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섬ll벼리님의 프로필

" 흔들리지 않고 피는 꽃이 꽃이 어디 있으랴~~ 04월 25일 19:14

한마디
저장
600자 남음

12월 02일

  • 운산 가을 비

    雲山변영주



    가을 비가

    내린다

    산과 들을

    모두 적시고



    내 마음까지

    적시는

    가을 비에



    그림자 마저

    보이지 않는

    이 밤



    그대 생각에

    마음은

    타들어 가고



    그리운

    그대 모습

    보고 싶어서



    나의 눈물도

    가을비 마냥

    흐르고 있다



    그대

    그리운 마음은

    가을 비 따라

    끈임 없이

    흐르고 있다
    저장

09월 28일

  • 행복이 야밤 고생이 많으십니다...댕겨갑니다
    저장

07월 29일

    • 영비님 감사해요...잘지내 지죠?? 07월 30일 17:10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 네네 덕분에 잘 지내고 있습니다~ㅎㅎ 07월 31일 15:42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07월 11일

  • 시낭송메니아

    아름다움 미소

    웃음은....
    화를 쫏고 복을 부른답니다
    웃음은 세상을 화회시키고

    재미없고
    밋밋한 세상을 환한
    미소로 바꾸기도 한답니다

    웃는
    얼굴은 사람의 마을을
    움직 일수도 있다고
    합니다

    웃으시며
    사세요 웃으시면 병에
    걸릴 확률도 낮아 진다고
    합니다

    웃으세요
    웃음은 만복의 근원이
    되기도 한답니다 ...

    아름다운 밤
    되세요
    그대에게 행복이....
    그대에게 행운이 ....☆★
    • 주인이 출타중에
      다녀 가셨네요..메니아님 ^^

      오늘도 많이더운
      날..초복 이라하네요
      보양식 드시고
      웃는날 되시고...
      건강한 여름 나세요 ^^* 07월 12일 10:30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04월 25일

  • CJ섬ll벼리  

    " 흔들리지 않고
    피는 꽃이
    꽃이 어디 있으랴~~
    저장

02월 02일

  • CJ섬ll벼리  

    세월이 빨리 간다고,
    나까지 그렇게 급하게 갈수야 있겠나.
    작년이 어제같이 흘러 갔지만
    나까지 어제같이 흘러가야 되겠느냐

    할일이 많고, 갈길이 급하다지만
    그래 가지고는 마음만 상할라

    뒤돌아보고, 옆돌아 보고
    서슥이는 억새풀 한번더 보듬어주고
    산새 들새 배고파 지저귈때
    주머니 뒤져 작은 먹이라도 던져주고 가야지

    황홀한 태양빛도 내것이고
    상큼한 산바람도 내것인데
    그것도 모르고 급하게 뛰어가는

    이 사람아 ~~~~ 좀 쉬어 가자!
    • 벼리님아 건강이 최고인겨 무조건 뛰면 병난다내
      세상이 날 가만 두질 안으냉 ㅡㅡㅡㅡ 11월 07일 00:10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01월 16일

  • CJ섬ll벼리  

    그대와의 인연

    "만남"
    두 글자를 써놓고
    그대와의 인연을 떠올립니다.

    고요히 흐르는 강물 같은
    그대와의 만남은
    마음길에
    아름다운 꽃을 피우는
    연못을 만들었지요.

    향기로운 말을 하지 않아도
    언제나 한결같은 마음으로
    따스한 향기 가득한 그대....

    꽃잎은 떨어져 빛을 잃어도
    그대 가슴에
    시들지 않는 꽃으로 피어나
    사랑의 향기로
    가득 채우고 싶습니다.

    영원히...........
    저장

2016년 12월 25일

  • CJ섬ll벼리  

    겨울 찬바람
    시멘트 벽에
    담쟁이 거칠어진 손등
    힘겹게 잡고있다

    이 겨울
    막막한 벽에
    생의 실핏줄 눈물겹게
    잡고 견디고 있는것이
    어찌 너뿐이랴
    저장

2016년 12월 05일

  • CJ섬ll벼리  
    "내가 외로울 때
    누가 나에게 손을 내민 것처럼
    나 또한 나의 손을 내밀어
    누군가의 손을 잡고싶다.
    그대여!
    이제 그만 마음 아파하렴

    이정하 .조용히 손을 내밀어중에서....
    저장
  • CJ섬ll벼리  
    "인생이 아무리
    나빠 보여도
    살아 있는한 희망이 있고
    또한 성공할 부분이 있다.
    • 성공에 답은 어디 있는지 ????? 11월 07일 00:12

      답글을 쓰면 상대에게 알림이 갑니다.
    저장
1 2