^ 아프지
    마시구요..컨디션 잘 조절 하시며 아무탈없이
    건강한 설연휴 보내시길 바랍니다...2월에도 늘
    꽃길 같은 길만 걸으시구요..항상 행운이 가득
    하시길 바래봅니다...미리 새해인사 드립니다.

    〃..새해복 많이 많이 받으세요..〃

    〃──── ㆀ 고운인연 감사합니다 ㆀ────〃

    저장

01월 29일

  • 삶에는 항상 위험이 따른다.
    그러나 용기를 내는 수밖에 없다.
    약속된 것은 아무것도 없다.

    그렇다고 해서
    아무런 결정도 하지 않거나,
    어떤 일이든 사전에
    안전하다는 것을 확인하고 나서야
    움직이는 사람은
    인생을 놓치게 될 것이다.

    낯선 것을 거부하는 사람은
    결코 자신의 힘을 키우지 못한다.

    - 안젤름 그륀님의《하루를 살아도 행복하게》中에서 -


    저장

2018년 12월 18일

  • ♡、12월에 독백 / 오광수

    남은 달력 한 장이
    작은 바람에도 팔랑거리는 세월인데
    한 해를 채웠다는 가슴은 내놓을 게 없습니다.

    욕심을 버리자고 다잡은 마음이었는데
    손 하나는 펼치면서 뒤에 감춘 손은
    꼭 쥐고 있는 부끄러운 모습입니다.

    비우면 채워지는 이치를 이젠 어렴풋이 알련만
    한 치 앞도 모르는 숙맥이 되어
    또 누굴 원망하며 미워합니다.

    돌려보면 아쉬운 필름만이 허공에 돌고
    다시 잡으려 손을 내밀어 봐도
    기약의 언질도 받지 못한 채 빈손입니다.

    그러나 그러나 말입니다.
    해마다 이맘때쯤 텅 빈 가슴을 또 드러내어도
    내년에는 더 나을 것 같은 마음이 드는데 어쩝니까?

    저장

2018년 12월 11일

  • 두희 카리스마님 생일 축하드려요..ㅎㅎ
    저장

2018년 12월 09일

  • 추억 II2youII공감 방송국 으로 오세요~~좋은 노래 같이들어요
    저장

2018년 11월 27일

  • 착한 사람보단
    단단한 사람이 되시고,

    단단한 사람보단
    지혜로운 사람,

    지혜로운 사람보단
    아는 걸 행동으로 옮길 줄 아는
    덕을 갖춘 사람이 되셔서

    이 험난한 세상 잘 헤쳐나가시길、、

    - 혜민스님 신작,
    《고요할수록 밝아지는 것들》中에서 -


    저장

2018년 11월 23일

  • ♡、또 그리고 후회를 하네

    또 말을 했네
    말하지 않아도 될 말을
    왜 또 말을 했을까
    후회를 하네

    말하지 않고 침묵한다고
    옳은 것은 아니지만
    더 살이 붙어서
    화살이 되어 되돌아올 말

    의미 없고 부질없는
    말이라는 것을 알면서도
    답답함을 참지 못하고
    누군가에게 쏟아낸 말

    사람은 모름지기
    다른 사람을 살리는 말보다
    다른 사람을 죽이는 죄의
    자동 생산 공장이다

    - 원기연의《또 그리고 후회를 하네》中에서 -

    점점 쌀쌀해지는 날씨에~
    건강 챙기시며.. 즐거운 하루 되시기 바래요~(⌒⌒★)


    저장

2018년 11월 22일

  • 카리스마님께서 ll카렌님을 스타CJ로 등록하였습니다.
    저장

2018년 11월 21일

  • ♡、있는 그대로

    전에 나는
    화를 많이 참았다.
    화를 내면 내 삶에 부정적인 것을
    끌어들일 거라고 믿었기 때문이다. 거기에
    다른 이들을 걱정시키고 싶지도 않아서, 내 생각을
    통제하려고 애썼고 늘 긍정적이 되어야 한다고
    스스로를 다그쳤다. 하지만 이제 나는 안다.
    핵심은 내 모습을 있는 그대로 존중하고
    늘 내 자신의 진실안에 머무는 데에
    있다는 것을 말이다.

    - 아니타 무르자니의《그리고 모든 것이 변했다》中에서 -

    △▶
    ◀▽
    ノ 。방긋~(^0^) 오늘도 많이 웃는하루 보내세요~^)^


    저장

2018년 11월 05일

  • 카리스마님께서 힐링전화라이브방송국을 즐겨찾기 하였습니다.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