랍비님의 프로필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06월 13일

  • II유민II 가끔은해가뜨고
    때로는 구름이뜨는것처럼
    가끔은 기분이좋고
    때로는 슬픈건 당연한 일이야
    가끔은 비가오고
    때로는 눈이오는것처럼
    가끔은 눈물이나고
    때로는 화가 나는건 자연스러운 일이야
    가끔은 따뜻하고
    때로는 추운것처럼
    가끔은 무엇이든 할수있을것 같고
    때로는 아무것도 못할것 같은 건 누구나 그래
    가끔은 콩콩콩 뛰고 싶고
    때로는 주저앉고 싶은건
    어린아이나
    어른이나 마찬가지란다
    모두 당연한 일이야
    다 자연스러운일이야
    그러니 너무 걱정하지마
    비는 언젠가 그친단다
    비가 그치면 해가뜰거야
    가끔은 멋진 무지개도 볼수있단다
    왜 사느냐가 아니라
    어떻게 사느냐가
    중요한거야
    이왕사는거 행복하게살자
    저장

06월 10일

  • II유민II 온갖 모양색들이 누렇게 비에 젖어 떨어지고
    허허벌판에 찬바람이 분다

    어디서 왔다가 어디로 가는 걸까
    빈 하늘에 쓸쓸함만 몰려들고
    왜 한 숨이 나오는 것일까

    이룬 것이 무엇이며 잃은 것은 무엇인가
    자유로운 것같지만 자유롭지 못한 업의 육신에
    갇힌 영혼들이 주어진 운명의 길을 간다

    불빛없는 어둠의 길을 가고
    화려한 꽃길을 가고
    끝없는 욕망의 붉은 길을 가고
    회색빛 메마른 길을 가고
    얼룩덜룩한 알 수 없는 길을 간다

    오색만색 물들인 그 길에
    비에 젖은 삶들이 힘없이 떨어지고
    묻혀져간다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